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헐란가 모르겄소” 불신 분출되는 광주

“선거를 진짜로 허기는 헐란가 모르겄소.”그 어느 지역보다도 지역불균형의 현실을 피부 깊숙이 느끼는 도시, 광주. 그런 만큼 이 지역 주민들이 지방의회와 자치단체장 선거에 거는 기...

‘비디오 病’은 행정 부재탓

거대한 차륜 밑에서 비디오테이프가 깨지고 찢긴다. 외설과 폭력장면이 녹화되어 있는 검정색 테이프가 터진 내장처럼 축축 늘어져 엉긴다. 지난 10월말 서울 장충단공원에서 개최된 ‘불...

폴란드의 내키지 않는 선택

마조비에츠키냐 바웬사냐. 폴란드 국민은 고민에 빠져 있다. 두 사람 다 버리기 아깝지만 대통령 자리는 하나뿐이다. 타데우스 마조비에츠키(63) 현 총리와 지금도 자유노조를 이끌고 ...

생명운동으로 UR위기 극복하자

우루과이라운드는 분명 농업에는 폐업선고요 농민에게는 사형선고다. 그러나 그것은 농민만의 문제가 아니다. 우리 모두의 삶에 대한 폐업선고요 우리 모두의 생명에 대한 사형선고다. 사람...

[잠롱] 가는 곳마다 환성 “우리도 청백리를 원한다”

“적게 먹고 적게 쓰고 일은 많이 하며 남는 것은 나누어 갖는다”청백리 잠롱 스리무앙 시장이 6박7일간의 방한일정을 통해 한국민의 가슴에 강렬하게 남긴 생활신조이다. 지난 8일《시...

경실련 출범1년 시민운동 가능성 확인

정의감 있는 중산층, 편한 마음으로 참여 출범1주년을 맞은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 지난 7월7일 서울 명동YWCA 강당에서 열린 경실련 창립1주년 기념식은 회원과 시민 2백...

포장마차 잃었지만 ‘경제정의’ 터득

석촌호수 노점상 22명은 경실련이 출범 1주년을 맞아 ‘기억하는 사람’으로 선정돼 경실련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노점상을 대표하여 감사패를 받은 金○培(48)씨는 “경실련 운동은...

'李文玉 불꽃' 상층부로 점화

과연 李文玉검사과은 정경유착과 대형 부정부패로 가득차 있는 '판도라의 상자'를 연 것인가. 아니면 검찰.재벌.감사원측의 주장대로 ??수사결과 사실과 다름??이 입증된 ??터무니없는...

‘다시쓰기’ 시민운동 절실

제주도의 명물 중에 ‘똥돼지’가 있다. 변소와 같은 장소에 설치된 돼지우리에서 사육되면서 인분을 사료의 일부로 섭취하는 돼지를 말한다. ‘자원 재활용’의 기본원리를 이용한 셈이다....

‘비밀누설’ 범위 불분명

‘감사관 구속’이라는 충격적인 결과를 초래한 문제의 제보는 어떤 내용이었을까? 크게 두가지를 생각할 수 있다. 하나는 감사원이 재벌그룹 산하 23개 대기업의 비업무용 부동산에 대해...

“일본정부가 앞장서 반환해야”

“한국문화재를 반환하자”. 지난 4월2일자 은 역사연구가 니시야마 다케히코(西山武彦)씨의 이런 주장을 기고란 ‘논단’에 실었다.東京都내에 살고 있는 올해 66살난 니시야마씨는 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