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 매체 통해 유쾌한 반항 즐긴다”

2011년 1월 소년들의 ‘전설’ 속에서만 존재하던 국회의사당의 돔이 열리고 마침내 로봇태권V가 출동했다. ‘태권V 프로젝트’. 2013년 4월 조용필의 떠들썩한 귀환에는 그의 뮤...

보고 웃기고 재밌지 듣기만 해선 ‘알랑가 몰라’

조용필의 새 앨범에 찬사가 쏟아지고 있다. 컴백 소식만을 듣고 존경할 준비를 마친 것처럼 사람들은 그의 열아홉 번째 앨범에 경배를 표시하고 있다. 핵심은 그가 나이를 무색케 할 만...

울지 마! 곧 웃는 날이 올 거야

한 남자가 아내의 사진을 지갑 속에 넣고 다닌다. 힘들거나 심각한 상황에 처할 때마다 그는 지갑 속 아내 사진을 들여다본다. 그리고는 사랑하는 여자를 먹여살려야 하는 것보다 더 심...

‘가왕’의 젊음이 톡톡 튀다

가왕(歌王). 20세기 한국 대중음악사를 돌아보며 대중음악평론가 강헌이 조용필에게 존경과 애정을 담아 붙여준 별명이다. 이제 ‘가왕’이라는 말은 단순한 수식이나 예우 차원이 아니다...

'강남스타일'이 잉태한 '젠틀맨'

싸이와 조용필의 신곡이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앞서거니 뒤서거니 하며 사이좋게 1, 2위를 차지하고 있다. 그리고 둘 다 대체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더 정확히 말...

말춤 타고 뛰어올라 ‘시건방’으로 훨훨

의 기세가 놀랍다. 공개한 지 하루 만에 1800만 조회 수를 기록해 저스틴 비버의 가 갖고 있던 하루 최대 800만 조회 기록을 깼다. 공개 4일 만인 4월17일에는 유튜브 조회...

[2012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무적 소녀시대 신바람 ‘독점 시대’

지금은 가히 ‘소녀시대의 시대’이다. 여성 가수 집단 소녀시대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이 뽑은 ‘가장 영향력 있는 연예인’ 1위로 선정되었다. 2010년까지만 해도 6위에 머물렀...

‘히트곡 방정식’ 쓰면 ‘뜨는 곡’ 만들 수 있다

해마다 가요계에는 수많은 노래가 쏟아져나온다. 하지만 이른바 ‘뜨는’ 곡은 얼마 되지 않는다. 이미자, 조용필을 넘어 김건모, 원더걸스, 빅뱅, 소녀시대까지…. 이들의 노래는 밀리...

미래로 뻗어가는 도시, 인재도 ‘쑥쑥’

수원시를 소개했던 지난 5월24일자 제1127호 기사에서 화성시에 관해 언급했었는데 간략히 요약해보면 다음과 같다. 수원 지방을 얘기할 때면 흔히 수원시와 화성시를 합쳐 ‘수원·화...

숨 고르는 대중문화, ‘복고 열풍’ 속으로

20세기가 귀환하고 있다. 옛것, 옛 인물이 전면에 등장하고 있다. 언론은 ‘복고 열풍’이라고 진단한다. 냉정하게 말해 아직 열풍이라고 할 정도까지는 아니지만 복고적 경향이 점점 ...

따뜻함이 ‘긴장’ 밀쳐버린 ‘시청자 제작·김태원 기획’ 드라마

은 끝으로 갈수록 긴장감과 화제성이 떨어진 이상한 오디션 프로그램이다. 보통 오디션 프로그램은 생방송 결선과 함께 긴장감이 고조되기 시작해서 4강, 결승 즈음에 화제성이 정점을 찍...

마침내 꿈 이룬 ‘옌볜 앙까 청년’의 화려한 재탄생

MBC 에서 백청강(22)의 노래를 처음 들었던 음악감독 박칼린은 그를 이렇게 평가했다. ‘빼어난 미남은 아니지만 볼수록 정감이 간다. 비음과 모창으로 끊임없이 지적을 받는데도 그...

병실에 희망 울리는 ‘백의 천사들의 가요 무대’

‘백의의 천사’ 간호사들이 악기를 들고 나타났다. 조용했던 병원 로비에 음악이 울려퍼진다. 무대 앞에 링거 폴대를 든 환자들과 가족들이 하나 둘씩 늘어난다. 그들이 연주한 음악은 ...

‘호우 시절’ 언제까지 갈까

조연, 주연. 전세계에 공개된 이 두 편의 할리우드 영화 출연 경력으로만 놓고 보아도 가수 겸 연기자 비(정지훈)는 한국 연예사에서 한 획을 그을 만한 경력을 쌓았다. 이런 활동...

박근혜, 승부는 이제부터

박근혜 전 대표가 나서지 않은 선거에서 여당은 예상을 뛰어넘는 참패를 맛보았다. 선거를 주도한 친이계 중심의 지도부가 이에 대한 책임을 지고 총사퇴를 하는 등 후폭풍이 만만치 않다...

우리 시대 ‘아이돌’의 일그러진 ‘팬덤’

2PM의 재범이 미국으로 쫓겨간 이후 팬들은 분노했다. 소속사인 JYP가 재범을 지켜주지 못한 것에 대한 분노였다. 팬들은 막무가내로 JYP를 비난했다. 무조건 재범을 지켜내라는 ...

과학기술 서남표, 여성 한명숙 의료 박재갑, 스포츠 박지성

존경하는 인물이 다소 바뀌었다. 지난해와 올해 ‘가장 존경하는 인물’ 순위를 살펴보면 분야별로 큰 차이를 보였다. 일부 분야에서는 특정 인물의 독주가 계속되는가 하면 또 어떤 분야...

시대가 깊어갈수록 ‘대중의 별’은 더욱 빛났다

문화예술계·연예계·스포츠계 영향력에 대한 첫 조사는 1993년에 이루어졌다. 종합적으로 영향력 있는 인물이 누구인지를 묻는 조사였다. 이 시기에는 이어령 초대 문화부장관과 신영균 ...

마도요

국민 가수 조용필의 히트곡 중 가 있다. 사람들은 노래는 입가에서 흥얼거리지만, 정작 마도요새에 대해서는 잘 모른다. 마도요는 서식지가 갯벌이고 우리나라에는 봄, 가을에 지나가는...

지구촌 적시는 ‘비’ 태풍을 몰고 오다

국내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연예계 스타는 가수 겸 연기자 비(정지훈)였다. 영화 와 의 흥행 실패로 한때 인기가 주춤했던 그는 지난봄 앨범 을 발표하면서 건재함을 과시했다. 그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