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총선 D-1 ‘메시지 총력전’…국난극복vs정권심판

4‧15 총선이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여야는 14일 막판 지지층 결집을 위한 치열한 메시지 경쟁을 벌였다. 여당은 국난극복을, 야당은 정권심판을 강조하며 막판 지지를 호소했...

유시민 ‘180석 발언’ 진위 논란, 실제 확인해봤더니…

4·15 총선이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선거 막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180석 발언’을 둘러싼 논란이 여야를 강타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역풍 차단에 부심한 반면, ...

김용태, 윤건영 발목 잡을 수 있을까 [여론끝짱]

대통령의 ‘복심’과 그를 잡기 위한 ‘자객’의 맞대결이 펼쳐지는 곳. 서울 구로을 얘기다. 여당 텃밭으로 분류되는 구로을에서는 당초 윤건영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오차범위를 벗어나 크...

선거 막판까지 터지는 여야 ‘막말 리스크’

4․15 총선을 불과 이틀 앞둔 지금, 여야를 불문하고 특정 후보들의 설화가 끊이지 않으면서, 선거판이 막판까지 혼탁해지고 있다는 우려를 낳고 있다. 13일 오전 주요 포털사이트 ...

통합당, 세월호‧현수막 ‘막말’ 논란 차명진 결국 제명키로

미래통합당이 ‘세월호 텐트’ 막말로 잇따라 논란을 일으킨 차명진 경기 부천병 후보를 결국 제명하기로 했다. 선거가 이틀밖에 남지 않은 만큼 윤리위원회 절차 없이 최고위원회에서 신속...

엉터리 정당·후보·공약, 최악의 성적표 받은 21대 총선

싸늘하다. 정치 전문가들은 이번 총선을 “역대 최악의 총선”이라고 평가했다. 사상 유례없는 비례대표용 위성정당의 출현, 충분히 검증되지 못한 정당과 무자격 후보들의 난립, 그리고 ...

최소한의 필터링조차 없이 전해진 ‘황당무계 공약’들

’긴급생계지원금 가구당 1억원 지급’ ‘결혼수당 1억원 지원’ 등. 허경영 총재가 이끄는 국가혁명배당금당의 핵심 공약에 소요되는 예산은 총 2800조원. 한 해 국가 예산의 8배에...

경남 ‘역대 최고’ 사전투표율…여야 “우리 당이 유리”

4월10~11일 이틀간 실시된 경남지역 4·15 총선 사전투표가 27.59%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코로나 사태에도 불구하고 경남에서 77만8976명이 투표에 참여해 2014년 사전...

찍고 싶어서 찍는 게 아닌 유권자의 슬픔 [유창선의 시시비비]

21대 총선은 ‘코로나19 사태’라는 전례 없는 상황 속에서 진행됐다. 국민들에게는 나와 가족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일이 우선이었고, 그 와중에 선거에 대한 관심은 크게 줄어들었...

이낙연 “누가 함부로 국민 뜻 안다고”…유시민 ‘범진보 180석’ 발언 겨냥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서울 종로구 국회의원 후보)은 12일 여권 일각에서 섣불리 낙관적인 총선 결과 전망을 내놓는 데 대해 "누가 국민의 뜻을 안다고 그렇게 함부로 말...

[PK총선,이 인물-해운대갑] 유영민 “해운대를 미래산업 중심으로”

[편집자 주] 오는 4월15일 치러질 21대 총선을 앞두고 부산·울산·경남(PK)에서 후보자들이 표심 공략에 나섰다. 시사저널 부산경남취재본부는 부산(18개), 울산(6개), 경남...

[시끌시끌 SNS] 푯값보다 비싼 말값

미래통합당이 4·15 총선을 앞두고 ‘노인 폄하’ 논란에 휩싸인 김대호 후보를 4월8일 제명하고, ‘세월호 막말’을 한 차명진 후보를 윤리위에 회부했다. 서울 관악갑에 출마한 김 ...

홍준표‧이인선 집안싸움에 틈새 노리는 이상식…대구 수성을 판세는[여론끝짱]

무주공산 대구 수성을의 새 주인 자리를 놓고 여야의 싸움이 치열하다. 수성을은 미래통합당에서 낙천한 홍준표 후보가 무소속으로 출마하면서 더불어민주당 이상식, 통합당 이인선 후보와 ...

서울 동대문을 출마 민병두 “후보직 사퇴…장경태 지지”

4·15 총선에서 소속당이었던 더불어민주당의 공천에 불복해 서울 동대문을에 무소속으로 출마했던 민병두 의원이 후보직을 사퇴하고 더불어민주당 장경태 후보를 지지하겠다고 선언했다.민 ...

“민주당 총선 승리 예상…막판 큰 변수도 안 보여”

“사상 초유의 코로나19 사태가 선거 막판 한번쯤 판을 뒤집을 수 있는 변수마저 덮어버렸다.” 21대 총선을 약 일주일 남겨둔 4월7~9일, 시사저널의 마지막 총선 판세 점검 질의...

경남도지사 출신 김두관·김태호, 경남서 살아날까

이번 4·15 총선 경남에선 경남도지사 출신의 두 거물 정치인이 출마했다.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과 무소속 김태호 전 경남도지사 이야기다. 이들이 상대 후보의 도전을 넘어 당선에...

'세월호 막말 논란' 차명진, 선거 완주 가능해졌다

미래통합당이 '세월호 막말 논란'에 휩싸였던 차명진 후보(경기 부천병)에 대해 '제명'이 아닌 '탈당 권유' 징계를 결정했다. 이는 애초 차 후보에 대해 김종인 총괄 선거대책위원장...

“총선 막판 최대 변수는 막말…코로나·단일화는 큰 변수 못 돼 ”

말 한마디로 천 냥 빚을 ‘질 수’ 있는 게 바로 선거판에서의 ‘막말 논란’이다. 수십 표 차이로도 승부가 갈리는 선거에서 순간의 실언으로 많게는 수십만 표까지 잃을 수 있다는 게...

[포토] 교남동 일대 선거유세 나선 황교안 "부채 공화국 심판해야"

황교안 미래통합당 종로 후보가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지봉로 일대에서 선거 유세에 나섰다. 이날 선거 유세 차량에 오른 황 후보는 "국가 부채가 1700조에 달했다, 부채 공화국 ...

‘박빙’ 최재성 vs 배현진, 승부 결정지을 핵심 포인트는 [여론끝짱]

4·15 총선을 앞두고 서울에서 미래통합당은 전반적으로 열세를 보이고 있다. 그나마 전통적 강세 지역인 '강남3구'에 기대고 있는 형국이다. 그 가운데 하나가 서울 송파을이다. 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