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짝 의원직 승계’ 정은혜…번지수 잘못 찾은 학벌·배경 비난

8월9일 개각 직후 '정은혜'란 이름이 화제를 모았다. 임명된 장관 4명, 장관급 6명, 차관급 1명 중 이런 이름은 없었다. 잘 알려지지 않은 37세 여성 정치인이었던 정은혜씨가...

文대통령, 법무 조국·과기 최기영 등 장관급 10명 발탁

문재인 대통령이 8월9일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법무부 장관에 내정하는 등 장관급 인사 10명을 발탁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장관 4명과 6명의 장관급, 1명의 차관급 인...

이준석 “황교안, 지금처럼 가면 죽는다”…이유는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조문희 기자, 한동희 PD,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2019년 8월6일 소종섭...

이준석의 내부고발? 바른미래당 집안싸움 끝은 어디인가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조문희 기자, 한동희 PD,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2019년 8월6일 소종섭...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 ‘폐기해야’ 47.7% vs ‘유지해야’ 39.3%

일본의 경제 보복으로 한·일 관계가 급격히 경색된 가운데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폐기해야 한다는 여론이 유지해야 한다는 여론보다 높다는 조사 결과가 나...

아베 최측근, 대놓고 한국 폄하?…“과거 한국은 매춘 관광국”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의 최측근인 에토 세이이치(衛藤晟一) 총리 보좌관이 최근 '과거 한국은 일본인들에게 매춘 관광국으로 인식됐다'는 취지로 발언한 것으로 알려져 파문이 ...

지자체 반일 행보 갑론을박…“능동적 활동” vs “지나쳐”

일부 지방자치단체의 '반일(反日)' 행보를 놓고 갑론을박과 진통이 벌어지고 있다. 주로 여당 소속 지자체장들이 추진하는 반일 활동에 응원이 따라붙는 한편 '순수한 시민 운동을 변질...

‘反○○○’ 정서에만 의존하는 이언주

7월22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이언주 의원의 출판기념회가 보수 정치권에서 화제가 됐다. 무소속 의원의 행사에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의 황교안 대표가 참석해 축사를 하는 등, 한국...

이낙연, 황교안 제치고 대선주자 선호도 1위

이낙연 국무총리가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에서 2개월 연속 1위를 차지했다.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를 오차범위(±2.0%포인트) 밖으로 앞선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리얼미터는 8월6일...

박지원 “총선은 다당제 구도로, 정계개편은 총선 이후에”

내년 총선을 앞두고 주목해 봐야 할 부분은 원내 1, 2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만이 아니다. ‘반(反)민주 비(非)한국’ 또는 ‘반한국 비민주’ 성향의 중도층을 아우르는 바른...

주말 사이 총기난사로 80명 사상…트럼프 정조준

미국에서 지난 주말 두 건의 대규모 총기 난사가 일어나 30명이 숨지고 50명 넘게 다쳤다. 인종 관련 증오 범죄일 가능성이 거론되자, 미국 정치권에서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책...

“안보 불량·방사능 위험” 日 압박 본격화하는 여당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대(對)한국 수출 규제와 함께 헌법 개정 드라이브를 걸고 있는 일본에 대한 압박에 나섰다. 당내 특별 기구인 '일본경제침략대응특별위원회'가 국내외를 향한 여론...

[2020총선-호남] ‘2016 녹색 열풍’ 재현될 수 있을까

지난 2016년 총선에서 더불어민주당은 아성인 호남에서 국민의당 녹색 열풍에 휩쓸려 28석 중 단 3석만 챙기는 ‘대패’를 경험했다. 충격을 받은 민주당은 이후 정부 인사 과정에서...

[2020총선-PK] ‘조국 vs 이언주’ 맞대결 성사되면 전국 최고 빅매치

역대 총선 때마다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은 전국 표심의 바로미터로 통했다. 이후에는 충청으로 대표되는 중원 공략에 공을 들였다. 최근 선거에서는 PK로 불리는 부산·울산·경남이 여야...

국민 10명 중 7명 “2020 도쿄올림픽 보이콧해야”

국민 10명 중 7명은 2020년에 열리게 되는 도쿄올림픽을 '보이콧'하는 데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방사능 논란이 일고 있는 후쿠시마산 농수산물로부터 우리 선수단의 안전을 지...

[2020총선-강원·제주] 춘천 민심, 김진태 다시 선택할까

전통적인 보수 텃밭 강원이 이번 21대 총선에선 예측 불가의 격전지가 될 전망이다. 현재 강원 의석수 8석 가운데, 원주을을 제외한 7곳을 자유한국당이 차지하고 있다. 그러나 20...

[2020총선-경기] 민주당 ‘굳히기’냐 한국당 ‘뒤집기’냐

경기도는 신도시 등으로 전국에서 지속적으로 인구가 유입되면서 총선을 치를 때마다 인구가 늘어나고 있다. 지난 20대 총선에서만 8곳의 선거구가 늘어 현재의 60개 선거구가 됐다. ...

[2020총선-인천] 민경욱 지역구에 이정미 도전장

인천 지역은 토박이가 적은 반면 전국 각지에서 모인 유동인구가 많아 초대형 정치 이슈가 발생하지 않는 한 표심이 한쪽으로 쏠리지 않는 편이다. 2012년 19대 총선에서는 민주당과...

[2020총선-충청] 거물급 인사들 줄줄이 中原으로

충청 소외론은 이제 옛말인 듯하다. 여야 모두 내년 4·15 총선에서 충청권을 전국 판세를 좌우하는 캐스팅보트로 삼고 ‘맞춤 전략’에 골몰하고 있다. 충청 지역 출마 후보로 거론되...

[2020총선-TK] 한국당 위기론에 술렁이는 ‘보수 텃밭’

분위기가 심상찮다. 보수의 중심으로 불리는 TK(대구·경북)의 민심이 술렁이고 있다. 내년 총선을 앞두고 이 지역을 텃밭으로 여겼던 자유한국당의 필승 전략에 제동이 걸리는 모양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