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청문회 D-1…與野, 증인 놓고 2라운드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하루 앞둔 9월5일 여야가 증인 채택을 놓고 또 충돌했다. 조 후보자 딸 조아무개(28)씨의 표창장과 관련해 의혹을 받는 최성해(66) 동양대 ...

“구속해 달라”는 CJ家 4세 이선호…檢, 영장 청구키로

변종 대마를 밀반입하려다 적발된 CJ 재벌가 4세 이선호(29)씨가 검찰에 자진 출석해 구속시켜달라는 의사를 밝혔다. 피의자가 스스로 원한 데다 혐의도 뚜렷해 구속영장 처리는 빨리...

“다른 폰들도 결국 쓸 것”…삼성 5G 통합칩에 쏟아진 관심

모바일 기기에서 따로따로 존재했던 5G 모뎀과 중앙처리장치(AP)를 하나로 합친 장치를 삼성전자가 개발했다. ‘엑시노스 980’이란 이 장치가 연내 상용화되면 삼성전자는 바로 5G...

일본, 결국 “보복” 단어 꺼내다

한국이 일본을 화이트리스트에서 배제한 것을 두고 일본 정부가 “보복 조치”라며 반발했다. 지금까지 일본은 “반도체 소재 한국 수출규제는 경제 보복”이란 주장에는 선을 그어왔다. 이...

조국 반박 나선 한국당 “조국 딸 영어성적 4~7등급”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딸 조아무개(28)씨가 한영외고 재학 시절 영어 과목 성적이 하위권이었다는 주장이 나왔다. “딸이 영어를 잘하는 편”이란 조 후보자의 말과 배치된다. 주광...

노트북보다 비싼 갤럭시폴드…출고가 ‘239만원’ 확정

스마트폰 시장의 ‘게임체인저’로 주목받았던 삼성전자의 갤럭시폴드의 출고가가 9월6일 국내 출시를 앞두고 239만8000원으로 확정됐다.갤럭시폴드 가격은 스마트폰 중 역대 최고가로 ...

아시아나 인수전…애경·KCGI·미래에셋 ‘3파전’ 될까 

금호그룹이 토해낸 아시아나항공의 새 주인 후보군이 9월3일 결정된다. 애초 유력 후보로 점쳐졌던 애경그룹이 인수 의사를 밝힌 가운데,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강성부펀드)와 미래...

은수미 ‘정치자금법 위반’ 벌금 90만원…시장직 유지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은수미 성남시장에게 벌금 90만원이 선고됐다. 당선 무효 기준인 벌금 100만원 미만이라 당장은 시장직을 유지하게 됐다. 수원지법 성남지원 제...

[조국 기자회견] 딸 장학금 800만원…“어떻게 받았는지 모른다”

조국(54)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딸 조아무개(28)씨의 서울대 장학금 수혜 경위에 대해 모른다고 주장했다. 본인이나 가족이 장학금 지급 과정에 개입했다는 의혹에 대해서도 부인했다...

[조국 기자회견] “사모펀드 이번에 공부…관여 없었다”

조국(54) 법무부장관 후보자가 기자회견에서 “사모펀드에 대해 몰랐고 관여한 적도 없다”고 주장했다. 조 후보자는 9월2일 오후 3시30분 국회에서 열린 대국민 기자회견에서 자신을...

쏘카, 사용자 대화 녹음해왔다

차량공유업계 1위 쏘카가 블랙박스를 통해 차량 탑승자의 대화를 녹음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사생활 침해 가능성이 우려된다. 렌터카 업체의 음성녹음은 외국에서도 한차례 논란이 된 바 ...

한국 수출 9개월째 감소세…美·中·日 리스크 ↑

미·중 무역갈등에 일본의 수출규제가 겹친 가운데 한국 수출이 9개월 연속 줄어들었다. 수출을 위협하는 대외 요인은 앞으로도 부정적으로 흘러갈 것으로 보여 쉽사리 개선되기 어려울 전...

[시끌시끌 SNS] ‘귀여운 뱃살’ 주의

그룹 씨엔블루 멤버 이종현(29)이 팀 탈퇴를 결정했다. 아프리카TV BJ 박민정에게 인스타그램으로 “뱃살 귀여우세요”란 메시지를 보낸 게 화근이 됐다. 박민정은 8월28일 “솔직...

10년 만에 최저성장률인데…한은 “달성 방해리스크 커져”

한국은행이 하향 조정한 올해 경제성장률 2.2%에 대해 이주열 총재가 “성장률 달성을 어렵게 하는 대외 리스크가 커진 게 사실”이라고 밝혔다. 이 총재는 8월30일 서울 중구 한은...

“법대로임명” 조국 키워드 잇단 ‘실검 1위’…新 온라인 시민운동?

“조국힘내세요” “가짜뉴스아웃” “한국언론사망” “보고싶다청문회” “법대로임명”최근 나흘 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른 단어들이다. 조국 법무부장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

[포토뉴스] 무대에서 내려온 YG와 승리

한때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수장과 간판이었던 인물들이 연달아 경찰 조사를 받았다. 8월29일 양현석 전 YG 대표(50)는 서울지방경찰청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했다. 트레...

최순실 측 “국정농단 파기환송, 역사의 심판대 오를 것”

국정농단 사태의 ‘비선실세’ 최순실씨(63) 사건이 상고심에서 파기환송된 가운데, 최씨 측 이경재 변호사가 “이날 판결은 준엄한 역사의 심판대에 오를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 변호...

“일본은 정직해야”…날 세운 文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8월29일 “일본은 정직해야 한다”고 일침을 날렸다. 전날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이 “역사를 바꿔쓰고 있는 건 일본”이라며 비판한 데 이어 연일 강경 태도...

내년 513조 예산 확정…국가가계부 5년 만에 ‘빨간색’ 

정부가 500조원이 넘는 사상 최대 규모의 예산안을 확정하면서 재정건전성에 빨간불이 켜질 전망이다. 통합재정수지는 5년 만에 적자 전환이 예상되고, 나랏빚은 60조원 이상 불어날 ...

靑, ‘日 화이트리스트 배제’에 “강한 유감”

청와대가 일본의 화이트리스트 배제 조치에 유감을 드러냈다. 이번 조치에 대한 일본 정부의 입장에 대해서도 조목조목 반박했다.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은 8월28일 오후 춘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