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담방의 ‘생존수칙’…“접속시 번호·IP 주의하라”

‘드루킹’ 김동원씨, 안희정 전 충남지사,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 ‘고담방’ 운영자 전아무개씨, 그리고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 이들은 모두 저마다의 혐의로 구속되거나 징...

박원순 “신천지, 반사회적 단체 분명” 검찰수사 촉구

박원순 서울시장은 2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 국내 확산의 원흉으로 지목된 종교단체 신천지에 대해 "신천지는 반사회적 단체인 것이 분명하다"면서 "검찰...

‘라임 사태’ 후폭풍...좁혀오는 수사망

1조6000억원의 환매 중지가 발생한 ‘라임자산운용펀드 사태’의 후폭풍이 점차 수면 위로 올라오고 있다. 가장 먼저 불완전판매 혐의로 펀드 판매 회사들에 대한 고소·고발이 이어지고...

[고담방 대화록 단독입수] “짭새는 안 잡는다” 경찰 조롱

n번방의 후계자로 알려진 ‘와치맨’이 텔레그램에서 활약한 추악한 실태가 드러났다. 시사저널은 3월24일 와치맨 전아무개(38)씨가 운영했던 ‘고담방’의 대화 기록 등을 입수했다. ...

[단독] ‘라임 사태’ 주범 지목된 김 회장 “진짜 몸통은 따로 있다”

라임자산운용(이하 라임)의 숨겨진 전주(錢主)로 지목받고 있는 김아무개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내가 소위 ‘라임 사태’의 몸통으로 지목됐는데 억울하다”며 “정관계 로비는 모두 이...

피해자 74명 중 미성년자 16명…실체 드러낸 ‘텔레그램 박사방’

인터넷 메신저인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 등의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해 억대 수익을 얻은 이른바 '박사방'의 실체가 드러났다.경찰은 20일 일명 '박사'로 불린 20대 조아무개씨와 함...

비리 사면받고 2000억원 기부 약속한 건설사들, 5년간 106억원 밖에 안냈다

“이번까지 3번이나 큰 사면을 받았다. 앞으로 담합이 재발하지 않도록 CEO들이 옷 벗을 각오로 자정을 결의했다.”주요 건설사 72곳의 대표들은 2015년 8월19일 서울 논현동 ...

‘우한 폐렴’에서 ‘신천지’ 그리고 ‘팬데믹’까지…키워드로 본 코로나 사태

코로나19 사태가 ‘원인 불명의 중국 폐렴’으로 국내 언론에 본격적으로 소개되기 시작한 건 올해 1월 들어서부터였다. 주요 뉴스들을 이슈와 섹션별로 정리한 기자의 블로그(‘주간감명...

정경심, 새 재판부에 보석 호소…“전자발찌도 감수하겠다”

사모펀드 및 입시비리 등의 혐의를 받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아내 정경심 동양대 교수가 새로 구성된 재판부에 “전자발찌를 포함한 모든 조건을 받아들일 용의가 있다”며 보석을 허가...

코로나19 사태에도 ‘돈키호테’ 추미애 ‘마이웨이’ 윤석열

코로나19 사태에서도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간의 갈등이 이어지고 있다. 추 장관은 코로나19 확산의 주범으로 지목된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신천지)에 대한 즉각적...

검찰 ‘마스크 사재기’ 업체 강제수사…광범위 압수수색

검찰이 코로나19 확산을 틈타 마스크를 매점매석한 업체들에 대한 광범위한 압수수색을 실시하며 본격적인 강제수사에 착수했다. 서울중앙지검 ‘마스크 등 보건용품 유통교란사범 전담수사팀...

라임 사태 유탄 맞은 대신증권

금융감독원은 2월26일 라임자산운용 환매 중지 사태와 관련해 대신증권 반포WM센터(이하 반포센터)에 대한 현장 검사에 착수했다. 하루 뒤인 27일엔 검찰이 압수수색에 나섰다. 금감...

통합당, 추미애 ‘신천지 압수수색’ 지시에 “정치 행위” 반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신천지(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명단 확보 등을 위해 검찰에 압수수색 지시를 한 것을 두고 여야가 날선 공방을 벌였다. 미래통합당은 특정 단체에 대한 전례가...

“코로나 사태는 정부가 신천지 잘 몰라 빚어진 참극”

기독교계에선 신천지를 가리켜 ‘근래 들어 공격성이 가장 강한 사이비 종파’라고 입을 모은다. 신천지의 정식 명칭은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이다. 다른 신흥종교처럼 신천지도 요한계...

4·15 총선은 ‘율사대전’...법조인 177명 출마

4·15 총선에 도전하는 검사·판사·변호사 등 법조인 출신 후보자들이 모두 177명(2월27일 현재)인 것으로 나타났다. 21대 국회에서 법조인 출신 의원이 역대 최다를 기록할 것...

경찰, ‘조국 딸 학생부 유출’ 주광덕 통신기록 조사 중

경찰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딸의 고교 시절 학교생활기록부(학생부) 유출 의혹과 관련해 학생부를 유출한 의혹을 받고 있는 주광덕 미래통합당 의원에 대한 통신영장을 발부받아 통화 기...

[현장에서] 그렇게 ‘혁신’ 외쳤는데…‘등잔밑’ 놓친 광주시장

이용섭 광주시장의 자존심이 확 구겨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16번째 확진자의 개인정보가 담긴 공문을 유출한 사람이 이 시장 비서관으로 밝혀지면서다. 비서의 공문 유출 사건...

유시민-진중권, 남은 건 ‘단절의 재확인’뿐이었다

조국 전 장관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가 본격화할 무렵부터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알릴레오’ 유튜브 방송도 집중적인 조명을 받았다. 그는 ‘조국 수호’를 위해 지원사격을 하는 ...

서울남부지검, ‘신라젠 사건’ 재배당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동수사단(합수단)이 직제개편으로 사라지면서, 합수단이 맡고 있던 신라젠 임직원의 ‘미공개 정보 이용 주식 거래 의혹’ 사건이 다시 배당됐다.서울남부지검은 5일...

임종석, 비공개 만류 뿌리치고 檢 포토라인 서는 이유

2018년 울산시장 선거에 개입했다는 의혹을 받는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30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검찰 조사를 받는다. 임 전 실장은 전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비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