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의 150세④] 건강하게 오래 살기 위해 피해야 할 5가지

‘인간 수명 150년’ 전망에 부정적인 의견을 보인 제이 올샨스키 미국 일리노이대 공중보건학부 교수는 “건강 증대가 없는 생명 연장은 재앙”이라고 말했다. 오래 사는 것보다 건강하...

[만성피로①] 이유 없는 피로감 6개월 이어지면 ‘만성피로’

피로는 두 가지가 있다. 수면이나 휴식을 취하면 회복되는 피로가 있는가 하면, 휴식 후에도 호전되지 않는 피로가 있다. 이를 흔히 만성피로라고 한다. 만성피로의 원인을 알면 치료도...

“미세먼지, 중국 탓? 중국보다 더 심각한 몽골 탓!”

고농도 미세먼지가 한반도를 뒤덮으면 우리 국민들의 눈총은 일제히 중국을 향한다. 지난해 10월 발표된 환경부 설문조사에 따르면, 우리나라 국민 과반수(52%)는 미세먼지의 원인을 ...

2019년엔 손 씻기로 ‘셀프 백신’  

2019년 기해년(己亥年)을 맞아 가족의 건강을 기원하는 사람이 많다. 지난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는 일이 유독 많았던 탓이다. 신생아가 병원에서 감염돼 사망했고, 라돈과 같은 방...

전문의들 “타미플루, 그래도 복용해야 한다”

부산 여중생에 이어 한 고등학생도 독감 치료 주사를 맞은 후 7층에서 떨어져 크게 다치는 사고가 일어났다. 타미플루와 같은 독감 치료제를 처방받고 환각이나 섬망, 이에 따른 추락 ...

국민 10명 중 3명 ‘탈수 위험’ 상태

국민 10명 중 3명은 탈수 위험 상태인 것으로 나타났다. 탈수 위험 상태는 각종 질병에 걸리기 쉬운 몸 상태를 의미한다. 탈수 비율은 나이가 들수록 높아지는데, 70대의 탈수 비...

35세 이상 여성들 중 절반이 생기는 ‘자궁근종’

서울 송파구에 사는 주부 김아무개씨(39)는 최근 생리량이 부쩍 늘고 빈혈이 심해져 산부인과를 찾았다. 검진 결과 산전검사 때 발견한 자궁근종이 점점 커지고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치매③] 술 마셨어요? 치매 위험 2.6배 높아졌습니다!

우리 주변에 치매 환자가 많습니다. 2017년 국내 치매 환자는 72만여 명이고 65세 노인 10명 중 1명은 치매 환자입니다. 20년 후면 국내 국민 2명 중 1명은 치매와 직·...

의학적으로 검증되고 의사가 권하는 다이어트 방법

다이어트의 사전적 의미는 체중을 줄이거나 건강의 증진을 위해 제한된 식사를 하는 것입니다. 체중을 줄이는 것이나 제한된 식사는 건강의 기본 조건입니다. 결국 다이어트란 건강을 위한...

20대 여성 고씨의 ‘ㅇㄱㄹㅇ 다이어트’ 관찰기⑤ (최종편)

※ [20대 여성 고씨의 ㅇㄱㄹㅇ 다이어트 관찰기] 지난 기사 [20대 여성 고씨의 ‘ㅇㄱㄹㅇ 다이어트’ 관찰기①​] 비만 전문의의 6가지 식습관·생활습관 처방​http://www...

‘1시간 대기 3분 진료’ 국내 병원서 ‘15분 진료’ 해봤더니

'환자는 의사에게 자신의 증상을 충분히 전달하고, 의사는 환자가 이해할 때까지 치료과정을 구체적으로 설명한다.' 이상적인 병원 진료실 풍경이다. 선진국에는 이미 이런 진료실 분위기...

생리 두통, 참을 게 아니라 치료해야 할 질환

여성은 월경으로 생리통뿐만 아니라 두통을 달고 산다. 이른바 생리 두통은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대표적인 질환이다. 그러나 이를 질환으로 생각하기보다는 약국에서 진통제를 사 먹는 사...

폐경 여성, 이 세 가지만 하면 ‘뼈 건강’ 지킨다

10월20일은 국제골다공증재단(IOF)이 정한 ‘세계 골다공증의 날’이다. 골다공증은 뼛속 골량이 부족해 약한 외부 충격에도 쉽게 부러질 정도로 뼈가 약해진 상태를 말한다. 골절이...

아침 1시간 뻣뻣해지는 손가락···류마티스 관절염 의심

10월12일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지정한 '세계 관절염의 날'이다. 관절염은 말 그대로 관절에 염증이 생긴 병이다. 우리 몸에는 팔과 다리에 68개의 관절이 있고, 이외에 경추...

에이즈보다 무서운 '10대 사망원인'

세계보건기구(WHO)는 5월, 10대 사망원인을 발표한 바 있다. WHO가 매년 10대 사망원인을 발표하는 이유는 전 세계 사망 원인의 절반 이상이 10가지 원인에 포함되기 때문이...

[노진섭의 the건강] 우리 아이들에게 체육 시간을 돌려줍시다

고등학교 체육 수업 권장시간은 주당 150분(주 3회)입니다. 그러나 현실은 조금 다릅니다. 입시 위주로 교육과정을 짜다 보니 체육 수업 권장시간을 보장하는 학교는 전체의 25.8...

다이어트의 시작점은 '음식 일기' 쓰는 것

건강을 위해 다이어트를 시도하지만, 번번이 실패한다면 '음식 일기(food diary)'를 기록해보면 어떨까. 기록하는 습관만으로도 심리적 압박을 받아 다이어트 성공 확률이 높아진...

20대 여성 고씨의 ‘ㅇㄱㄹㅇ 다이어트’ 관찰기②

[편집자 주](지난 이야기 ☞7월21일자 20대 여성 고씨의 ‘ㅇㄱㄹㅇ 다이어트’ 관찰기①​ 기사 참조​) 여성 직장인 고아무개씨(29)는 최근 이대목동병원 비만 클리닉을 찾았습니...

폐경 전후 비정상적인 질 출혈? 자궁내막암 의심

최근 서구화된 식습관의 변화로 전형적인 선진국형 여성 암인 자궁내막암 환자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통계자료에 따르면, 자궁내막암으로 진료받은 환자는 2013년 ...

20대 여성 고씨의 ‘ㅇㄱㄹㅇ 다이어트’ 관찰기 ①

[편집자주]어느 때보다 다이어트에 관심이 많은 계절입니다. 그러나 단순히 날씬한 몸매를 위한 다이어트는 오히려 건강에 좋지 않은 결과를 가져옵니다. 비만 전문의들은 다이어트의 목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