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검찰개혁’, 日 ‘인권탄압’…벼랑 끝 몰린 양국 檢

한·일 검찰이 모두 곤경에 처했다. 국내에선 검찰 인사로 ‘항명 파동’까지 거론되는 가운데, 일본에선 탈출극을 펼친 닛산자동차 전 회장이 검찰을 공개 비난하고 나섰다. 현재 양국 ...

[시끌시끌 SNS] 윰댕과 대도서관의 고백, 그 후

1세대 아프리카TV BJ로 꼽히는 유튜버 윰댕(이채원·35)이 이혼 사실과 10살 아들의 존재를 고백했다. 1월7일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를 통해서다. 그는 이혼 뒤 유튜...

전모 드러나는 카를로스 곤의 ‘일본 탈출 대작전’

도쿄에서 레바논의 수도 베이루트까지 약 9000km. 일본 닛산자동차의 카를로스 곤 전 회장은 아무에게도 들키지 않고, 도쿄 자택에서 베이루트 고급 주택지의 저택까지 도주했다. 영...

한국당, 추미애 장관 맹폭…“야만·망동·적반하장”

자유한국당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 대한 비난 수위를 연일 높이고 있다. 자유한국당은 '망나니 정권' '숙청' '친위 쿠데타' 등의 거친 표현을 동원해 전날 법무부가 단행한 검찰 간...

8년 공백, 단 8일 만에 메운 이광재의 존재감

정치적 족쇄가 풀리기 무섭게 이광재 전 강원지사의 존재감이 빠르게 치솟고 있다. 이 전 지사는 지난해 12월30일 정부 ‘신년 특별사면’ 명단에 포함돼 공직선거 출마 자격을 회복했...

’제로 웨이스트‘ 라이프가 바꾸는 독일의 풍경

2019년 9월 유엔 기후행동 정상회의에서 환경운동가 그레타 툰베리가 한 연설은 전 세계적인 이슈가 됐다. 이산화탄소 배출량과 그에 따른 기후변화를 언급하며 기성세대의 나태함을 질...

한국 경제 ‘부활의 신호탄’ 쏘나

최근 유례없는 한파가 한국 경제를 덮치고 있다. 미·중 무역 갈등과 일본의 경제 보복,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브렉시트) 등 대외 변수로 인해 무역 환경이 크게 위축됐다. 엎친 데 ...

민주당 인재 영입 6호는 ‘스타트업 운영 여성 변호사’ 홍정민

더불어민주당이 4월 총선을 앞두고 경제학 박사 출신 40대 여성 변호사이자 법률서비스 관련 스타트업 '로스토리'를 운영하는 홍정민 대표를 영입했다. 민주당의 '인재 영입 6호'다....

윤석열 수족 잘리자…민주 “균형 잡힌 인사” vs 한국 “사화 가까운 숙청”

8일 법무부가 단행한 검찰 고위 간부 인사에 대해 정치권은 극명히 엇갈린 반응을 내놨다.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검찰 인사가 법무부 장관의 고유 권한이라는 점을 강조하며 인사권자...

안철수 “정치권 세대교체 필요…담대한 변화의 밀알 되겠다”

정계복귀를 선언한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가 9일 ‘전면적인 정치권 세대교체’를 주장하며 스스로 “담대한 변화의 밀알이 되겠다”고 밝혔다. 안 전 대표는 이날 오전 권은희·김삼화·...

미국·이란 전면전 피했다…트럼프, 군사행동 대신 제재 카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8일(현지시간) 이란의 이라크 내 미군기지 공격과 관련해 군사적 대응 대신 강력한 경제 제재를 부과하겠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이 즉각적 무력대응을 ...

포스코에 ‘안전불감증’ 꼬리표 따라다니는 이유

포스코에는 늘 ‘안전불감증’이라는 불편한 꼬리표가 따라다닌다. 그동안 제철소 등 사업장에서 크고 작은 사고들이 끊이지 않았기 때문이다. 사고가 날 때마다 포스코는 재발 방지 약속을...

윤석열 손발 자른 '추다르크’…검찰 지휘라인 줄줄이 좌천

‘추다르크’ 인사에 반전은 없었다. 법무부가 8일 청와대 선거개입 및 감찰무마 의혹 수사를 지휘하던 대검 지휘라인을 대폭 물갈이했다. 이른바 ‘윤석열 사단’으로 불리던 검찰 핵심 ...

ISD는 정말 나쁜 것일까

유엔 산하 국제중재재판소는 지난해 6월 대우일렉트로닉스 매각과 관련해 이란 다야니의 손을 들어줬다. 이를 취소해 달라고 한국 정부가 영국 고등법원에 소송을 냈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아...

대선보다 더 어려운 ‘미니 대선’…잠룡들의 총선 행보

“기싸움에서 이미 밀리는 형국이다. 특별한 상황 반전이 일어나지 않는 한 황교안 대표가 종로에 출마하기란 쉽지 않을 것이다.” 야권의 한 중진 의원은 이낙연 총리와 황교안 자유한국...

긴장 고조된 한반도, 그러나 터진 건 ‘중동 화약고’였다

지난해 11월25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서해 접경지역에서 해안포 사격을 지시했다. 남북은 2018년 9월 평양정상회담 당시 군 당국간 남북군사합의를 체결했다. 남북 접경지대...

중국·홍콩 덕에 기사회생한 차이잉원 대만 총통

#1. 2018년 11월24일 저녁 대만 통합지방선거 출구조사에서 집권 민주진보당(민진당)은 참패가 예상됐다. 출구조사 직후 차이잉원(蔡英文) 대만 총통은 “선거 패배의 책임은 자...

여야 영입경쟁 “누구 총선 뛸 참신한 ‘소영이’ 못 봤나요?”

21대 총선을 넉 달여 앞둔 정치권의 인재 영입 전략은 ‘소영이’로 압축된다. 기성 정치에 실망한 ‘무당파’(지지 정당이 없는 유권자층)가 크게 늘어나면서 소수자와 2030세대를 ...

정세균 청문회 첫 키워드는 '삼권분립'…‘격’ 두고 티격태격

"입법부 수장 출신이 행정부 총리로 임명되는 건 삼권분립에 위배되지 않느냐"1월7일 열린 정세균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의 첫 키워드는 예상했던 대로 '삼권분립'이었다. 현 정부...

“40대 일자리 문제 제일 아파… 올해 회복세 기대”

최근 일자리 통계는 국민 체감과 차이가 있다. 통계 지표상 고용 사정은 분명 나아지고 있는데 국민이 체감하는 일자리 상황은 여전히 좋지 않다. 두 가지는 분명해 보인다. 한국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