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실은 하나인데 말은 두 개

BBK 사건은 ‘약 6백억원의 피해액을 발생시키고 5천여 명의 개미 투자자를 울린 주가 조작 사건’으로 정리할 수 있다. BBK는 1999년 영국령 버진아일랜드에 김경준씨가 설립한...

입맛대로 지원하고 툭하면 세무조사

노무현 정부가 출범하면서 대언론 정책의 근간으로 밝힌 것은 ‘건강한 긴장 관계’의 구축이다. 정부와 언론의 관계를 적절하게 견제하고 협력하면서 상생하는 모델로 정착시켜 나가겠다는 ...

이명박 “박근혜 빼고 다 바꿔”

물리적인 거리는 가까웠지만 심리적인 거리는 멀었다. 얼굴은 밝았지만 맞잡은 손에는 힘이 실려 있지 않았다. 강재섭 대표를 가운데 두고 만난 한나라당 이명박 후보와 박근혜 전 대표는...

최후의 일전 위한 ‘선도투’인가

“노무현 대통령 스스로 여권의 선거대책본부장 자리를 자임하고 나섰다. 이번 대선은 노대통령과 이명박 후보의 대결이다.” 묘한 일이다. 노무현 대통령은 한나라당이 원하는 길로 스스로...

이명박, 국정원 덕 보나

'국가정보원(국정원)의 정치 공작’ 정국이 심상찮다. 선거 때마다 불거진 정치 사찰 망령이 되살아났다. 국정원이 이명박 한나라당 경선 후보 친·인척의 개인 정보를 열람한 것이 불씨...

언론 권력이 된 포털 무소불위·안하무인

"네이버를 막아라.” 기업의 홍보 담당자들은 하루에도 수십 번씩 포털 사이트(포털)를 검색한다. 언론사에서 운영하는 인터넷 사이트는 검색 2순위다. 모든 뉴스를 포털에서 찾아볼 수...

‘난청의 시대’ 뚫고 희망을 울리다

방송 80년. 비록 일제 강점기였지만, 1927년 2월16일 경성방송이 최초의 전파를 송출한 지 80년을 맞았다. 당시 라디오 등록 대수 1천4백40대로 시작된 방송은 1960년대...

‘백성학 미스터리’ 누가 진실을 말하나

‘모자왕’, 사람들은 그를 이렇게 부른다. 1940년 중국 흑룡강성 목단강시 목릉현에서 태어나 초등학교 3학년밖에 다니지 못했지만, 모자 회사를 창업해 세계적 기업으로 일군 자수성...

40대 잡으면 대권 잡는다

이념을 묻는 질문은 세 가지로 나누었다. 자신의 이념과 현 정부의 이념, 그리고 차기 정부의 이념을 10점 척도로 물었다. 매우 진보적이라고 생각하면 0점, 아주 보수적이라고 생각...

한나라당, 경기도에서 또 빅3 대리전?

‘선거가 대리전 양상으로 흐르고 있다’ 언제부터인가 한나라당에 관한 기사에 꼭 붙는 상투어다. 서울시장 후보 경선과 전당대회 대표 최고위원 경선에 등장했던 이 말은 이후 크고 작은...

박근혜·이명 박 ‘사생결단’

강재섭 후보가 새 대표로 선출된 다음날, 이명박 전 서울시장 진영은 의외로 차분해 보였다. 이날 발행된 대다수 신문이 “박근혜-이명박 대리전에서 박근혜 전 대표가 완승했다”라는 식...

‘거대 모임’ 연출자는 ‘박삼 트리오’

이번 한나라당 미래모임이 제작한 단일후보 경선 드라마의 출연자는 주연 권영세, 조연 남경필 임태희 의원이었다. 이들은 박빙의 승부를 통해 미래모임 단일후보 경선을 흥행시켰다. 무난...

“보수적인 의원 참여에 충격”

미래모임 후보 선거인단은 총 1백14명이었다. 현역 의원이 57인이었고 당원협의회 운영위원장이 57인이었다. 원희룡 의원은 참여자를 세 분류로 나누어서 볼 필요가 있다고 지적했다....

당권 넘어 대권까지 노린다?

“대의원 여론조사 결과, 우리가 45% 대 30% 정도로 앞서고 있다.” 7월11일 한나라당 전당대회 대표 최고위원 경선에 나선 이재오 원내대표 측과 강재섭 전 원내대표측이 공통으...

한나라당 소장파 “당 접수하자”

오세훈 열풍에 한나라당 소장파 의원들이 슬며시 미소 짓고 있다. 오후보의 부상은 한나라당 소장파의 ‘압축 성장’을 보여주는 상징적인 사례이기 때문이다. 오후보가 맹형규 전 의원과 ...

‘거물’과 초선 단체장 결투

부산과 경남은 다른 어느 곳보다 현역 광역 단체장에 대한 도전이 거센 지역이다. 허남식 부산시장, 김태호 경남지사가 모두 보궐 선거에서 당선한 초선인데 반해, 도전자들은 거물들이다...

누가 PK를 움직이 는가

다섯 번째 ‘누가 지역을 움직이는가’를 기획하면서 부산·울산·경남을 함께 갈 것인지, 부산·경남과 울산을 따로 조사할 것인지 고민했다. 경남 울산시가 1997년 울산광역시로 독립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