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 증권사 국내활동 박차

80년대 세계 금융시장의 가장 큰 특징 하나는 자본시장의 국제화를 꼽을 수 있다. 이런 관점에서 보면, 자율화와 개방화는 90년대 한국 자본시장이 극복해야 할 커다란 과제라고 할 ...

극소수 로비에 밀리는 조세정책

왜 하필 지금 문제가 되는가? 그 움직임은 과연 정당한가? 정부가 최근 총리 주재로 열린 관계 장관회의에서 확정한 종합토지세 인하 방침에 대해 이러한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종합토...

‘문화 휴전선’ 없애야 한다

문화부 신설과 함께 남북한 문화교류 문제가 본격적으로 토의될 전망이다. 민족의 동질성을 회복, 통일에 기여한다는 문화교류의 당위성은 이미 폭넓은 공감대를 형성하고 있다. 본지는 그...

‘피해자’가 쓴 김일성 전기

현재는 소련교포지만 책부제가 못박듯이 한 ‘북조선 창설주역’이 쓴 金日成비판서가 이책이다. 林隱이라고 명기된 저자의 본명은 許眞. 82년 일본에서《북조선왕조비사》를 펴내 북한공작원...

서평

빌리 브란트《회고록》 프로필랜출판사 펴냄 지난해 정월 서독의 수도 본에서 참으로 감동적인 생일잔치가 벌어졌다. 연방공화국의 국가원수가 야당인 사회민주당의 명예 당수 빌리 브란트의 ...

음악

모차르트 소나타 전곡 完奏하는 이경숙씨 ‘천진난만하고 영롱한 멜로디 속에 인간의 환희와 비애가 실려 있는’ 모차르트 소나타 전곡을 완주함으로써 한국음악사에 또하나의 이정표를 세우게...

논단

설날 연휴, 술 · TV · 고스톱에서 벗어나자 운동하고 오는 길에 차나 한잔하자고 후배집엘 들렀다. 네살박이가 인사를 하고 손님수를 헤어보더니 바쁘게 나갔다. 엄마가 시켰나 보다...

전全學聯 의장 金民錫씨

나이 27세. 키 1미터70센티. 서울대 사회학과 졸업. ‘사근사근한’ 전형적인 서울말씨에 시도 때도 없이 웃음을 잘 터뜨리는 청년. 맺힌 데 없이 잘생겼지만 그렇다고 남을 주눅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