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석방해야” vs “도로친박당 선언” 들끓는 정치권

'박근혜 전 대통령 석방론'에 정치권이 계속 들끓고 있다. 자유한국당이 박 전 대통령을 석방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키워가는 가운데, 나머지 정당들 내의 부정적인 기류도 함께 커지고 ...

[이낙연·황교안①] ‘총리전성시대’ 李-黃 대권 경쟁력

총리 전성시대다. 여야의 대권 경쟁에서 전·현직 총리가 선두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2022년 대선까지 아직 시간이 많이 남았지만, 지금 구도가 지속된다면 총리 출신이 맞대결하는 ...

[이낙연·황교안②] 정치전문가 8인의 대권 경쟁력 분석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이낙연 : 여권 후보로 인지도가 상승하고 있고 대통령 후광 효과를 볼 수 있다. 당내 조직 기반이 약하고 호남 출신 후보라는 점을 어떻게 극복할지가 중...

[국회의원 후원회장②] 정치후원금은 회장님 하기 나름

2018년 국회의원 298명의 후원금은 모두 493억8291만원이다. 2017년에는 540억여원, 2016년 535억여원으로 지난해 20대 국회 들어 처음으로 500억원을 넘지 못...

김병준 前위원장 “文정부와 盧정부는 전혀 다르다”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향후 정치 행보와 관련해 “의미 있는 일이라면 뭐든 다 할 수 있다”고 밝혔다. 내년 총선 출마를 포함해 정치 활동을 계속하겠다는 의지를 밝힌...

[김학의 사건 6년 추적기①] “드러나지 않은 어둠 속 유력자들”

정확히 6년 만에 ‘김학의’ 사건이 다시 정국의 중심으로 떠올랐다. 2013년 3월, 대한민국을 발칵 뒤집어놓았던 ‘김학의 전 차관 별장 성접대’ 사건이다. 이 사건은 박근혜 정부...

[시사끝짱] ‘아싸’ 나경원의 ‘인싸’ 도전기

■ 진행 :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 정두언 전 의원/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편집 : 시사저널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촬영 : 시사저널이코노미 노성윤 PD/ ...

[시사끝짱] “황교안은 최순실 라인?”

[정두언의 시사끝짱]■ 진행 :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 정두언 전 의원■ 제작 : 시사저널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촬영 : 시사저널 박정훈 ◇ 소종섭 편집국장(소):...

“왜 자꾸 지지율이 잘 나오는데…” 대선주자 선호도 1강 굳히는 황교안

"2020년 총선 전에 막을 내릴 것이다."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체제를 두고 끊임없이 나오고 있는 전망이다. 한국당 내·외부를 막론하고 회의론이 만만찮다. 황 대표는 주요 당직도...

황교안은 ‘태극기’ 극복할 수 있을까

흥행엔 실패했지만 내내 요란했던 자유한국당 전당대회가 당에 수많은 과제를 남긴 채 2월27일 막을 내렸다. 몰락한 보수 정부의 마지막 책임자 황교안 전 국무총리가 이날 새 당 대표...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황교안 승리 오세훈 안도

내년 4월 총선을 이끌 당대표를 뽑는 자유한국당 전당대회에서 황교안 후보가 새 당대표로 선출됐다. 2월27일 오후 2시부터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된 제3차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박찬종 “박근혜 ‘다 내 잘못, 나를 잊으라’ 말해야”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정치 원로’ 박찬종이 유영하 변호사에게 보내는 공개 질의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민심’은 오세훈, ‘당심’은 황교안, ‘2위’는 김진태?

'어대황(어차피 대표는 황교안)' 분위기라지만, 닷새 앞으로 다가온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결과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현재 당 대표 당선이 유력시되는 후보는 황교안 전 국무총리다. ...

[시사끝짱] “김진태 5․18 망언, 조현병과 비슷”

바람 잘 날 없는 자유한국당 전당대회. 유영하 변호사가 한 종편 프로그램에 출연해 “박근혜 전 대통령의 허락을 받고 얘기한다”면서 박 전 대통령이 황교안 전 총리에 대해 섭섭함을 ...

[한국당 전대①] 짙게 드리워진 ‘박근혜 그림자’

컨벤션 효과(Convention Effect). 정치적 이벤트를 통해 특정 정당이나 정치인의 지지율이 오르는 현상을 말한다. 이는 한국 정치에서도 통용된다. 당내 경선을 통해 시민...

[한국당 전대②] 철학·노선 경쟁 없는 보수의 한계

계파 갈등은 보수정치와 불가분의 관계일까. 삼김(三金) 시대가 끝나고, 보수정치를 이끈 이회창 전 한나라당 대표마저 정치권을 떠나며 한국 정치에서 보스 정치는 막을 내리는 줄 알았...

[한국당 전대③] 오세훈 “김진태는 ‘강한 박근혜’, 황교안은 ‘정제된 박근혜’”

“내가 나서지 않으면 국민은 ‘박근혜’와 ‘박근혜’의 경쟁을 지켜보며 한숨 쉬지 않을까 싶었다.” 한바탕 전당대회 보이콧 사태를 겪은 후 다시 경쟁가도에 나선 오세훈 자유한국당 당...

[시사끝짱] 정두언 “황교안 한 방에 갈 수 있다” 전망

본격적으로 유세를 시작한 자유한국당 2․27 전당대회는 황교안 전 총리와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양강 구도로 흐를 걸로 예상된다. 과연 누가 승기를 거머쥘까. 정두언 전 의원은 시사...

[미디어혁명②] 남녀노소 사로잡은 넷플릭스와 유튜브

2018년 드라마 최대 화제작인 tvN 《미스터 션샤인》은 미디어 시장의 혁명이 본격적으로 시작됐음을 실감하게 했다. 이 작품의 제작사는 원래 지상파에서 방영하려 했지만 지상파 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