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아일랜드 노사분규 길어야 반나절

영국 런던 히드로 공항에서 1시간 거리인 북아일랜드의 주도 벨파스트는 썩 유쾌하지 않은 방법으로 여행자를 맞았다. 여행자는 출입국 관리로부터 자신의 몸을 샅샅이 수색당하는 봉변을 ...

지하금융을 햇빛 속으로

6공화국 최대의 사기사건이라 할수 있는 정보사 땅 매각사기 사건은 의혹을 풀지 못하고 수수께끼로 남을 것 같다.검찰은 그동안 수많은 권력형 부정사건에 대 한 수사를 했으나 대부분 ...

돈세탁 빨래행굼까지

기업의 자금 담당자 말에 따르면 요 즘 모 기업 회장실엔 수상한 마대 자루가 수시로 들락날락한다 가로 45㎝ 세로 1백㎝ 두께 17㎝인 은행 공식규 격의 큰 마대자루를 1만원권 지...

금융가에 '돈 꺾기' 춤바람

'돈을 꺾는다.(꺾기)'하면 무슨 말인지 고개를 갸우뚱하는 사람이 많을 것이다. 쉽게 말해 '꺾기'는 금융기관이 고객에게 대출을 해주면서 대출금의 일부를 다시 예금하도록 하는 것이...

외국작가 전시회, 사흘이 멀다

미술품 수입개방 원년인 금년 초부터 국내 미술시장에 해외작가전 공세가 펼쳐지고 있다. 아직 이렇다할 가시적 수요는 보이지 않고 있으나, 발빠른 고객 중 일부가 이미 해외미술품 투자...

관광제주의 손익계산

수요일의 제주공항은 제주를 떠나는 관광객의 물결로 발디딜 틈이 없다. 항공사 발권창구는 탑승권을 구하지 못한 사람들의 아우성으로 난장판이다. 하루종일 밀어닥치는 관광객을 비행기에 ...

팽창일로에 있는 ‘잡지계의 꽃’

‘황금알을 낳는 거위’로 불리는 여성지 시장은 날로 확대되고 있다. 오는 7월이면 서울신문사에서 발행하는 《퀸》을 비롯 서울문화사의 《리빙센스》, 매거진하우스의 유아잡지 등 세 종...

집배원들 허리 펼 날이 없다

서울 영동우체국 주재집배원(임시직) 徐吉平(35)씨가 배달이 지연된 우편물 5백55점을 고물상에게 팔아넘겨 경찰에 구속된 3월26일 저녁. 경력 20년의 집배원 鄭順鎬(47)씨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