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 펴면 인생도 쭉 펴진다 

등이 구부정한 사람치고 성공한 사람을 못 봤다. 등이 구부정하면 뭔가 우울해 보이고 자신이 없어 보인다. 성공한 사람은 가슴을 쫙 펴고 등이 곧은 사람이다. 등을 펴는 것이 말처럼...

식용 곤충 ‘고소애’ 암환자에 효과적 

식용 곤충 고소애(갈색거저리)가 암 수술 환자의 영양 상태 개선과 면역력 향상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강남세브란스병원과 농촌진흥청 연구팀이 암 수술 후 고소애 분말을 섭취...

현역 의사가 개발한 의료기기, 세계 시장에 도전장 

암 환자는 장기간 지속적으로 항암제 주사를 맞는다. 그러나 일부 항암제는 독성이 있어 작은 혈관이나 근육 조직에 손상을 줄 수 있다. 이와 같은 피해를 없애기 위해 고안한 것이 이...

류현진 ‘올스타전 선발투수’가 말해 주는 모든 것

1933년 시카고 화이트삭스의 홈구장 카미스키 파크에서 열린 1회 대회를 시작으로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은 ‘별들의 전쟁’으로 야구 팬들의 사랑을 차지해 왔다. 이번 클리블랜드 인디언...

30~40대 여성, 생리량 많아지면 자궁근종 의심

자궁근종은 특별한 증상이 없는 경우가 많다. 그러나 생리통이나 생리량이 많아지면 자궁근종을 의심할 필요가 있다. 심승혁 건국대병원 산부인과 교수는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는 약 25...

당신의 골반은 어디에 있나요? 

긴장의 끈을 놓으면 우리 몸은 편한 자세로 변한다. 편하다는 것은 근육의 힘은 안 쓰고, 골격에 의지하는 것이다. 골격에 의지하면 근육은 일을 안 하기 때문에 편하게 느낄 수 있지...

양반다리로 앉기 힘들다면 ‘고관절’ 이상 신호 

양반다리로 앉을 때 엉덩이나 사타구니에서 느껴지는 통증이 1~2주 이상 이어지면 정형외과를 찾을 필요가 있다. 대퇴골두 골괴사가 의심되기 때문이다. 또 양반다리를 하기 힘들어도 고...

갈 데까지 간 야구계…유소년에 약물 투여까지

대학 입학이나 프로야구단 입단을 위해 유소년들에게 금지약물인 ‘아나볼릭 스테로이드(테스토스테론)’를 투여한 전대미문의 사건이 국내에서 발생해 야구계를 긴장시키고 있다. 프로야구 선...

허리 건강을 위해 바닥보다 의자에 앉자

요즘 척추에 가장 문제가 되는 자세는 앉는 자세다. 대부분 하루 8시간 이상 앉아 생활한다. 그것도 안 좋은 자세로 말이다. 스마트폰이나 컴퓨터에 집중하고 있으면 자세는 더 흐트러...

여름 휴가, 이 약만은 챙겨라

외국 여행 도중에 크게 다치거나 병이 나서 현지 병원에 입원할 수 있다. 이런 경우 환자를 한국으로 이송하기가 만만치 않다. 절차가 복잡하고 비용도 많이 들고, 환자 상태에 따라 ...

해파리에 쏘였다면, 수돗물 아닌 바닷물로 세척

여름 바다에서 물놀이를 즐기다가 어느 순간 팔, 다리, 몸통 등에 따끔따끔한 통증을 느끼는 경우가 있다. 대부분 해파리에 쏘인 것이다. 해파리에 쏘이면 따끔한 통증과 함께 채찍 모...

수건 한 장으로 척추와 목 건강 챙기는 법

사람은 하루 24시간 중 8시간 일하고 8시간 놀고 8시간 잔다. 척추도 하루 8시간은 서 있고 8시간 누워 있고 8시간은 앉아 있다. 자세에 따라 척추와 골격에 미치는 영향이 다...

“운동 후 어깨 통증 생기면 병원부터 찾아야”

운동 후에 발생한 통증이든, 나이가 들어 생긴 통증이든 어깨에 통증이 생겼다면 병원을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는 게 좋다. 단순히 근육통으로 생각하거나, 50대 이상에서는 오십견(동...

“유해진의 톡톡 튀는 매력은 귀 끝에서 나온다”

2003년 영화 《실미도》가 사상 처음으로 1000만 관객을 돌파한 이래 《아바타》, 《명량》 등 해마다 몇 편의 영화가 1000만 명에 이르는 관객을 동원하며 기록을 갱신했다. ...

요로결석의 최고 예방법 ‘충분한 물 섭취’

물에 소금을 넣으면 어느 시점부터는 소금이 더 녹지 않고 결정을 이룬다. 이처럼 우리 몸에서도 수산화나트륨이나 칼슘양이 많으면 소변으로 배출되지 않고 서로 엉켜 붙어 돌처럼 변한다...

하루 30분 운동, 당신 건강을 지킨다

건강 유지를 위해 예전엔 ‘매일 30분 운동’을 권장했다. 일주일에 210분(3시간30분)이다. 그런데 2000년대 들어 이 기준이 수정됐다. 현재 세계보건기구(WHO), 미국심장...

허리 뒤로 젖힐 때 아프다면 척추전방전위증 의심

허리를 뒤로 젖히거나 앉았다가 일어설 때 통증이 발생한다면 척추전방전위증을 의심할 수 있다. 오래 서 있거나 많이 걸으면 엉덩이와 다리가 저리고 터질 것 같은 통증이 나타난다. 무...

백세 시대의 중추 ‘허리 건강’ 지키려면

평균수명이 70살이던 시절에는 척추나 관절이 큰 문제는 아니었다. 척추의 내구연한이 70년 정도 되기 때문에 척추의 수명이 다 돼서 문제가 생길 즈음이면 인간의 수명도 다해서 척추...

택시기사 5명 중 1명, 만성폐쇄성폐질환·천식 의심

미세먼지에 노출이 많은 택시기사 5명 중 1명은 만성폐쇄성폐질환(COPD)이나 천식 등 폐 질환 소견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서울아산병원은 최근 50대 이상 택시기사 159명을 ...

인천지역 종합병원, 급성·중증질환 성적표 ‘천차만별’

인천시내 종합병원들의 진료 수준이 ‘천차만별’로 분석됐다. 급성질환이나 중증질환에 적정성 평가 결과가 존재하지 않거나, 종합점수가 비교적 낮은 종합병원들이 많았다.종합병원은 의원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