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장하성 대사 “한-중 항공편 확대 협의 중”

한국과 중국이 양국 간 항공편을 늘리는 방안을 협의하고 있다. 코로나19로 축소된 양국 항공노선을 확대해 경제협력을 강화한다는 계획이다.장하성 주중대사는 25일 베이징에서 기자들과...

‘홍콩의 눈물’ 뒤 1년…달라진 것은 없었다

1년 전 찾은 홍콩의 여름은 그 어느 곳보다 뜨거웠다. 작열하던 태양이 자취를 감추면 검은 옷을 입은 무리들이 뜨거운 함성을 내지르며 거리를 가득 채웠다. 6월부터 100일 넘게 ...

격랑 휘말린 홍콩…反국가보안법 시위에 최루탄·물대포

홍콩이 다시 격랑 속으로 빠져들고 있다.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가 홍콩 의회 대신 '홍콩 국가보안법'(홍콩보안법) 제정을 압박하고 나오면서 이에 반대하는 대규모 시위가 벌어...

“뭣이 급하다고…” 개학에 불편한 시선 보내는 영국민들

최근 유럽 전역의 코로나 사태가 정점을 지나면서 각국 정부들이 국가 정상화를 위한 준비를 서두르고 있다. 영국도 교육 정상화를 시도한 덴마크를 모델 삼아 6월1일부터 순차적으로 학...

파국 치닫는 G2…美, 홍콩 ‘특별지위’ 박탈 경고

미국이 중국의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을 압박하기 위해 고강도 제재안을 검토 중인 가운데, 홍콩에 대한 특별지위 박탈 가능성까지 시사하고 나섰다. 22일(현지 시각) CNN 등에 ...

중국, 1000조원 규모 ‘코로나 뉴딜’ 본격화

중국이 코로나19 여파를 극복하기 위해 강도 높은 경기 부양책을 내놓기로 했다. 통화 유동성 공급을 한층 늘린 가운데 정부가 대규모 공공 투자를 일으켜 경기를 살리는 '코로나19 ...

중국 “홍콩 국가보안법 제정” vs 미국은 “강력 대응”

중국이 홍콩 의회 대신 '홍콩 국가 보안법'을 직접 제정 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중국 중앙 정부는 지난해 '범죄인 인도 법안' 반대 시위와 같은 혼란을 막기 위해서라도 법 제정이...

美 감염병 전문가 “코로나 백신 개발 가능성 낮아”

미국 내 최고 감염병 질환 전문가가 코로나19 백신 개발이 빠른 시일 내에 이뤄지기는 어렵다고 전망했다.윌리엄 헤이즐틴 박사는 21일(현지 시각) "현재로서는 감염원을 상세하게 추...

연임 성공한 대만 차이잉원 “일국양제 거부…중국과 대등한 대화 원해”

재선에 성공한 차이잉원(蔡英文) 대만 총통이 중국을 향해 한 나라 두 체제(일국양제) 방식 통일을 받아들이지 않겠다는 의지를 분명히 드러냈다. 무력 사용도 불사하겠다는 중국과의 갈...

“코로나 핑계로 우리 기본권 침해 말라”…독일 ‘저항 2020’의 외침

5월9일 토요일, 독일 전역에서 시민들이 거리에 나섰다. 베를린·뮌헨·프랑크푸르트·슈투트가르트·쾰른 등 여러 도시에서 적게는 몇백 명부터 많게는 몇천 명의 사람들이 광장과 시내에 ...

“소셜미디어 및 온라인이 성범죄 소굴 되고 있다”

최근 밝혀진 ‘n번방’ 성착취 사건은 범죄의 잔인성과 함께 26만 명으로 추정되는 엄청난 사용자 규모로 전례 없는 공분을 사고 있다. 하지만 디지털 성범죄의 심각성을 오랫동안 경고...

日 ‘독도는 일본땅’ 또 도발…외교부 “독도 도발에 단호히 대응”

일본 정부가 외무성 공식 문서에서 독도를 한국이 불법 점거 중이라는 주장을 게재하자 우리 외교부가 대응에 나섰다.외교부는 19일 외교부 청사로 소마 히로히사 주한 일본대사관 총괄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