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브리핑] 김포시, 진드기 매개 감염병 주의보 발령

김포시보건소(소장 강희숙)는 5월 나들이 철을 맞아 풀숲, 들판, 텃밭, 야산 등에서 서식하는 진드기 매개 감염병 주의보를 발령했다.김포시 보건행정과에 따르면, 진드기 매개 감염병...

100년 기업 꿈꾸는 ‘장수 기업’의 DNA

260년의 역사를 이어온 초장수기업 파버카스텔은 연필 하나로 그 역사를 이어왔다. 연필로 출발해 볼펜과 만년필 등 문구류를 만들고 있는, 세계에서 가장 잘 알려진 문구 회사다. 일...

‘걸리면 죽는’ 아프리카 돼지열병 확산…국내 유입 비상

아프리카 돼지열병(African Swine Fever·이하 돼지열병)이 중국 등 한반도 주변 국가에 급속히 퍼지고 있다. 돼지열병은 사람이 걸리진 않지만 돼지들에겐 치명적이다. 국...

엘리베이터 안내원과 114교환원은 어디로 갔을까

들어는 봤다. 손님이 오면 버스요금을 받고, 사람이 오는지 확인한 후 문짝을 두드리며 “오라이~”를 외치던 버스 안내원이라는 직업을. 대부분의 안내원들이 여성이라 이후 ‘버스 안내...

메일 무심코 열었다가는 큰일…랜섬웨어 예방법

랜섬웨어 공격에서 내 검퓨터를 안전하게 지키는 방법은 없을까. 보안 전문가들은 ‘철저한 예방’과 ‘주의’를 당부한다. 먼저 중요한 자료와 업무용 파일은 PC와 분리된 저장소에 별도...

[물관리 30년 특집①] “수돗물의 오해는 연탄보일러에서 시작됐다”

1900년대 초까지 미국의 필라델피아에서 장티푸스로 수많은 시민이 희생됐다. 인구 10만 명당 장티푸스 발병률이 연간 500~600명이던 것을 10분의 1수준으로 떨어뜨린 것은 백...

임신하기 좋은 시기는 따로 있다

올해 '황금돼지의 해'를 맞아 임신과 출산을 계획하는 사람이 많아졌다. 건강한 아이를 출산하려면 임신 전부터 건강한 몸 상태를 유지해야 한다. 특히 요즘 고령 출산이 늘어나는 만큼...

‘과하다 싶을 정도’ 방역 뚫린 이유…백신 효과 30%도 안 돼

구제역이 2개 농가에서 발생해 농가는 더 확산하지 않을까 긴장하고 있다. 이번 구제역은 '특별방역 기간'에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방어 효능이 30%에도 못 미치는 백신을 사용한...

“메르스 때와 다르다더니”…경기도 성인 2명 홍역 확진

경기도가 지난 2015년 메르스사태와는 다르다며 곧 진정국면에 접어 들 것이라고 예고했지만, 지난 주말 경기도 안산에서 1명과 화성에서 1명이 추가 홍역 확진판정을 받으면서 ‘잘못...

[꿈의 150세①] “150세 가능” vs “130살이 한계”

세계는 ‘현대판 불로초’를 찾고 있다. 구글이 2013년 설립한 바이오기업 칼리코는 노화 원인을 찾아 인간 수명을 500년까지 연장하는 목표를 세우고, 벌거숭이두더지쥐와 효모에서 ...

[대전브리핑] 수자원공사, 상반기 신입사원 260명 선발

문재인 정부가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 국정과제로 추진중인 가운데 한국수자원공사가 올해 상반기 일반직 채용형 인턴 240명과 전문직 20명 등 총 260명을 선발한다. 이를 위해 1월...

[경남브리핑] ‘의령 신포숲’ 국가 산림문화자산 지정

경남 의령군 칠곡면 신포숲이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됐다. 의령 신포숲은 수백 년 된 소나무와 참나무 등이 식재되어 있는 3700평의 군락지로서 산림청 심사를 거쳐 이번에 국가...

해외여행 계획 있다면 우선 ‘홍역 백신’부터

홍역 예방법은 백신 접종이다. 백신(홍역·유행성이하선염·풍진 혼합백신, MMR) 2회 접종으로 97% 예방 효과를 볼 수 있다. 보통 생후 12~15개월과 만 4~6세에 각각 1번...

전염성 강한 홍역, 꼭 기억해야 할 단어 ‘쉼·밥·물’

1월15일 현재, 대구에서 14명, 경기도 시흥에서 1명이 홍역 확진을 받았다. 대구에서 발생한 환자 14명 가운데 의료 관계자(성인)가 6명이다. 홍역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영유...

독감에 있는 예방 주사, 왜 감기엔 없을까? 

독감 예방주사를 맞아도 감기에 걸린다. 독감을 독한 감기로 생각하지만 두 질환은 전혀 다르기 때문이다. 감기는 100여 가지의 감기 바이러스가 원인이지만, 독감은 인플루엔자바이러스...

2019년엔 손 씻기로 ‘셀프 백신’  

2019년 기해년(己亥年)을 맞아 가족의 건강을 기원하는 사람이 많다. 지난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는 일이 유독 많았던 탓이다. 신생아가 병원에서 감염돼 사망했고, 라돈과 같은 방...

Q&A로 살펴본 타미플루 복용 주의사항

최근 타미플루 캡슐(오셀타미비르) 복용 후 추락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우려가 늘어나고 있다. 특히 이번에 발생한 사건의 피해자는 중학생과 고등학생 등 10대 청소년이어서 더욱더 그...

감기로 오인하기 쉬운 ‘폐렴’, 사망률 4위

감기로 오인해 방치하면 사망할 수 있는 병이 폐렴이다. 폐렴은 우리 국민의 사망원인 4위일 정도로 위험성이 크다. 그러나 증상이 감기와 비슷해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경우가 많다. ...

경피용 BCG 백신 비소 파문…“식약처, 이틀 전 이미 알고 있었다”

11월7일 경피용 결핵 예방 백신(BCG)​에서 기준치를 초과하는 비소가 검출됐다는 사실이 발표돼 파문이 일고 있다. 주무 부처인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발표 이틀 전인 11월5일 비소...

일본산 '비소 백신' 회수한 까닭은?

결핵 예방을 위해 1세 미만 영아에 접종하는 BCG 백신에서 비소가 검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해당 제품을 전량 회수하기로 했다. 그러나 백신에 비소가 왜 들어갔는지, 수입 의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