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 추문’에 천년 왕실 붕괴 위기

영국 왕세자 부부 찰스와 다이애나의 15년 결혼 생활이 지난 8월 28일 이혼판결의 효력 발생으로 공식 마감됨에 따라 영국 왕실은 1917년 현 왕실 시작 이후 가장 어려운 위기를...

사망 50주기 맞아 되살아나는 케인스

올해로 존 메이나드 케인스가 사망한 지 50주년이 된다. 총수요 관리와 완전 고용을 위한 임의적인 재정 정책을 핵심으로 하는 순수한 케인스주의는 그가 46년 사망한 이후 30여 년...

미군 포로 북한 생존, 클린턴은 알고 있다

지난 6월20일 오후 1시 미국 하원 래이번 빌딩 2212호에서는 ‘북한에 있는 미군 포로에 관한 책임’이라는 명칭을 내건 청문회가 열렸다. 하원 국가안보위 군인소위가 주관한 이 ...

미 국무부 한국과ㆍ주한 미대사관 '한국통'부상

북한 핵과 경수로 공급 문제로 미국 국무부내 중요 부서로 떠오른 한국과와 주한 미국대사관이 이 달 하순 큰 폭으로 인사 개편을 한다. 이번 인사는 정기 인사 성격을 띠긴 하지만 한...

[15대 국회신인] ⑤ 관료 출신 '행정 감투' 벗고 여당에 집중 포진

한국 정치에서 ‘관료적’이라는 용어는 보통 부정적인 의미로 많이 사용된다. 관료적 발상이니 관료주의에 젖어 있다느니 하는 말은 비민주적이고 획일주의에 빠져 있을 때 흔히 쓰는 말이...

동유럽 국가들, 공산주의 '꿈틀'

공산주의가 되돌아오는가? 89년 베를린 장벽이 무너진 뒤 동유럽의 공산주의 정권들이 연쇄적으로 무너지면서 역사의 뒤안으로 사라진 것처럼 보였던 좌익 전체주의가 새롭게 힘을 얻고 있...

중국 경제 ‘`박람회’ 먹고 큰다

조립건축용 패널 제작 기계를 생산하는 인천의 日光종합기계에는 지난 5월 초 비상이 걸렸다. 중국에서 패널 제작기 3대를 주문받아 생산 라인을 풀가동하기 시작한 것이다. 제작기 1대...

여성 노동시장 ‘21세기 기상도’ 맑음

정부는 여성들이 일하지 못함으로써 생기는 재산 손실이 연간 17조원에 이른다고 추정했다. 이홍구 전 총리는 95년 10월 여성 고용을 늘려야 한다고 주장하면서 이 수치를 언급했는데...

15대국회 정치 신인/①법조계 22명

여의도 국회의사당에 새내기 바람이 불고 있다. 15대 총선 당선자 가운데 국회에 첫발을 내딛는 초선 의원은 지역구 1백6명, 전국구 31명 등 모두 1백37명. 의원 총수(2백99...

‘기소 포기’ 검찰에 5·18 또 맡기랴

불의와 부패가 가야 할 길이 무엇인지 우리가 몰랐던 바는 아니다. 범죄자들은 정치 권력과 그를 추종하는 검찰의 힘을 빌려 ‘역사의 심판’을 외쳐대기도 하였지만, 이제야 비로소 법의...

노태우 목에 칼날 댄 중수부 수사팀

“대검 중수부는 지금 ‘패자 부활전’을 치르고 있다. 그것도 백 년에 한 번 올까말까 하는 부활전이다.” 전직 대통령이 재임중 끌어모은 천문학적 규모의 비자금 사건을 맡은 대검 중...

수술대 오른 쉰살 공룡, 유엔

세계 1백85개 회원국이 가입할 정도로 커진 유엔이 올해로 창립 50주년을 맞아 큰 위기에 봉착해 있다. 세계 각지에서는 민족·종교 문제가 뒤엉킨 지역 분쟁이 계속되고 있지만 뾰족...

민자당, 문제 인물 3인 조직책 임명

“유명 인사가 아니면 유권자들에게 잘 먹혀들지 않는다. 그 점을 십분 고려했다.”지난 9월19일 발표된 민자당 14개 신·증설 및 사고 지구당 조직책 선정 과정에 깊숙이 관여했던 ...

[주장]정치력 결손이 우려된다

총선거를 앞두고 대통령의 용인(用人) 정책과 관련한 골품(骨品) 논란이 확산되어가고 있다. 이는 국회 행정위의 국정감사 자리에서 큰 정치적 파란을 불러일으킬 전망인데, 그 파란의 ...

서울시 이해찬 정무 부시장

지방자치의 초기 단계에 서울시 민선 행정부는 ‘전환’의 문제에 봉착해 있다. ‘삼풍의 환란’을 겨우 벗어나기 시작한 서울시 민선 행정부는 이제 조직 개편과 정책 방향 설정작업에 착...

유행어에 비친 관료사회 속내

김영삼 대통령의 임기가 절반으로 줄어들면서, 닫혔던 관료들의 입이 열리고 있다. 관료들은 김영삼 정부 출범 초기에는 `‘복지부동(伏地不動)’이라는 말이 유행하리만큼, 입과 발이 무...

최병렬 서울시장 " 민선시장과 중앙 정부 마찰 예상된다"

성수대교 붕괴 사고 직후 서울시장에 임명된 최병렬 시장은 취임때 이미 퇴임 날짜가 못박힌 시한부 임명 시장이었다. 그의 취임과 퇴임은 지방자치제로 이행하는 전환기에서 상징적 의미를...

[4개국 석학 긴급 진단]등소평 사후 중국은 어디로

중국의 최고 지도자 등소평(90)의 사망 임박설이 최근 또다시 강하게 흘러나오고 있다. 그에 대한 사망 임박설은 올해 초부더 끈질기게 제기됐으나 얼마 전에는 ‘식물 인간설’과 ‘건...

금융가 ‘신인사제도’ 회오리

능력과 적성에 따라 직책을 맡기고, 업적과 성과에 따라 보상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이른바 ‘신인사 제도’가 새해 벽두부터 금융권 노사 관계의 쟁점으로 떠오르고 있다. 신한·...

총리 도전에 사법권 응전

이 대신 잇몸이라는 말이 있듯이, 이탈리아에서 최고 인기를 누리던 안토니오 디 피에트로 검사(아래 상자 기사 참조)가 사직서를 제출한 이후에도 부패와의 전쟁은 계속되고 있다.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