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가 그린 기업 매출 지도

매일 아침, 기온이나 강수 확률보다 먼저 확인하는 항목이 미세먼지가 됐다. 건강과 직결됐기에 이미 삶의 깊은 곳까지 침투해 버린 미세먼지는 외출을 결정하는 가장 큰 요인이자 물품을...

[창원브리핑]창원시, 美볼티모어시와 자매결연 추진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3월 31일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 시 대표단이 제57회 진해군항제를 방문했다고 4월 2일 밝혔다.창원시와 교류를 추진 중인 볼티모어 시는 조선, 제철, ...

국회의원의 의정 공백, 유권자들은 몰라도 된다?

국회의원이 어떤 사정에 의해 불가피하게 6개월 이상 공백기를 갖는다고 가정해 보자. 국회는 물론 지역구에도 일절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의정활동을 올스톱한다면, 과연 이를 알 수 있...

알아두면 쓸모 있는 미세먼지 30문 30답

미세먼지 문제는 일상이 됐다. 농도는 과거보다 옅어졌다지만, 미세먼지에 대한 걱정은 사계절 내내 이어지고 있다. 체감으로 느끼는 심각성은 과거보다 훨씬 높아졌다. 왜 미세먼지가 많...

수돗물 끊기자 집수정 물 공급…수원시 “단속 권한 밖” 뒷짐

경기도 수원시 중동에 위치한 한 대형빌딩에서 수돗물과 전기가 끊겨 입주자들이 수개월 째 불편을 겪고 있다. 2일 시사저널 취재결과, 해당 빌딩 관리사무소는 입주자들로부터 매달 관리...

“미세먼지 논쟁, 너무 정치화 됐다”

악화되는 미세먼지로 인해 ‘탈원전’을 고집하는 문재인 정부의 입장이 난처해졌다. 야권을 중심으로 한 정치권 일각에서는 잿빛 하늘을 만든 주범으로 중국을 낙인찍었고, 그 공범으로 정...

유럽은 ‘미세먼지 국경’이 없다…영국, 주변국과 협력

1952년 12월의 런던을 영국은 결코 잊지 못한다. 당시 발생한 스모그로 5일 동안 무려 1만2000여 명이 목숨을 잃었다. 런던의 추운 겨울을 나기 위해 난방연료로 석탄을 땔 ...

[충남 보령 르포] “시방 우린 밥 대신 먼지 먹고 사는 겨”

“‘저것’ 생기고 나서는 밥 대신 먼지 먹고 사는 겨.” 지난 3월25일 찾은 충남 보령시 주교면 고정마을의 주민회관. 벽에 몸을 기댄 김병옥씨(74)가 뿌연 하늘을 가리키며 말했...

다이어트 환자에 보약 지어준 ‘미세먼지 정책’

식단 조절과 운동. 다이어트의 성공 방정식이다. 다른 뾰족한 방법은 없다. 모두 알지만 사실 지키기 쉽지 않다. 매일 밤 야식을 참고 운동을 하는 일은 힘든 일이다. 그럼에도 이 ...

전봇대에도 세금을 매겼던 일제의 악랄한 착취

요즘 우리 사회는 마치 '세금과의 전쟁'을 치르는 듯하다. 여기저기서 한숨과 볼멘소리가 터져 나온다. 다들 "소득은 제자리인데 세금만 더 떼어간다"면서 꼭 필요한 곳에 쓰이는 건지...

[르포] 가전쇼와 세계적 모터쇼 중간서 애매한 ‘서울모터쇼’

충전기가 꽂혀 있는 자동차, 인공지능(AI) 시스템 소개 그림, 사방이 스크린으로 둘러싸인 자동차 조종석…. 신기했다. 그러나 새롭진 않았다. ‘국내 최대 자동차 박람회’로 알려진...

조양호 몰아낸 국민연금…촉각 세울수밖에 없는 재계

조양호(70) 한진그룹 회장이 국민연금의 반대표 행사로 결국 대한항공 사내이사 연임에 실패했다. 공적 연기금이 재벌 총수의 경영권을 빼앗은 첫 사례다. 이에 따라 앞으로 국민연금이...

차고 넘치는 타살 정황, 열혈 형사를 누가 죽였을까

서울 강남경찰서 강력팀에 근무하던 이용준 형사(27)의 죽음은 여전히 미스터리다. 이 형사는 경찰 공채시험에 합격한 후 2007년 8월31일 강남서 관할 지구대에서 경찰 생활을 시...

[김학의 사건 6년 추적기①] “드러나지 않은 어둠 속 유력자들”

정확히 6년 만에 ‘김학의’ 사건이 다시 정국의 중심으로 떠올랐다. 2013년 3월, 대한민국을 발칵 뒤집어놓았던 ‘김학의 전 차관 별장 성접대’ 사건이다. 이 사건은 박근혜 정부...

영화 《악질경찰》과 《생일》이 세월호를 기억하는 방식

모두의 마음에 가라앉은 배 한 척. 세월호가 4월16일 참사 5주기를 맞는다. 이날을 앞두고 세월호를 모티브로 한 상업영화 두 편이 관객들을 찾는다. 3월20일 개봉한 《악질경찰》...

경기도, “미세먼지 저감대책 공공기관부터 시동 건다”

경기도가 미세먼지 저감대책 중 하나로 25개 공공기관에 2022년까지 13억 4000만원을 투입해 전기차 55대를 보급하는 계획을 22일 발표했다.경기도에 따르면 산하단체 공무차량...

[경남브리핑] 경남도, ‘관광박람회’ 개최...관광산업 활성화 기대

경상남도는 3월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창원컨벤션센터(CECO)에서 경남의 관광 트렌드를 엿볼 수 있는 ‘2019 경남관광박람회’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경상남도와 창원시...

“강남 클럽은 경찰을 ‘곰’이라 부른다, 데리고 논다고”

“그게 실화였다고요?”그와의 인터뷰는 기자로 하여금 여러 차례 되묻게 했다. 마치 버닝썬 사태를 예견이라도 한 듯 지난 2월 강남 클럽 내 각종 비리와 성매매 실상을 적나라하게 다...

유튜버들이여, 노조에 가입하라…독일, 유튜버 연합 생겨

2018년 12월 한국에서 출범한 ‘전국여성노동조합 디지털콘텐츠창작노동자지회’(이하 디콘지회)는 여론의 뭇매를 맞았다. 디콘지회는 ‘레진코믹스 불공정행위 규탄 연대’(레규연)와 ‘...

[시사끝짱] ‘아싸’ 나경원의 ‘인싸’ 도전기

■ 진행 :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편집 : 시사저널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촬영 : 시사저널이코노미 노성윤 P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