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인천 송도국제도시, 일본 전범기업 ‘수두룩’

‘아시아태평양전쟁’에서 각종 범죄를 저지른 일본의 ‘전범기업’들이 자본이나 기술을 투자하는 방식으로 인천시 송도국제도시에 발을 들여놓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일본의 대표적인 전범...

[쓴소리 곧은소리] 명성교회가 거듭나는 길

한국은 경제, 기술, 연예, 스포츠 등 열심히 노력해 성취할 수 있는 분야에서 대부분 선진국 수준에 이르렀다. 이익이 생기기 때문이다. 그러나 정치, 윤리, 교양, 질서, 환경보호...

‘NO JAPAN’ 후폭풍에 출구 ‘캄캄’

최근 일본의 경제보복으로 촉발된 일본 상품 불매운동이 거세다. “곧 사그라질 것”이라는 일각의 예상과 달리 ‘노 재팬(NO JAPAN)’ 캠페인이 한국 사회 곳곳으로 확산되는 추세...

SBI저축은행, ‘제2의 콜마’ 되나

막말 유튜브 동영상으로 논란을 빚은 윤동한 한국 콜마 회장이 결국 사퇴했다. 윤 회장은 8월7일 문재인 정부의 대(對)일본 대응을 비난하면서 “아베가 문재인 면상을 주먹으로 치지 ...

‘3대 주력품목’ 모두 부진…ICT 수출 9개월째 감소

반도체·디스플레이·휴대전화 등 정보통신기술(ICT) 품목의 수출 부진이 장기화하고 있다. 8월21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7월 ICT 수출입 잠정집계에 따르면, 지난달 ICT 수출액...

김운성 소녀상 제작자 “소녀상은 반일의 상징 아닌 평화의 상징”

지난 2011년 12월 14일, 서울 종로구 일본 대사관 앞에 처음 설치된 김서경·김운성 작가의 ‘평화의 소녀상’은 8년이 지난 지금까지 전시(戰時) 여성 인권 문제를 정면으로 제...

조국 후보자의 ‘내로남불’ 교육관

TV를 켜도 신문을 봐도 온통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그의 자녀에 관한 얘기뿐이다. 지난 8월9일 발표된 개각에서 문재인 정부는 장관 및 장관급 후보자로 10명을 지명했지만 다...

[단독] 일본 전범기업 스미토모, 인천서 ‘야금야금’ 배당금 챙겨

일본의 ‘스미토모 그룹’은 ‘제2차 세계대전’으로 불리는 ‘아시아태평양전쟁’ 기간에 전쟁범죄(전범)를 저지른 기업이다. 한반도와 중국, 일본 등 약 120곳의 사업장에 조선인을 강...

조국, 《반일 종족주의》 저자들에 모욕죄로 고소 당해

이영훈 이승만학당 교장 등 《반일 종족주의》 저자 6명이 자신의 책을 두고 “구역질 난다”고 말한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모욕죄로 고소했다.이 교장 등(김낙년‧김용삼‧주익종‧정...

한·일 외교장관, 21일 베이징서 만난다

한·중·일 외교장관이 8월20일 중국 베이징(北京)에서 회동하기로 함에 따라 이 만남이 최근 깊어진 한·일 양국의 갈등 상황에 새로운 돌파구를 만들어줄지 관심이 쏠린다.강경화 외교...

[한승헌 인터뷰①] “법은 피지배자의 지배자 견제 수단 돼야”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한승헌 인터뷰②] “공안사건 수사·판결 유감스러운 사례 나와”

한 사람의 삶 크기와 무게는 그 시대 요구를 얼마나 제대로 반영해 충실히 응답했느냐로 측정할 수 있다. 그런 측면에서 ‘1세대 인권변호사’인 한승헌 변호사의 삶의 크기와 무게는 크...

[대전브리핑] 대전 첫 ‘작은빨간집모기’ 발견

대전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일본뇌염을 옮기는 암갈색의 소형 모기 ‘작은빨간집모기’가 대전 지역에서 올해 처음 발견됐다고 밝혔다.지난 5월부터 한밭수목원과 옛 충남도청에서 매주 모기를 ...

대한항공 日노선 대폭 감축…부산-오사카 못 간다

대한항공이 일본 여행 수요가 급감한 데 따라 일본 노선을 대폭 줄이기로 했다. 대신 다른 지역의 노선을 늘려 대응할 방침이다. 대한항공은 8월20일 “다음달(9월) 16일부터 부산...

한·일 ‘빅이벤트’ 앞두고 두 번째 수출 허가한 日

일본 정부가 수출 규제 대상으로 지정했던 포토레지스트에 대한 수출 허가 신청 1건을 추가로 받아들였다. 1차 수출 허가 이후 12일 만이다. 8월19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일...

日, 김포공항 음주난동 공무원에 ‘정직 1개월’ 처분

일본 정부가 한국에 여행차 방문해 김포공항에서 음주 난동을 피운 공무원에 대해 정직 1개월 처분을 내렸다. 공무원 신분을 그대로 지닌 채 한 달만 업무에 종사하지 못하게 한 것이다...

“주변국과 분쟁 계속될 것…관광 전략 바꿔야 산다”

일본의 경제보복 움직임이 한국과 일본 사이 하늘길과 바닷길을 막았다. ‘일본 여행 보이콧’으로 항공사들은 일본행 노선을 구조조정했다. 일본으로 가는 뱃길 노선도 승객이 줄면서 잇따...

반도체 패권 전쟁 ‘패러독스 관리’가 절실하다

대한민국 반도체는 그야말로 ‘패러독스(paradox·모순)의 역사’였다. 용량(density)이 늘어나는데도 크기(area)는 줄여야 하고, 속도(speed)가 빨라지는데도 전력(...

日 여행 보이콧 특수 못 누리는 韓…주적은 ‘바가지요금’?

‘예고된 결과’였지만 중간 성적표는 예상을 상회하는 수준이다. 일본 제품 불매운동 바람이 한 달 이상 불면서 일본 여행 보이콧 움직임도 점점 강력한 태풍으로 발전하고 있다. 일본 ...

[한강로에서] 끼어들기 금지

지난 주말 시내 한 대형마트에 있는 일본계 의류 매장을 찾았다. 그 회사 임원이 한국 내 일본 제품 불매운동에 대해 “(그 영향이) 장기간 이어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폄하하는 발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