멋있게 뜰 뻔하다 급전 직하하다

김선일씨 사건으로 유탄을 맞은 정치인이 속속 나타나고 있다. 임종석·우상호·오영식 등 전대협 출신 의원들은 파병에 적극 반대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운동권 후배들의 표적이 되었다. 본...

멋있게 뜰 뻔하다 급전 직하하다

김선일씨 사건으로 유탄을 맞은 정치인이 속속 나타나고 있다. 임종석·우상호·오영식 등 전대협 출신 의원들은 파병에 적극 반대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운동권 후배들의 표적이 되었다. 본...

리더 시리즈 ③/임종석 열린우리당 의원

3월12일 이후 그에게는 ‘울보 의원’이라는 별명이 새로 생겼다. 대통령 탄핵안이 통과되던 날 국회의사당에서 뒹굴며 ‘울고 불고 몸부림치던’ 그의 모습이 보는 이들에게 각별한 인상...

"여성 후보여서 유리하다" 85.3%

“낙선하더라도 정치 활동을 계속하겠다.” “10년 안에 여성 대통령이 탄생한다.” 4·15 총선에 출마하는 여성 후보자들의 호언장담이다. 이 정당 공천을 받고 지역구에 출마한 여성...

'전대협의 밤'에 터져나온 386의 고민

“여러분이 억울할 수도 있습니다. 부담스러울 수도 있습니다. 그럼에도 저는 여러분께 한마디를 거들고 싶습니다. ‘책임져!’라고.” 김근태 의원(민주당)의 축사가 비디오로 상영되는 ...

“이제, 대북 사업 주인은 국민이다”

정몽헌 없는 남북 경제협력은 가능할까. 십수년 넘게 북한을 오가며 대북 사업을 추진해온 그가 갑자기 사라져버리자 그의 빈자리가 너무 커보인다. “살아 있을 때 좀 도와주지”라는 김...

“이제, 대북 사업 주인은 국민이다”

정몽헌 없는 남북 경제협력은 가능할까. 십수년 넘게 북한을 오가며 대북 사업을 추진해온 그가 갑자기 사라져버리자 그의 빈자리가 너무 커보인다. “살아 있을 때 좀 도와주지”라는 김...

희생 플라이냐 개인 플레이냐

"욕먹을 각오는 하고 있지만, 너무 세게 때리지는 마.”민주당을 전격 탈당하고 정몽준 신당에 합류한 날 저녁, 김민석 전 의원이 전화를 걸어와서 한 말이다. 이 날 정당 출입기자 ...

이, 당선 가능성 우세 …김, 지지율 선두

지방자치 선거전이 본격화했다. 대통령 선거의 해에 치러지는 이번 지방 선거는 곧 대선의 전초전으로 여겨지고 있다. 특히 서울·경기·인천 등 유권자의 40%를 차지하는 수도권의 표심...

386과 한총련 '설복 있는 우정'

전대협 선배·후배 대학생,'노선' 놓고 격론…"상투적 투쟁 지양해야" 지난 4월6일 한국대학총학생회연합(한총련)은 홍익대에서 대의원 대회를 열고 9기 한총련을 이끌 지도부를 선출했...

현실 정치 속에 '모래 시계'는 멈췄다

'386 정치인' 개혁 실험 결산표/성과, 기대에 못미쳐 사진설명 초심만이 살길 : 소장파 의원들이 스타일의 차이나 당파성에 얽매여 불신하지 않고 정치 개혁의 초심으로 돌아가 힘을...

[정치 마당]맹형규 송영길 우상호 강창희

16대 국회 임기가 시작된 지난 5월30일 국회 의안과에는 16대 국회 제 1, 2, 3호 법안이 접수되었다. 제1, 2호 법안은 여야 초·재선 의원들이 공동으로 발의한 ‘국회의원...

낙선 386 후보들이 얻은 것과 잃은 것

지난 4월25일 저녁 서울 마포의 한 사무실에서는 이번 총선에서 낙선한 여야의 386 후보들이 모여 패전 무용담을 나누었다. 전후 세대의 정치세력화를 내걸고 결성된 ‘한국의 미래,...

권노갑, 부활 날개 깃 세우다

4월19일 한 신문에 ‘권노갑 대통령 정치특보설’이 실리면서, 권노갑 민주당 상임고문은 다시 뉴스메이커가 되었다. 최근 김대중 대통령은 이틀에 한 번꼴로 권고문을 부를 정도로 그와...

“서울 중서부 전선을 돌파하라”

전체 지역구 의석 2백27석 가운데 42.7%인 97석이 걸려 있는 수도권은 이번 총선의 최대 전략 지역. 제1당을 놓고 싸우고 있는 민주당과 한나라당의 최종 승부처가 바로 이곳이...

중원의 패권전쟁 예측 불허 승부 /여야, 386부터 저격수까지 총출동

지역구 의석 45개가 걸려 있는 서울은 16대 총선의 최대 격전징다. 한나라당과 as주당이 원내 제1당을놓고 혈투를 벌이고 있다. 현재 각종 여론조사를 보면 민주당이 정당 w지도에...

벤처 기업가에서 영화 배우까지

386이라고 다같은 386이 아니다. 386 내부에서도 이번 총선을 계기로 두드러지게 약진한 집단이 있다. 이른바 ‘전대협(전국대학생대표자협의회) 세대’가 그들이다.1987∼199...

수도권 총선 승부, 이들 손에 달렸다

16대 총선의 승부는 수도권에서 결판 난다. 여야 각당의 텃밭이야 미미한 변수만 가능할 뿐 이미 게임은 짜인 각본대로 갈 수밖에 없다. 그러나 수도권은 어느 당도 압승을 자신할 수...

호남 대폭 교체, 수도권 386 세대 전진 배치

공천 심사가 마무리 단계로 접어들면서 민주당의 총선 구상이 전모를 드러내고 있다. 민주당은 예상대로 호남 지역 현역 의원들을 대폭 물갈이하기로 했다. 또한 수도권에 학생운동 출신 ...

피 흘리는 민주당 ‘젊은 피’들

민주당 ‘젊은 피’들이 동요하고 있다. DJ의 지시에 따라 총선 출마를 결정한 김한길 전 정책기획수석이 서울 성동 을에 사무실을 낸 것을 이들은 임종석씨가 조직책에서 탈락한 것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