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스트트랙에 총선·대선 결딴난다

패스트트랙으로 대한민국이 몸살을 앓고 있다. 국민의 대표기관인 국회가 밥값을 못 하고 있는 상태가 계속되고 있다. 당연히 통과되어야 할 민생법안은 벌써 여러 달째 패스트트랙 올가미...

[포토뉴스] “개혁 발목잡는 자유한국당 OUT”

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과 정치개혁공동행동은 12월3일 더불어민주당에 연동형 비례대표제를 골자로 한 선거법 개정안 통과를 위한 '결단'을 강하게 촉구했다. 개정안에 반대하며 필...

한국·바른미래 ‘친문농단 게이트’ 국정조사 제출…성사 가능성은?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12월3일 오후 이른바 ‘청와대 3대 권력형 비리’ 의혹에 대한 국정조사 요구서를 국회에 제출한다. 국정조사 대상은 ‘청와대 하명수사 및 선거개입’, ‘유...

공수처법 국회 본희의 자동 부의…‘제2의 패트 충돌’ 겪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공수처법) 제정안이 12월3일 오전 0시를 기점으로 국회 본희의에 자동 부의됐다. 패스트트랙 법안...

[황교안 리더십] “연동형 비례대표제 절대 불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결국 단식 8일째를 맞은 11월27일 밤 병원으로 긴급 후송됐다. 28일 의식을 회복한 황 대표는 단식을 이어가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선거법 개정안에 대...

선거법 본회의 부의 D-1…패스트트랙 전운 감도는 여의도

공직선거법 개정안의 본회의 부의가 11월26일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선거법이 부의되면 언제든지 본회의에 상정해서 표결할 수 있는 상태가 된다는 의미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일주...

[총선 뛰는 여성들①] 국회 유리천장 뚫어낼 ‘여성’은 누구?

30%, 50%…. 총선이 다가오자 정당마다 또다시 각종 숫자와 퍼센트를 논하는 데 여념이 없다. 공천룰을 정하는 과정에서 각 당은 ‘정치적 약자’로 분류되는 여성에게 제공할 가산...

황교안 대표 무기한 단식…정국 급랭 조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11월20일 무기한 단식에 돌입했다. 황 대표는 이날 오전 최고위원·중진의원 연석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단식을 시작한다고...

[총선, 격전의 현장을 가다] ‘어공’ 靑참모들, ‘어의’까지 노린다

21대 총선이 약 150일 앞으로 다가왔다. 시사저널은 이번 호부터 총선을 준비하는 여야 정치권의 움직임과 각 지역구의 현황 등을 분석하는 ‘총선, 격전의 현장을 가다’ 기획연재를...

심상정, ‘의원 세비 30% 삭감’ 법안 발의

심상정 대표를 비롯한 정의당 의원들이 중심이 되어 국회의원의 세비를 최저임금의 5배 이내로 제한하는 내용의 법안을 발의했다.정의당 심상정 대표는 11월18일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

[한국갤럽] 민주당 40%·한국당 21%…정의당은 10%로 큰 폭 상승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의 지지도가 모두 지난주보다 소폭 내려간 것으로 나타났다.여론조사 전문기관인 한국갤럽이 지난 11월12일부터 사흘간 전국 성인 1002명을...

[무당파 대해부⑤] ‘Again 2016’ 꿈꾸는 중도 정당

지난 9월, 흥미로운 여론조사가 등장했다. SBS가 칸타코리아에 의뢰해 9월9일부터 11일까지 전국 성인남녀 1026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전화면접 조사 결과 정당 지지율 조사에서 ...

靑 만찬서 황교안‧손학규 ‘고성’…꼬인 정국 풀릴까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가 11월10일 오후 청와대에서 비공개 만찬 회동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선거제 개혁안을 두고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설전...

文대통령-여야 5당 대표 회동 불구, 대치 정국 계속 될 듯

문재인 대통령이 여야 5당 대표와 일요일인 10일 오후 청와대에서 만찬 회동을 한다. 여야 대표들과의 회동은 문 대통령 취임 이후 다섯 번째다.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한 대응 ...

文대통령 지지율 3주 연속 상승…45% 회복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3주 연속 상승해 45%에 이르렀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1월8일 나왔다.한국갤럽이 지난 11월5일부터 사흘간 전국 성인남녀 1003명을 대상으로 설문...

혼돈의 여권, ‘우리끼리’ 순혈주의가 빚은 참사

“이렇게 전략 부재, 갈팡질팡하는 집권여당은 처음 경험한다”는 박지원 대안신당(가칭) 의원의 일갈은 사실 정치를 오래 들여다본 사람이면 누구나 떠올리는 생각이다. 급속한 민심 이반...

文대통령 지지율 47.5%...3주째 ‘脫조국 효과’ 이어져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퇴 후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3주 연속 상승세를 이어갔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1월4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10월28일부터 11월1일까지 전...

文대통령 지지율 44%…‘조국 사태’ 이전으로 회복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운영에 대한 지지도가 지난주보다 올라 40% 중반대를 회복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갤럽이 10월29일부터 31일까지 사흘간 전국의 만 19세 이상 1...

“공수처, 검찰 겨눌 수 있는 유일한 칼”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으로 각각 대표되는 대결 양상이었던 소위 ‘조국 대전(大戰)’의 2라운드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로 옮겨 붙었다. ‘공수처 설치 논란’을...

文대통령 국정지지율 계속 오르는 이유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3주 연속 반등세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사퇴 이후 들썩이던 여론이 다소 진정된 결과로 풀이된다.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지난 10월 28~30일 전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