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의 인물②] 방탄소년단, 글로벌 감성 시대 아이콘

방탄소년단이 2018년을 대표하는 인물로 꼽힌 건 단지 글로벌한 인기 때문만은 아니다. 지금 현재 변화하고 있는 글로벌 환경과 그로 인해 생겨나고 있는 글로벌 감성 시대를 상징하는...

[올해의 인물①] 2018년도 ‘방탄소년단’의 해였다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 이들이 전 세계를 무대로 쓴 ‘역동적 서사’는 아직도 현재진행형이다. 2018년 역시 방탄소년단의 ‘봄날’이었다. 지난 12월14일...

[Up&Down] 박항서 신드롬 vs 택시 총파업

UP 베트남 ‘국민영웅’ 된 박항서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베트남의 ‘영웅’으로 떠올랐다. 박 감독은 12월15일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에서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베트남 르포②] ‘넥스트 차이나’ 변화하는 기회의 땅(下)

※앞선 ☞[베트남 르포①] ‘넥스트 차이나’ 변화하는 기회의 땅(上)에서 이어지는 기사입니다. 양질의 노동·소비시장과 지리적 이점에 주목이처럼 많은 국내 기업들이 베트남을 ‘제2의...

[UP&DOWN] 박항서 vs 전두환

UP베트남의 ‘히딩크’ 박항서 베트남에 ‘박항서 신드롬’이 일고 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4강 진출이라는 유례없는...

아시안게임 축구 금메달 프로젝트

러시아월드컵의 아쉬움을 뒤로하고 한국 축구가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시선은 아시안게임 2연속 금메달을 향한다. 축구에서 아시안게임은 월드컵, 아시안컵, 올림픽에 비해 중요성이 낮다...

“이청용 같은 베테랑들이 선수들 이끌었더라면…”

2018 러시아월드컵 전후로 가장 바쁜 축구인 중 한 명이 하석주 아주대학교 감독이다. 4년마다 열리는 월드컵이고 그때마다 국가대표 출신 축구인들은 미디어로부터 인터뷰 요청이 쇄도...

박항서 감독 “내가 바꾼 건 편견과 자신감”

베트남이 축구로 연일 국가적 경사를 맞고 있다. 중국 장쑤성 일대에서 진행되고 있는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 챔피언십에 출전한 베트남이 극적인 승부를 거듭하며 동남아시아...

K리그 승강제, 감독 절대 평가 시대 열다

2012년 겨울 K리그에는 칼바람이 불었다. 유례없는 감독 인사로 대격변이 일었다. 시즌이 끝나기도 전에 이미 유상철(대전)·모아시르(대구) 감독은 재계약 불발이 확정되었다. 최만...

“기회가 왔을 때 잘할 수 있도록 늘 준비했다”

2012년 K리그 우승은 FC 서울의 차지였다. 디펜딩 챔피언인 전북 현대와의 치열한 경쟁에서 승리해 2년 만에 트로피를 되가져오는 데 성공했다. 우승을 확정한 뒤 치른 전북과의 ...

2014년판 ‘쌍용’들이 쑥쑥 큰다

2006년 독일월드컵. 눈앞에 두었던 16강 진출이 스위스전 패배로 아쉽게 날아가자 한국 축구는 새로운 희망 찾기에 바빴다. 당시 언론이 거론했던 희망의 이름 중에 이청용과 기성용...

누가 ‘공’을 높이 쏘아 올릴까

2009년을 빛낼 새내기 스포츠 스타는 누구일까. ‘새내기’란 고등학교나 대학 졸업 후 실업팀 또는 프로팀에 입단하는 신인 선수들만을 지칭하는 말이 아니다. 무명으로 있다 처음으로...

출발 좋은 프로축구 올해는 좀 즐기겠소

프로축구 K-리그가 겨울잠에서 깨어나 우리 곁으로 돌아왔다. 지난 3월3일, 부산의 새내기 황선홍 감독이 합동 기자회견장에서 모두를 대표해 ‘페어플레이 선서’를 하는 것으로써 9개...

빨강, CF 바탕 화면이 되다

매스컴은 일찌감치 월드컵 열기로 달아올랐다. 특히 광고에서 나타나는 월드컵 열기는 광적이라고 해도 지나치지 않다. 거의 모든 기업에서 ‘월드컵 특수’를 잡고자 치열한 광고 전쟁을 ...

“남해안 개발 없이 미래 없다”

2004년 6·5 재·보선에서 당선한 김태호 경남도지사는 선거 직후 전국적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2002년 지방 선거에서 최연소 거창군수로 당선했는데, 다시 2년 만에 최연소 광...

기술위원장은 아무나 하나

이용수와 조중연, 그리고 나누어 먹기. 대한축구협회 기술위원회를 생각하면 먼저 떠오르는 단어들이다. 일반적으로 기술위원회의 역할을 말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바로 국가대표팀 감독 ...

골라 보는 재미가 ‘쏠쏠’

4년마다 열리는 아시안게임은 올림픽이나 월드컵에 비해 재미나 흥미가 떨어진다. 그러나 9월29일∼10월14일 열리는 2002 부산 아시안게임은 조금 다르다. 지난 4년 동안 국제 ...

박항서 축구 대표팀 감독

한국의 축구 국가 대표팀 감독은 헹가래와 손가락질을 동시에 받을 수 있는 자리이다. 거스 히딩크 감독은 1년6개월 동안 한국에 있으면서 어떻게 하면 헹가래쳐질 수 있는지를 잘 보여...

최대 히트 상품은 축구대표팀

2000년 11월 문화관광부가 한국 축구 대표팀을 위해 거액을 지원하겠다고 밝혔을 때 여론의 반응은 좋지 않았다. 세계 최고 수준의 감독을 초빙하고 해외 전지 훈련을 강화하는 데 ...

박지성을 보면 한국 축구가 보인다

'한국의 박지성이 포르투갈을 기절시켰다.’ 미국 AP통신은 6월15일 한국-포르투갈의 경기 결과를 이렇게 타전했다. 그 경기에서 스물한 살 박지성은 세계 변방의 한국 축구를 세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