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가짜고기의 시대가 온다①] 빌 게이츠가 가짜 고기에 거액을 투자한 이유

‘콩 고기’를 한식 뷔페와 한 결혼식장 뷔페에서 호기심에 두 번 먹어봤다. 고기 같지 않은 맛에 실망했다. 고기에 알레르기가 생기거나 고기를 먹지 못하게 되는 극단적인 상황이 온다...

[가짜고기의 시대가 온다②] 대체고기의 맛 어디까지 왔나…직접 먹어보니

고기의 맛과 식감을 재현한 대체고기가 식품업계의 최대 화두가 될 정도로 미래 먹거리로 주목받고 있다. 올해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정보기술 전시회 ‘CES ...

소형 SUV 전성시대, 차세대 왕좌 노려라

연초부터 국내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시장이 뜨거운 감자로 부상 중이다. 그동안 국내 소형 SUV 시장은 쌍용차의 티볼리가 선도해 왔다. 2013년 9000여 대 수준이던...

LG전자, TV 화질 전쟁 승리에 최대 매출 ‘겹경사’

LG전자가 모처럼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한국소비자원은 1월30일 국내에서 판매되는 초고화질(UHD) TV에 대한 성능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삼성전자와 LG전자, 필립스, 아남전자...

“평균 55세” 5대 그룹 총수 ‘생존 경쟁’ 달아올랐다

창업 1세대인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이 1월19일 별세하면서 국내 5대 그룹 총수들 간 경쟁구도가 본격화하고 있다. 모두 재벌가(家) 자제들로, 가업을 이어받았다. 신 명예회장의...

중국 증시, 춘제 연휴 이후 첫 개장일 대폭락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가 중국 경제에 큰 타격을 줄 것이라는 우려가 커진 가운데 중국 증시의 주가가 춘제(春節·중국의 설) 연휴가 끝나고 나서 처음 개장한 2월3일 크게 하락했다...

국내 부동산시장에도 신종 바이러스 불똥 튈까

지난해 말 중국 우한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 폐렴) 파장이 한국 재계로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 중국 당국의 배터리 보조금 완화 정책을 틈타 현지 공략을 가속화하던 SK...

지난해 11월 인구 1619명 자연감소…“사상 처음”

저출산 고령화 속 지난해 11월 인구가 1983년 관련 통계를 집계한 이후 처음으로 감소를 기록했다. 올해는 연간으로도 인구가 감소세를 나타낼 수 있다고 통계청은 전망했다. 1월3...

친환경 규제 강화, 조선 경기 회복 이끄나

국제해사기구(IMO)의 2020규제로 인해 LNG선박에 대한 세계 조선업계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 IMO 2020은 선박 연료유의 황 함유량을 현행 3.5%에서 0.5%로 제한하는...

오팔(OPAL) 세대, 은퇴는 없다

시니어 모델로 최근 주가를 높이고 있는 김칠두씨와 유튜브 채널 ‘차산선생 법률상식’을 운영하는 박일환 전 대법관. 언뜻 보면 두 사람은 닮은 점이 없다. 인생 궤적도 전혀 다르다....

은퇴 설계 위한 5가지 필수 자산 준비하라

경자년 태양이 떠올랐다. 원래 해는 매일같이 떴다가 지는 것. 새해라고 별다를 바 없건만 우리는 애써 특별한 의미를 부여하곤 한다. 거기에는 시작의 설렘이 살아 숨 쉬기 때문일 것...

‘우한 폐렴’ 한국 경제 리스크 요인 될까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전세계로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중국에서는 1월27일(0시 기준)까지 확진자가 2744명으로 확인됐고, 사망자는 80명에 달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