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 청약 양극화 심화되고 있다

전국 아파트 분양 물량이 급증하면서 청약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신규 공급이 넘치자 예비 청약자들이 선별적 청약을 하는데 따른 것이다.21일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현대건설이 ...

포스코 3분기 순손실 6580억원 기록

포스코가 20일 컨퍼런스콜을 통해 3분기에 연결기준 매출 13조9960억원, 영업이익 6520억원, 순손실 658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연결기준 영업이익률은 지난 분기 대비 ...

[부산 해운대 엘시티 르포] “일주일만에 4000만원 웃돈 받고 넘기기로 했어요”

“65평 특별공급 매물은 프리미엄 4000만 원에 넘기기로 했어요. 대기 수요가 줄줄이 있어요. 연락처 남기면 웃돈 얼마나 붙는지 매번 알려드릴게요.”지난 15일 해운대 백사장에서...

‘빛 좋은 개살구’ 해운대 엘시티 더샵, 분양가만 비싸고 실거주지론 낙제점

부산 해운대에 지어지는 엘시티 더샵 견본주택이 지난 8일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엘시티 더샵은 최초·최고 등 수식어로 중무장하고 모습을 드러냈다. 국내 최초로 백사장과 맞닿은 비치프...

겨울 닥친 글로벌 철강산업, 국내 제강사 생존전략은?

글로벌 철강업체들이 쓰러져가는 가운데 국내 철강업체들이 선택과 집중을 통해 자구책을 만들어 대응하고 있다.세계 철강업계에 때 이른 한파가 찾아왔다. 최근 태국 사하위리야스틸산업(S...

포스코, 구조조정 ‘약발’ 받아 원기 회복 중

포스코가 특허 분쟁 등 불확실성을 제거하며 경쟁력 회복에 나서고 있다.포스코는 일본 제강회사 신일철주금(NSSMC)과 오랜 특허 소송 끝에 합의했고 부실한 재무구조로 속 썩이던 포...

포스코, 사우디국부펀드에 포스코건설 지분 매각

포스코가 사우디아라비아 국부펀드인 퍼블릭인베스트먼트펀드(PIF, Public Investment Fund)에 포스코건설 지분 38%를 매각해 1조2391억원을 확보했다.포스코와 포...

‘동병상련’ 포스코·동국제강, 구조조정으로 살길 찾는다

권오준 포스코 회장과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이 주도적으로 구조조정에 나서고 있어 그 결과가 어떻게 될지 관심을 끌고있다.포스코와 동국제강은 처한 상황이 비슷하다. 이전 리더인 정준...

포스코 비자금 ‘연결고리' I사 대표 집행유예·석방

포스코 비자금 조성에 관여한 혐의로 기소된 장모씨(64)가 집행유예로 석방됐다. 재판부가 증거 부족 탓에 주요 혐의에 대한 유죄 판결이 힘들다고 판단했다.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 29...

[건설사 사장은 어디 사나]② 재테크 아닌 취향따라 실거주 집 마련

황태현 포스코건설 대표이사는 개포동에 위치한 '더샵그린아파트'에 살고 있다. 1996년 매입 당시에는 강남구 포이동 관할이었으나 2008년 포이동은 개포동에 편입됐다. 과거 포이동...

[건설사 사장은 어디 사나]① 강남 3구 소재 아파트·빌라 선호

주택시장이 연일 상종가를 치고 있다. 저금리 기조에 전세매물은 품귀현상을 빚으면서 부르는 게 값이 되어버린 지 오래다. 내 집 하나 구하기가 점점 더 어려워지면서 무주택자의 고민은...

법원, ‘비자금 횡령’ 포스코건설 前상무 징역2년6월

포스코의 해외 비자금 조성 과정에서 회삿돈 40억원을 횡령한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상 횡령)로 재판에 넘겨진 박모(52) 전 포스코건설 상무에게 실형이 선고됐다.서울중앙지법 ...

건설사 아파트 땅 확보전으로 알아본 ‘뜨고 지는 신도시’ 어디?

주택 시장이 살아나면서 건설사의 뭉칫돈이 토지로 몰리고 있다. 일부 회사는 택지 확보를 위해 자회사를 동원해 30∼40여 개씩 신청하기도 한다. 지난 8월 말 울산 송정지구 공동주...

포스코건설, 송파 성지아파트 수직증축 리모델링 수주

포스코건설이 송파 성지아파트 수직증축 리모델링 사업 조합원 총회에서 90% 이상의 지지를 받아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송파 지역 최초의 수직증축 리모델링 단지인 이 아파...

고지 다다른 검찰 짐 보따리 다 푼다

벼랑 끝에서 창과 방패가 만났다. 검찰은 9월3일 정준양 전 포스코그룹 회장을 소환했다. 지난 3월13일 해외 사업 과정에서 비자금 조성 의혹을 받았던 포스코건설에 대한 압수수색으...

정준양 포스코 전 회장 검찰 출석 “수사 성실히 받겠다”

포스코 비리의 핵심으로 지목 받는 정준양 포스코 전 회장이 피의자 신분으로 오늘 오전 9시 50분 검찰에 출석했다. 검찰이 포스코 비리를 수사한 지 6개월 만이다.검찰에 출석한 정...

“청와대-서초동 핫라인이 사정 작업 주도”

#1.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부장검사 임관혁)는 지난 7월29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리솜리조트그룹 본사와 충청도 소재 계열사 등 5곳을 압수수색하고, 이틀 뒤에는 농협은행 본점까지...

檢, 정준양 포스코 전 회장 내일 소환

포스코 비리의 핵심으로 지목 받는 정준양 포스코 전 회장이 내일 10시 검찰에 출석한다. 검찰 수사 6개월 만이다.1일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검사 조상준)는 3일 정 전 회장을...

삼성물산, 2년 연속 시공능력평가 1위

삼성물산이 2년 연속 시공능력평가 1위를 차지했다. 주택사업이 부진했던 삼성물산이 1위 자리를 지킨 것은 해외 대형 프로젝트 수주에 따른 수익성 개선 덕분인 것으로 분석된다.대한건...

건설사 1조원 넘는 대형수주, '골칫거리'로 전락..왜?

건설사들이 일부 대형 수주 프로젝트에 발목 잡혀 골머리를 앓고 있다. 한때는 외형 성장에 도움을 주는 효자로 평가하던 일감들이었다. 갖가지 대내외 환경 변화 탓에 공사가 늦어지면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