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사 피해 비행기 탄 회장님들

비리 혐의로 수사 대상이 된 재벌 총수 일가의 행동 패턴은 크게 두 가지로 분류된다. 첫 번째는 휠체어에 타는 것이다. 건강상 이유를 내세워 국민과 재판부로부터 동정표를 얻기 위함...

“프로야구, 관람료도 연봉도 오르는데 경기력은 왜?”

KBO 프로야구가 연일 비난의 대상이 되고 있다. 1982년 출범 후 최대 위기라는 말까지 나온다. 팬들의 시각도 싸늘하다. 말도 안 되는 실책이 속출하며 경기력이 37년 역사가 ...

日, 한국에 대한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 발표…“신뢰 현저히 손상”

일본 정부가 TV·스마트폰 제조 과정에 필요한 3가지 필수 품목의 한국 수출을 규제한다고 발표했다. 일제 강제징용에 대한 한국의 배상 판결이 나온 지 8개월만이다. 일본 경제산업성...

[Up&Down] 빈 살만 왕세자 / 양현석

Up사우디 왕세자, 5대 그룹 총수 깜짝 회동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와 국내 5대 그룹 총수들이 6월26일 서울 한남동에서 ‘깜짝 회동’을 했다. 이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5G 무제한’ 요금제 놓고 ‘무제한 경쟁’ 펼치는 이통3사

SK텔레콤과 LG유플러스가 이달 말로 종료 예정됐던 5G 요금제 ‘완전 무제한’ 프로모션을 연말까지 연장한다. KT가 선제적으로 무제한 요금제를 내놓자 맞불을 놓은 것이다.6월28...

사우디 왕위계승자 21년 만에 방한…文대통령과 회담

사우디아라비아의 왕위 계승자가 21년 만에 한국을 찾았다.방한 중인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 겸 부총리는 6월26일 문재인 대통령과 회담한다.빈 살만 왕세자는 이날 ...

[반론보도] LK보험중개 관련

본지는 2019년 4월30일 경제면에 ‘[단독]범LG가 3세 소유 LK보험중개에 수백억대 통행세 몰아주기 논란’ 제하의 기사에서 LK보험중개가 LG그룹 계열사의 법인보험 중개를 전...

‘구미형 일자리’ 주연은  LG인가, 청와대인가 

LG화학이 경북 구미시에 5000억~6000억원을 들여 전기자동차 배터리의 핵심소재인 양극재 공장을 짓기로 했다. ‘일자리 늘리기’를 국정 최우선 과제로 삼은 문재인 정부엔 분명 ...

LG가전, 美컨슈머리포트 신뢰도 조사 4위…‘세탁기·오븐은 최고’

LG전자 가전이 미국의 유력 소비자 매체 컨슈머리포트 신뢰도 조사에서 24개 업체 중 4위에 올랐다.6월21일 업계에 따르면, 컨슈머리포트는 내구성이 중요시되는 업계 트렌드를 반영...

“착해야 산다” 사회공헌에 힘쓰는 대기업들

기업 이미지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요즘이다. 그 기업이 가진 이미지에 따라 흥망이 좌우될 정도다. 다양한 선행으로 소비자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은 오뚜기와 대리점 갑질 ...

미완의 두산, 논란의 CJ ‘닮은 듯 다른’ 4세 승계 속사정

창업주 4세들이 공정거래위원회가 발표한 기업집단의 ‘동일인’에 속속 이름을 올리고 있다. 동일인이란 현행 법률상 기업집단으로 분류된, 소위 ‘그룹’으로 지칭되는 기업의 총수를 의미...

대기업그룹, 경쟁 없이 계약한 내부거래가 94%

지난해 국내 주요 그룹의 계열사 간 내부거래 가운데 94%가 수의계약으로 이뤄졌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삼성의 경우 24조원이 넘는 거래를 모두 수의계약으로 진행했다.6월19일 ...

세계 3차대전은 ‘기술전쟁’…화웨이 둘러싼 ‘5G 新냉전’

역사는 반복된다. 34년 전인 1985년 미국과 일본은 기술 패권을 놓고 총성 없는 전쟁을 벌였다. 반도체가 문제였다. 기술력을 축적한 일본이 엔저로 인한 가격 경쟁력을 앞세워 ‘...

안진걸 “해결 안된 갑을문제 많아…정부 더 노력해줬으면”

20여년을 참여연대에서 ‘민생’을 위해 일했다. 2008년 광우병 촛불집회부터 2017년 촛불집회에 이르기까지, 주요 집회 현장의 중심에는 그가 있었다. 참여연대를 나와 민생경제연...

안방 놔두고 해외 스타트업에 눈 돌리는 한국 대기업

지난해 국내 벤처 투자액이 사상 최대치를 돌파했다. 정부 추산 신규 투자액만 3조원에 이르고 있다. 민간 투자조합과 신기술 투자조합의 투자액까지 포함하면 대략 6조5000억원에 이...

첩첩산중 악재에 발목 잡힌 ‘개혁 전도사’

신학철 LG화학 부회장은 정통 LG맨이 아니다. 그는 지난 3월15일 글로벌 혁신 기업인 3M에서 LG화학으로 옮겨왔다. 1974년 LG화학이 창립한 이래 외부인이 최고경영자(CE...

구본무 前LG회장, 평양서 폭탄주 먹은 이유는?

김대중 대통령과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은 ‘낮은 단계의 연합국가’가 생긴 한반도가 하나의 통일국가로 발전하기까지 얼마나 걸린다고 봤을까.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연세대 특임명...

‘세계 최초’ 타이틀에 가려진 5G 시대의 불편한 진실

지난 4월, 새 휴대폰을 구매하기 위해 서울 노원구 한 대리점을 찾은 박성의씨(30)는 직원의 추천으로 5G 휴대폰을 구매했다. 직원은 5G 속도와 롱텀에볼루션(LTE) 속도는 차...

‘ESS화재’ 조사결과 발표…제조사 책임 못밝혀

지난 약 2년간 전국에서 잇따라 발생한 에너지저장장치(ESS) 화재 사고에 대해 정부가 여러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결론 내렸다. 그동안 원인으로 지목됐던 제조사의 책임은...

밀양형 일자리도…광주·구미 이어 ‘상생형 일자리’ 뜬다

광주형 일자리와 구미형 일자리에 이어 제3의 상생형 지역 일자리 모델로 '밀양형 일자리'가 추진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밀양시에 위치한 하남일반 산업단지를 스마트 친환경 산업단지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