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17》, 카메라에 멱살 잡혀 끌려간다

제1차 세계대전이 한창이던 1917년 프랑스 북부 서부전선. 영국군 병사 톰 블레이크(딘 찰스 채프먼)와 윌 스코필드(조지 매케이)에게 미션이 떨어진다. 독일군이 파놓은 미끼를 물...

라미란 “죽이 되든 밥이 되든 한번 해 보자 싶었다”

라미란을 좋아한다. 그녀는 히어로다. 그녀가 첫 주연을 맡았을 때 (친분이 있는 건 아니지만) 내 일처럼 기뻤다. 대한민국 상업영화에서 평범한 외모의 40대 여배우가 주연을 맡았다...

《기생충》, 92년 아카데미의 역사를 바꿔놓다

역사가 새로 쓰였다.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지난 2월9일(현지시간)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을 포함해 감독상, 각본상, 국제장편영화상까지 4관왕을 기록했다. ...

지하·계단·냄새·고기 모두가 ‘봉테일’의 메타포였다

치밀한 시나리오와 디테일한 설정은 그를 ‘봉테일’로 만들었다. 봉준호 감독은 이 디테일을 이용해 기득권과 사회를 꼬집는 영화를 장르 불문하고 여럿 그려냈다. 처음부터 그랬다. 봉 ...

봉준호 감독의 페르소나들…인연을 귀하게 여기는 ‘봉준호 월드’

송강호는 봉준호 감독의 필모그래피 다수를 함께한 그의 페르소나다. ‘봉준호의 페르소나 송강호’라는 뜻의 ‘봉페송’이라는 별명이 이를 입증한다. 아카데미 4관왕의 역사를 쓸 때도 봉...

남궁민 “백승수의 미묘한 감정 변화 보여주려 고민했다”

믿고 보는 배우 남궁민이 또 일을 냈다. 최근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돌직구 승부사’ 백승수 역으로 인생 캐릭터를 갱신했으며, 동시간대 시청률 1위와 토요일 ...

MZ세대, 콘텐츠와 쇼핑의 경계를 허물었다

29초라는 짧은 시간 동안 하나의 영상이 재생된다. 선택한 영상은 ‘직장인 출근 룩’이다. 한 가지 코트를 두 번에 걸쳐 입으면서 두 가지 콘셉트를 보여준다. 영상에 등장하는 패션...

MZ세대가 가장 사랑한 브랜드는 이것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를 아울러 부르는 말, ‘MZ세대’. 이들이 소비 트렌드를 움직이고 있다. 많은 브랜드가 주 소비층으로 부상하는 MZ세대에게 맞춘 다양한 마케팅을 시도하고 있...

스웨덴에서 영화계 젠더 평등의 미래를 보다

젠더 이퀄리티(gender equality). 제43회 예테보리국제영화제(1월24일~2월3일)의 가장 중요한 목표였을 뿐 아니라, 스웨덴 영화산업을 시작으로 전 세계가 가담하고 있...

김남길 “배우는 ‘멋있고 예쁘게’를 가장 경계해야”

드라마 《열혈사제》로 2019 SBS 연기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그는 지금 가장 핫한 배우이자 가장 굵직한 배우다. 축하 인사가 지금까지 이어지지만 정작 그는 “대상을 받으면 뭐가...

[가짜고기의 시대가 온다①] 빌 게이츠가 가짜 고기에 거액을 투자한 이유

‘콩 고기’를 한식 뷔페와 한 결혼식장 뷔페에서 호기심에 두 번 먹어봤다. 고기 같지 않은 맛에 실망했다. 고기에 알레르기가 생기거나 고기를 먹지 못하게 되는 극단적인 상황이 온다...

[가짜고기의 시대가 온다②] 대체고기의 맛 어디까지 왔나…직접 먹어보니

고기의 맛과 식감을 재현한 대체고기가 식품업계의 최대 화두가 될 정도로 미래 먹거리로 주목받고 있다. 올해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 전시회 ‘CES ...

캣우먼부터 할리 퀸까지…여성 히어로는 어떻게 자립했나

혹평 세례 속에서도 《수어사이드 스쿼드》(2016)가 남긴 게 하나 있다. 바로 마고 로비가 연기한 할리 퀸이다. 자멸하는 이야기에 아랑곳하지 않고 혈혈단신 존재감을 과시하며, 전...

배정남 “허세 있었던 톱모델 시절…지금이 훨씬 행복하다”

2002년 모델로 데뷔한 배정남. 176.9cm의 다소 작은 신장으로 톱모델이 됐다. 특유의 반항적인 이미지와 진보한 패션 감각, 찰떡 소화력으로 당시 ‘배간지’라는 닉네임으로 남...

설 연휴 1위 지킨 《남산의 부장들》, 흥행 반열에 오른 《히트맨》

설 연휴를 공략할 대표 작품은 이미 정해져 있었다. 1월22일 《히트맨》(롯데엔터테인먼트), 《남산의 부장들》(쇼박스), 《미스터주: 사라진 VIP》(메가박스중앙㈜플러스엠, 리틀빅...

‘우한 폐렴’ 한국 경제 리스크 요인 될까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전세계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중국에서는 1월27일(0시 기준)까지 확진자가 2744명으로 확인됐고, 사망자는 80명에 달했...

경자년, 웰빙 풍수 위한 환경 설계법

경자년(庚子年) 새해가 밝았다. 풍수지리적으로 경(庚)은 태양의 기를, 자(子)는 땅의 기를 받는데 천간(天干)과 십이지(十二支)와 관련 있다. 경(庚)은 천간(갑(甲)·을(乙)·...

풍성한 설 극장가 상차림, 뭘 봐야 풍족할까

설 연휴를 앞두고 극장가 차림표를 보다가 문득 든 생각. 극장가 명절 특수는 유효한가. 극장가 비수기와 성수기의 경계가 옅어지면서, 명절 대목도 사라졌다고 바라보는 시선이 적지 않...

소셜커머스 원조 3인방의 10년史, 승자는 누가 될까

지금부터 10년 전인 2010년. 그때가 바로 소셜커머스 시장의 원년이었다. 시장에 뛰어든 업체만 수백 곳에 달했다. 불과 1년 만에 옥석은 가려졌다. 티몬과 쿠팡, 위메프, 그루...

유니콘 1호 쿠팡, 8호 위메프…티몬, 2020에 유니콘 반열 오를까

유니콘 기업은 기업 가치가 10억 달러(1조원) 이상인 비상장 스타트업을 말한다. 유니콘은 상장되지 않은 기업의 가치가 1조원을 넘는 일은 전설 속 동물인 유니콘처럼 상상 속에서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