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렉시트로 이민을 고민하는 영국인, 한국으로 가라”

"Where To Move For British After Brexit?"브렉시트 이후 이민을 고민하는 영국인들은 과연 어디로 가서 사는게 좋을까요? 6월23일 국민투표에서 유럽연...

유커는 버버리 코트를 살 준비를 마쳤다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Brexit)가 세계의 경제를 흔드는 동안 영국에서는 중국인 관광객(유커)이 지갑을 열었다. 브렉시트 이후 파운드화 가치는 하락했다. 주요 외신들은 ...

“브렉시트 결정, 민주주의의 오류에 빠졌다"

“민주주의라는 공식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볼 때가 왔다.”지난 6월24일 영국의 브렉시트 국민투표 결과가 나온 직후 전문가 칼럼 전문 기고매체인 프로젝트 신디케이트 웹사이트에 ...

증오범죄의 대두를 우려하면서

최재경 법무연수원 석좌교수​ ‘증오범죄(hate crime)’ 또는 ‘혐오범죄’라는 생경한 단어가 이제 우리 사회에도 익숙해지려 하는 것 같아 무섭다. 증오범죄는 소수 인종이나 민...

[한강로에서]브렉시트가 한국에 주는 교훈

6월24일 점심 먹고 습관적으로 뉴스 체크하러 스마트폰을 열었습니다. 오잉? / 탈퇴라고? / 영국이 미쳤구먼! / 민심을 체크하는 덴 주식이 최고죠. 주식시장은 아수라장이 따로 ...

[브렉시트③] 계급․인종․난민 그리고 피살, 둘로 갈라선 영국

영국의 유럽연합(EU) 잔류 및 탈퇴 여부(브렉시트)를 결정할 국민투표. 이제 일주일 앞으로 성큼 다가왔다. 투표의 향방을 가를 마지막 일주일, 국제 금융시장은 여전히 투표 결과를...

[브렉시트-⓵] 브렉시트는 왜 등장했을까

6월23일은 세계 경제에 중요한 날이 될 것 같다. 이날은 유럽연합(EU) 탈퇴, 즉 ‘브렉시트(BREXIT)’ 여부를 결정지을 영국의 국민투표가 열린다. 하루하루 다가오면서 글로...

[올어바웃 아프리카] “케냐인들 중에서 일생 동안 사자를 한 번도 본 적이 없는 사람 많다”

아프리카에 대한 편견을 깨고 정확한 정보를 전달하자는 취지로 기획한 《올어바웃아프리카》를 시작하기 직전,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국가 중 서아프리카와 동아프리카, 남아프리카에 속한 ...

[올어바웃 아프리카] “주한 케냐 대사관을 더 빨리 개설했어야 했다”

아프리카대륙 동쪽에 위치한 케냐. 영화 《아웃오브아프리카》, 야생동물로 가득한 사파리, 마사이족, ‘케냐AA’ 커피 등을 통해 익숙한 이름이다. 또 미국 대통령 버락 오바마의 부친...

중국의 구조조정에 관심 가져야

상 반기를 보내면서 각 연구단체들이 하반기 경제전망을 내놓고 있다. 지난해 말 전망보다는 올해 우리 경제성장률 예상치를 낮췄다. 그러나 하반기에는 수출이 증가세로 돌아서면서 상반기...

“CMIT·MIT 사람에게 유해”해외 임상 결과 확인

가습기 살균제 성분(CMIT·MIT)이 사람에게 유해하다는 해외 연구 결과가 확인됐다. 특히 그 성분은 직접 접촉이 아닌 공기를 통해서도 사람에게 해를 끼친다는 사실이 세계 의학지...

"내 ‘흑역사’, 어떻게 좀 해주세요"

검색엔진 검색창에 자신의 이름을 적어보자. ​​한 칸 띄우고 고향, 출신학교, 나이 등 자신의 인적 사항 하나만 더 적어 엔터(Enter)키를 눌러보자. 아마도 당신 중 누군가는 ...

“가습기 살균제 제품 판매만 했을 뿐 성분은 몰라”

2010년 10월 미국 환경보호청(EPA)에 살충제 제품이 등록됐다. 미국 애틀랜타에 있는 아크 우드 프로텍션이라는 회사가 목조 주택과 가구에 생기는 벌레를 제거할 목적으로 개발한...

"한일관계 회복국면…양국기업이 교역 발전시켜야"

정부가 한일 교역 확대를 위해 교역 애로사항 해소에 나서기로 했다. 이에 따라 케이마크 인증제도가 재검토되는 등 교역 관련 규정이 개정될 예정이다.이와관련,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

주형환 장관, "한일관계 회복국면…양국 기업 중심으로 교역 발전시켜야"

주형환 산업통상자원부장관은 11일 주한 일본기업인 모임인 서울재팬클럽에서 주최한 오찬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는 양국 기업간 투자분야 협력방안과 주한일본기업의 정부 건의 해...

4월 자동차 내수시장 전년대비 3.7% 신장

국내 자동차 4월 내수시장이 개별소비세 인하정책 연장 효과에 힘입어 전년 대비 소폭 성장했다. 다만 자동차 수출은 신흥국 경기 침체 영향에 20% 급감했다.산업통상자원부가 8일 발...

피기도 전에 시들어버린 ‘아세안경제공동체’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의 수디르만가(街) 남쪽 끝에 위치한 ‘건설청년동상’ 앞. ‘우리가 바로 아세안이다(ASEAN adalah Kita)’라는 글귀가 적힌 커다란 홍보판이 걸려...

캐머런 총리, 말장난하다 사임 위기에 몰리다

‘유탄(流彈)이 역사를 바꾼다’는 말이 요즘처럼 실감 나는 때도 없는 것 같다. 파나마 페이퍼스(Panama Papers)가 일으킨 영국 조야(朝野)의 소동을 보고 든 생각이다. ...

국내 판매 디젤차 14종 질소산화물 배출 이상 발견

국내에서 판매하는 16종 경유차(디젤) 중 14종이 실제 도로주행 조건에서 대기오염물질인 질소산화물(NOⅹ)을 기준치를 초과해 배출하는 것으로 조사됐다.환경부 국립환경과학원 교통연...

피 튀기는 차세대 자동차 연료 경쟁

미래자동차 에너지원을 두고 경쟁이 격화되고 있다. 경유(디젤), 전기, 하이브리드라는 대안을 놓고 글로벌 완성차사와 소비자 간 ‘눈치게임’이 치열하게 펼쳐지는 모습이다.디젤 시장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