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로 뜨는 ‘실내 자전거’와 ‘플랭크’

날씨가 춥고, 미세먼지가 많아지면서 집에서 운동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특히 실내 운동기구를 이용해 운동하는 사람이 많다. 한때 인기를 끌었던 러닝머신은 층간소음 때문에 점차 사...

실내 운동기구 사고 10건 중 6건은 어린이 피해

A군(9)은 2016년 헬스용 사이클에 올라가다 넘어져 팔꿈치가 골절됐다. B양(7)은 2017년 러닝머신에서 넘어져 인중이 찢어졌다. 이처럼 추위와 미세먼지 등에 대한 우려로 가...

임신하기 좋은 시기는 따로 있다

올해 '황금돼지의 해'를 맞아 임신과 출산을 계획하는 사람이 많아졌다. 건강한 아이를 출산하려면 임신 전부터 건강한 몸 상태를 유지해야 한다. 특히 요즘 고령 출산이 늘어나는 만큼...

아세요? ‘작심삼일 건강법’

새해부터는 작심삼일 건강법을 실행해 보자. 작심(作心)은 《맹자》에 처음 나온 말인데, 원 문장은 ‘작어기심’이다. 작어기심 해어기사, 작어기사 해어기정(作於其心 害於其事 作於其事...

[꿈의 150세④] 건강하게 오래 살기 위해 피해야 할 5가지

‘인간 수명 150년’ 전망에 부정적인 의견을 보인 제이 올샨스키 미국 일리노이대 공중보건학부 교수는 “건강 증대가 없는 생명 연장은 재앙”이라고 말했다. 오래 사는 것보다 건강하...

이시영 “이번엔 영화 액션 위해 주짓수 배웠다”

이시영이라는 배우는 예쁘다. 작품을 대하는 태도가 예쁘다. 복서 역할을 맡아 연습하면서 실제로 실업팀 복싱 선수가 됐고, 역할에 따라 살을 찌우고 빼기를 밥 먹듯이 하고, 출산 후...

“인공관절 수술, 65세 이후가 유리해”

날이 추워지면 무릎 퇴행성 관절염 환자는 더 고통스럽다. 기온이 낮을수록 무릎 관절을 지탱하는 인대와 근육이 긴장하기 때문이다. 흔히 시리고 쑤시는 증상이 심해서 일상 생활이 힘들...

‘효녀골퍼’ 이정은 “5년 연속 LPGA 신인왕 잇겠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Q스쿨 시리즈에서 수석합격하고 미국에 진출하는 ‘효녀 식스’ 이정은6(23·대방건설)이 신인왕을 이어갈 것인가.일단 가능성이 높다. 새해 들어 LPG...

‘암사역 칼부림 사건’으로 드러난 경찰 테이저건 실효성 논란

경찰의 미숙한 대응과 더불어 테이저건 실효성에 대한 문제가 불거졌다. 1월13일 ‘암사역 칼부림 사건’ 영상이 공개되면서다. 영상 속에서 경찰은 커터칼을 휘두른 한아무개군(18)에...

[낙상 주의보③] 집에선 운동화, 외출할 땐 지팡이

올해 78세 된 한 할머니는 작년 집 안에서 넘어져 고관절이 골절됐다. 수술이 잘돼 걷는 데 지장이 없을 정도로 회복됐지만, 할머니는 최근 제대로 걷지 못하고 있다. 다시 넘어져 ...

독감에 있는 예방 주사, 왜 감기엔 없을까? 

독감 예방주사를 맞아도 감기에 걸린다. 독감을 독한 감기로 생각하지만 두 질환은 전혀 다르기 때문이다. 감기는 100여 가지의 감기 바이러스가 원인이지만, 독감은 인플루엔자바이러스...

배와 허벅지 사이의 혹 생기면 '탈장' 의심 

허벅지와 아랫배 사이에 혹처럼 튀어나오는 서혜부 탈장. 신체의 장기가 제자리에 있지 않고 다른 조직을 통해 빠져 나오거나 돌출되는 증상인데, 기침을 심하게 해도 탈장이 생길 수 있...

노인 낙상 주의보 “먹고 있는 약을 정리하라”

김아무개씨(82)는 욕실에서 일어나다가 갑자기 핑 돌아서 넘어지며 머리를 세면대에 부딪쳤다. 안 그래도 요즘 앉았다가 일어날 때 어지러워서 몇 번이나 넘어질 뻔한 경험이 있었다. ...

2019년엔 손 씻기로 ‘셀프 백신’  

2019년 기해년(己亥年)을 맞아 가족의 건강을 기원하는 사람이 많다. 지난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는 일이 유독 많았던 탓이다. 신생아가 병원에서 감염돼 사망했고, 라돈과 같은 방...

눈길보다 6배 미끄러운 '블랙 아이스' 낙상 사고 주의보

겨울철은 다른 계절에 비해 근육과 관절의 유연성이 떨어져 가벼운 충격에도 골절로 이어지기 쉽다. 특히 블랙 아이스(black ice)에서 넘어지면 일생 생활에 큰 지장을 받을 정도...

불로장생의 비법 ‘바람을 막아라’

중국 옛날이야기다. 어느 해에 심한 가뭄으로 흉년이 들어 수확할 것이 없었다. 사람들은 먹을 것이 없으니 무리를 지어 도적질하고 여기저기 돌아다니며 식량을 약탈했다. 나라에서 도적...

두 다리만이 아닌 온몸으로, 스왜그 넘치게 걷자

우리는 두 다리로 걷는다. 그런데 두 다리로만 걷는 게 문제이기도 하다. 노인은 대부분 등이 굽고 어깨가 처진 자세로 다리만 앞으로 내디뎌 걷는다. 팔 동작이나 몸통의 움직임이 거...

강백호 “고졸 신인 최다 홈런 가장 기억에 남아”

겨울만 되면 봇물 터지듯 열리는 프로야구 시상식들로 정신이 없다. 한 해를 마무리하는 자리에 참석하는 선수들은 극히 제한적이다. 대부분 성적이 좋은 선수들이 수상자들로 선택된다. ...

35세 이상 여성들 중 절반이 생기는 ‘자궁근종’

서울 송파구에 사는 주부 김아무개씨(39)는 최근 생리량이 부쩍 늘고 빈혈이 심해져 산부인과를 찾았다. 검진 결과 산전검사 때 발견한 자궁근종이 점점 커지고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찾아가는 서비스, 컨시어지 경제

글로벌 시장에서 ‘컨시어지 경제(concierge economy)’가 범용 비즈니스 모델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각종 서비스를 대신해 주는 집사(concierge)들을 활용한 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