이인영 “누가 더 미래 지향적인지 국민은 알 것”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자타가 공인하는 586세대(50대, 80년대 학번, 1960년대생) 선두주자다. 최초의 단일화된 전국 대학생 조직인 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전대협) 초...

DLF 사태 본질은 세계 제조업의 위기

시중은행에서 판매한 독일 국채금리 연계 파생상품(DLF)의 손실이 드디어 확정됐다. 당연한 일이지만 금융회사들의 소홀한 리스크 관리 문제가 다시 도마에 오르고 있다. 미흡했던 내부...

프랑스 검찰도 마크롱 정부와 한판 전쟁 중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의 극한 대결이 한 달째 이어지는 한국처럼 프랑스 정치권에도 검찰발 회오리가 불고 있다. 여야, 좌우를 막론하고 정계 거물급 인사들이 줄줄이 수사선상에 올랐다...

[경기, 언제까지 서울 ‘님비’ 떠안나]③ “오수·분뇨 무단 방류, 한강물고기 무차별 폐사”

서울시가 경기도내 설치해 운영중인 '기피시설'을 두고 지역간 갈등이 다시 불붙고 있다. 혜택은 서울시민이 누리지만 악취, 소음, 생태계파괴 등으로 인한 직접적인 피해는 경기도민들이...

‘예비 불법어업국’ 지정된 韓…“OECD 가입국으로서 규범 안 맞아”

한국이 미국으로부터 예비 불법어업국(IUU·Illegal, Unreported, Unregulated)으로 지정됐다. 원양어선의 불법 조업이 화근이었다. 한국 기상청에 해당하는 미...

마크롱 佛 대통령의 ‘골칫거리 트럼프’ 다루는 법

8월26일, 프랑스 비아리츠에서 사흘간 진행된 G7 정상회담이 막을 내렸다. 이날 프랑스와 미국 양 정상은 한자리에서 함께 폐막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흥미로운 광경이 연...

2019년 젠더 감수성에 국어사전이 흔들린다

유모(母)차, 자(子)궁, 처녀작, 도련님. 우리가 일상에서 자연스럽게 써오고 있는 이들 단어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조만간 사전적 뜻이 변하거나 단어가 사라질 수 있다는 점이다. ...

韓銀이 일축한 디플레이션, 노벨상 수상자는 “즉각조치 필요”

노벨경제학상 수상자 폴 크루그먼 뉴욕시립대 교수가 디플레이션 위기에 대한 한국 정부의 대응책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달 초 디플레이션 우려를 일축한 한국은행의 분석과 결이 다른 주...

디지털에 세금 물리기, 담대한 결단인가 어리석은 시도인가

지난 7월11일 프랑스 상원은 유럽 최초로 ‘디지털세’ 법안을 승인했다. ‘가파(GAFA)세’라고도 불리는 이번 법안은 인터넷을 기반으로 한 글로벌 IT그룹들이 적용 대상이다. ‘...

혼돈의 세계경제, 탈출구가 없다

2019년 8월 전 세계 증권시장과 외환시장은 크게 요동쳤다. 한국과 일본에서 시작한 주식시장 급락은 유럽을 거쳐 미국까지 이어지면서 전 세계를 파랗게 물들였다. 미·중 무역분쟁이...

절세·자녀 교육 위해 ‘국적 쇼핑’ 나선 부자들

“요즘은 병역 문제로 문의하는 경우도 많습니다.”유럽 이민과 관련한 세미나를 진행하던 강사가 말했다. 이민을 통한 병역 회피는 불법은 아니지만 병역 의무를 피하기 위한 편법으로 통...

“기체 결함으로 인한 피해, 항공사 책임 무겁게 인정해야”

지난 6월에 발생한 제주항공 ‘필리핀-인천 긴급회항 사건’으로 피해를 입은 승객들이 소송을 제기했다. 8월8일 제주항공 승객 46명은 비행기 기체 결함으로 인한 회항 때문에 입은 ...

개인정보 유출 사고, 영국은 2700억원, 한국은 1500만원

지난해 8월경, 영국의 대표 국적기 항공사인 ‘영국항공(British Airways)’의 고객 50만여 명의 정보가 유출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는 현재 영국이 속한 EU(유럽연합...

공정위, 일본 자동차부품사들 ‘10년 담합’에 과징금 철퇴

현대차와 르노삼성, 한국GM 등에 납품해 온 일본의 자동차 부품 기업들이 국내 시장에서 10여 년 동안 특정 업체를 밀어주는 식으로 담합을 벌이다 적발됐다. 이들 업체는 과징금 9...

“누가 바이킹 시긴호를 떠나게 했나 조사해라”

허블레아니호 침몰 44일 만인 지난 7월12일,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선 헝가리 선장 롬보쉬 라슬로와 선원 페퇴 야노쉬를 추모하는 선상 장례식이 다뉴브강에서 열렸다. 15척의 선박들이...

IMF,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 ‘3.3%→3.2%’

국제통화기금(IMF)이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0.1%포인트 낮추면서 3개월 만에 또 하향 조정했다. IMF는 7월23일(현지시각) 발표한 ‘세계 경제 전망 개정(World...

메이도, ‘포스트 메이’도 브렉시트 답이 없긴 마찬가지

6월7일, 2016년 7월부터 보수당 대표이자 브렉시트 협상을 이끌어온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가 사퇴했다. 그는 올해 초부터 난항을 겪었던 브렉시트 합의문 비준 실패에 대한 책임을...

나는 쇼핑한다 ‘새로운 국적’을

보통 국적은 태어날 때 결정된다. 국적을 바꾸는 것은 오랜 시간 다른 나라에 거주해야 가능하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최근 들어 일정 비용이나 조건을 충족하면 짧은 시간 내 시민권을 ...

앙꼬 없는 ‘국가채무’ 논쟁…증세 논의 없이 ‘허수아비 공방’만

‘국가채무 비율을 둘러싼 논쟁이 뜨겁다.’ 이 말은 사실일까. 정치권을 중심으로 보수와 진보 진영은 각자의 목소리를 내고 있고, 학계는 물론 언론에서도 연일 관련 보도를 쏟아내고 ...

6월 1~20일 수출 10% ‘뚝’..반도체·中 수출 부진

6월1일부터 20일까지 수출이 반도체, 석유제품 등의 부진으로 인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감소했다.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5월까지 6개월 연속 감소세를 이어온 월간 수출액은 6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