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국세청, 고위직 인사 단행…차장 김대지·서울청장 김명준

국세청이 7월11일 본청 차장, 서울지방국세청장 등 고위직 인사를 단행했다.본청 차장으로 임명된 김대지 부산지방국세청장은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1993년 행정고시 36회로 공...

30대기업 모은 文대통령 “日 수출규제, 기회로 삼아 달라”

문재인 대통령이 7월10일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응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국내 대기업 30개사 총수 및 최고경영자(CEO)를 청와대로 불러 간담회를 열었다.이날 간담회...

회사 어려운데 류진 회장 100억대 돈 ‘펑펑’

풍산그룹 주요 계열사들의 실적이 동반 하락하면서 류진 회장의 고민도 깊어지고 있다. 풍산그룹은 류 회장 일가가 지주회사인 풍산홀딩스를 지배하고, 풍산홀딩스가 다시 (주)풍산을, (...

현대건설, 사우디서 연일 ‘수주 대박’…3조2000억원 공사 따내

현대건설이 중동에서 '수주 대박'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엔 3조2000억원 규모 공사를 따냈다.현대건설은 7월9일(현지시간) 사우디의 국영 석유회사 아람코가 발주한 사우디 마...

역대급 ‘인사 폭풍’에 숨죽인 금융권

올해 하반기 금융권에 대규모 ‘지각변동’이 일어날 전망이다. 신한금융과 우리금융, BNK금융그룹 등 주요 금융그룹 회장들의 임기 만료가 8월초부터 시작되면서 연임과 교체에 대한 다...

사방팔방 불똥 튀기는 ‘日경제보복’…금융·제조·소매도 영향권 

일본의 ‘경제보복’은 비단 수출 규제 타깃인 반도체 업계에만 영향을 미치지 않을 거란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금융권과 제조업, 소매업 등 일본과 끈이 닿아 있는 업계도 안심할 수 ...

김현미 “민간아파트 분양가 상한제 검토”…공급량 하락 우려도

정부가 민간택지에 짓는 아파트에도 분양가 상한제 적용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심상찮은 서울의 집값 상승을 잡겠다는 취지다.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7월8일 국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이재용 일본 전격 방문’에 눈길 보낸 中·日 언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일본 방문에 외신도 관심을 보였다. 일본 닛케이신문은 7월8일 “삼성그룹의 실질적 수장이 일본 방문길에 올랐다”고 보도했다. 그 목적에 관해 “삼성의 핵심...

국민연금 적립금 701조2000억원…국내총생산의 37% 규모로 성장

국민연금 기금 적립금이 700조원을 돌파했다. 대한민국 국내총생산(GDP)의 37%에 달하는 규모다.7월8일 국민연금공단에 따르면, 국민연금 기금 적립금은 지난 7월4일 기준 70...

日은행, 국내 대출금 반년 새 3조원 회수…‘금융보복’ 전조?

국내에 풀린 일본계 은행 자금은 18조원이 넘는다. 이들 은행이 대출만기 연장을 거부하면 한국은 일시적으로 돈줄이 묶일 수밖에 없다. ‘금융경색’에 부딪히는 셈이다. 일본이 최근 ...

“문제는 방향성…삼성 ‘제2의 창업’ 나서야”

1987년 삼성전자 입사. 세계 100여 개국, 300개 이상 도시에서 30년간 영업과 마케팅, 사업 운영 등을 두루 경험. 글로벌 경영자로 평가받아 아프리카 총괄, 동남아 총괄을...

[빅데이터 민심] 삼성전자에 반도체란?

‘한국 대표 기업.’ 삼성전자에 대한 세간의 평가다. 매출액(2018년 연결기준 243조7714억원)으로 보나, 세계 시장점유율로 보나 삼성전자는 경쟁 기업을 압도한다. 그렇다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