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릭스, 잔치는 끝나지 않았다

금융 시장의 돈이 최근에는 브릭스 펀드로 발걸음을 돌리고 있다. 투자자들을 반신반의하게 하는 차이나 펀드의 광풍에서 상대적으로 안전하면서 투자 수익률도 제법 높기 때문이다. 이런 ...

널뛰는 장, 쉬어감이 어떠리

주식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면서 투자자들의 불안감이 확대되고 있다. 코스피 지수가 1900포인트와 2000포인트 사이에서 박스권을 횡보할 것이라는 예상이 우세한 가운데 일시적 충격으로...

“선도주에 관심 가져라”

주식시장이 또 다시 한 번도 걸어보지 못한 길을 또박또박 걸어가고 있다.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 중국 증시의 고평가 논란, 유가 급등 등 각종 악재에도 증시는 최고가를 경신하며 ...

내우외환에 시름시름 ‘부동산 대란’ 불씨 크는가

서울 논현동 강남대로변에 있는 ㅇ부동산 전문 회사 접견실. 지난해 이맘때만 해도 하루 수십 명이 투자 상담을 위해 줄을 설 만큼 붐볐으나 요즘은 조용하다. 걸려오는 전화도 뜸하다....

일본 차 ‘삼각 편대’ 공습 시작됐다

일본 차가 고급 승용차 시장을 휩쓸고 있다. 한국자동차공업협회에 따르면 2006년 수입차의 시장 점유율은 내수 기준으로 4.15%이지만 판매 금액 비중은 13.6%에 이른다. 특히...

‘수익’ 올리기냐, ‘폭탄’ 돌리기냐

중국 펀드에 불이 붙고 있다. 수익률에서 대박이 났지만 중국 펀드를 둘러싼 이상 과열 논란도 거의 대박 수준이다.‘미차솔’ ‘한꿈차’ ‘봉차’ 등 중국 펀드 이름에서 나온 신조어가...

더워지는 한반도 대재앙 싹 틔우는가

"앞으로 10년 후면 한반도에서 사계절이 사라진다. 1년 12개월 중 여름이 4개월 이상으로 늘어나는 반면 겨울은 2개월 정도로 줄어든다. 이런 변화는 한반도 기온이 연평균 1℃ ...

STX팬오션·동양제철화학 추천

주식시장이 또다시 2000포인트를 넘어서면서 한껏 달아오르고 있다. 지난 7월 말 처음 2000대에 진입한 이후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로 폭락장을 맞은 한국 증시가 3개월 만에 다...

해외 펀드 투자 ‘눈 크게 떠라’

올해 우리나라 펀드 시장의 가장 중요한 특징 중 하나는 투자자들의 시선이 해외로 확장되었다는 점이다. 특히 분산 투자가 화두로 떠오르면서 투자지역이 유럽, 일본, 남미 등으로 다변...

입소문도 인터넷 타고 ‘시끌벅적’

입소문 마케팅(Word of Mouth)은 사람들이 주고받는 커뮤니케이션 과정을 통해 제품이나 서비스의 홍보가 이루어지는 형태를 말한다. 입소문 마케팅은 인류 최초의 홍보 수단 중...

젊어서도 한옥에 살어리랏다

한옥 하면 겨울철 얇은 문풍지 사이로 몰아치던 황소바람, 한밤중에도 마당을 가로질러 가야 했던 화장실 등이 떠오른다. 그러나 지금의 한옥은 다르다. 내부 구조가 현대식으로 바뀌면서...

증시가 금리에 눈물 흘리랴

관심의 초점이었던 중국과 미국의 금리 결정이 주식시장에 충격을 주지 않아 주식시장이 안도 랠리(Relief Rally; 걱정하던 일이 잘 해결되어 상승하는 랠리)를 보이고 있다. ...

내년 경기가 관건 될 듯

8월 초에 무려 3백50 포인트 가까이 떨어졌던 주가가 8월 말에 다시 2백50 포인트나 올랐다. 불과 한 달 사이에 주가가 천당과 지옥을 왔다 갔다 한 것이다.향후 시장은 변동성...

외국인 투자자가 한국 증시 견인차

주식시장에 조금이라도 관심 있는 사람에게 3000 시대를 여는 데 가장 큰 걸림돌이 무어냐고 묻는다면 10명 중 9명은 외국인 투자자라고 말할 것이다.지난 몇 년간 외국인 투자자의...

애물단지 된 고가 아파트

서울 서초동 1백32㎡(40평) 아파트에 살아온 직장인 정 아무개씨는 최근 집을 경기도 용인으로 옮겼다. 정씨가 이사한 아파트는 1백5㎡(32평형)로 서울에 살 때보다 좁아졌지만 ...

국가 펀드가 작정하면 미국도 통째로 접수?

서브프라임 모기지가 만든 유동성 위기가 다소 진정되는 조짐은 보이지만 근본적으로 해결된 것 같지는 않다. 6개월 내지 1년, 어쩌면 그 이상 파장이 계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있다. ...

경기선행지수를 주목하라

주식에 투자하면 경기 흐름에 관심을 갖게 되는 것이 보통이다. 경기가 나쁠 때는 통상 주가도 떨어져 주식 투자가 신통치 않을 것이라는 생각을 하고, 경기가 좋으면 비로소 안심하고 ...

올림픽 꿈 부푼 중국 ‘열정과 냉정 사이’

한국이 1988년 서울올림픽을 개최할 때 세계 언론은 전두환 군사 정권이 올림픽은 개최해서 무얼 하겠느냐고 비꼬았다. 1년 앞으로 다가온 베이징올림픽을 두고도 세계의 여론은 비슷한...

공해 줄이고 식량난 키운다?

연간 생산 1억 갤런의 바이오디젤을 생산하는 미국 최대의 에탄올 정제공장 그레이스하버 정유공장이 지난 8월15일 가동을 시작했다. 미국 워싱턴 주 시애틀 인근 그레이스 하버 항은 ...

장기 투자자가 ‘널뛰기 장’두려우랴

미국의 서브프라임 모기지 부실로 홍역을 치르는 듯했던 주가는 가파르게 반등해 다시 1800선으로 올라왔다. 1주 동안 주가 지수가 200여 포인트 넘게 떨어졌다가 다시 다음 한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