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 변화 읽지 못한 YG의 ‘예고된’ 추락

국내 ‘3대 기획사’ 중 하나로 꼽히던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 YG가 최근 끝없이 추락하고 있다. 소속 연예인들의 이탈 조짐까지 보이며 생존 가능성에 대한 의구심마저 제기된...

‘마약 스캔들’ 최종 타깃으로 지목된 양현석

사정당국의 감시망이 YG엔터테인먼트 수장 양현석 전 대표에게로 좁혀지고 있다. 소속 가수 비아이(김한빈·23)의 마약 투약 혐의와 관련해 수사 무마 의혹이 불거졌기 때문이다. 비아...

‘또’ 불거진 마약 추문에 YG엔터테인먼트 주가 곤두박질

그룹 아이콘 출신 비아이(본명 김한빈)의 마약 구입 의혹에 이어 양현석 대표와 그룹 위너 소속 이승훈의 사건 개입 의혹까지 제기되며 YG엔터테인먼트(이하 YG)의 주가가 급락했다....

황교안 취임 100일, 가장 많이 쓰인 키워드는 ‘막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6월6일로 취임 100일을 맞았다. 2월27일 전당대회에서 입당 43일 만에 대표직에 오른 그는 예상보다 빨리 당내 입지를 구축하고 지지층을 결집시켰다는 ...

김학의, 뇌물 혐의 구속기소…성폭행 입증 못해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1억7000만원대 뇌물과 '성접대'를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검찰은 김 전 차관이 연관된 성폭행 의혹과 2013년과 2014년 검·경 수사 과정에서 ...

과거사위 “김학의 사건에 검찰 ‘봐주기’ 수사 확인”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별장 성접대 의혹과 관련해 당시 검찰의 ‘봐주기 수사’ 정황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또 건설업자 “윤중천씨로부터 접대를 받은...

과거사위, '김학의 별장 성접대 의혹' 실마리 풀까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가 5월29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의 별장 성접대 의혹, 과거 검·경 수사에 대한 조사 결과를 내놓는다. 별장 성접대 의혹을 수사하는 과정에서 문제는 없었는...

YG엔터 주가, ‘양현석 성접대 의혹’에 급락했다 반등

YG엔터테인먼트 주가가 양현석 대표의 외국인 투자자 대상 성 접대 의혹에 5월27일 급락했지만, 하루 뒤인 5월28일에는 곧바로 반등해 장 초반 상승세를 타고 있다.5월28일 오전...

‘장자연 사건’ 재수사 못하는 이유

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가 5월20일 ‘장자연 리스트’ 사건의 재수사 권고가 어렵다는 입장을 내놨다.과거사위는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의 조사결과를 보고받은 뒤 이날 회의를 열고 장자연 ...

‘김학의 사건’, 성접대·청와대 외압 수사 향방은?

억대 뇌물 수수와 성접대 혐의를 받아온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구속되면서 ‘김학의 사건’의 발단이 됐던 성범죄 의혹 수사 역시 탄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검찰은 5월17일 건설...

김학의, 결국 구속…사건 본질인 ‘성범죄’ 수사 본격화될 듯

김학의 전 법무차관이 5월16일 밤 결국 구속됐다. 2013년 3월 '별장 성접대' 의혹이 불거진 지 무려 6년 만이다. 또한 한밤 해외 출국을 시도하다 긴급 출국금지를 당한 지 ...

이재명 ‘운명의 1심 선고’ 하루 앞…6명 지자체장도 ‘좌불안석’

직권남용·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1심 선고 공판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차기 대권주자로 거론되는 이 지사의 이번 선고를 앞두고 정치권 뿐만 아니라, 경...

승리, 구속영장 기각…10시간 만에 포승줄 풀다

이른바 '버닝썬 게이트'의 핵심 인물로 꼽혔던 가수 승리(29)의 구속 영장이 5월14일 기각됐다. 이날 포승줄에 묶여 유치장에 들어갔던 승리는 약 10시간 만에 집으로 돌아갔다....

[포토] '성접대, 버닝썬 횡령 의혹' 승리 영장심사 출석

외국인 투자자 일행에게 성매매를 알선하고 클럽 버닝썬 자금을 횡령한 의혹을 받는 빅뱅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가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기 위해 14일 법...

김학의 전 차관 재소환...곧 영장 청구

건설업자 윤중천씨 등에게서 금품과 향응을 제공받은 정황과 성범죄 의혹을 받는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기 위해 5월12일 오후1시경 송파구 서울동부지검에 ...

‘장자연 사건’, 누가 장막 뒤 실체를 흐리는 걸까

2009년 3월7일 스스로 목숨을 끊은 배우 장자연씨는 그동안 고위층에게 술접대 및 성접대를 강요받던 중 신변을 비관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알려져 왔다. 특히 장씨가 남긴 ...

김학의, 5년 만에 피의자로 검찰 출석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검찰에 출석했다. 뇌물수수·성범죄 의혹을 받는 그가 수사기관에 출석한 것은 5년여 만이다.법무부 검찰과거사위원회 수사권고 관련 수사단(단장 여환섭 청주지검...

[단독]이철규 “김학의 동영상 2012년 말 입수, 경찰에 제공하지는 않았다”

시사저널은 2013년 1월7일, 이철규 당시 경찰 치안정감을 통해 ‘김학의 동영상’을 최초 확인했다. 현재 자유한국당 국회의원(강원 동해·삼척)인 이 의원은 시사저널과 만나 “사업...

텔레그램으로 숨은 2000명의 ‘정준영’들

“야짤, 로리 시간 단위로 무한 공유할게요.”직장인 전민수씨(32·가명)는 자신이 회원으로 있는 한 자동차카페 게시판에 올라온 한 댓글의 URL(인터넷주소)을 눌렀다가 깜짝 놀랐다...

[이낙연·황교안④] 李는 ‘강원도 산불’, 黃은 ‘김학의’

전·현직 국무총리로 각각 여야 유력한 차기 대통령 후보로 손꼽히고 있는 이낙연 국무총리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두 인물이 유력 대권주자로서 본격적으로 거론되기 시작한 이후 이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