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여정, 오빠 통치자금 관리하며 ‘권력 핵’ 부상

집권 4년 차를 맞는 김정은 북한 조선노동당 제1비서에게 2015년은 상당한 의미가 있다. 2011년 12월 사망한 김정일의 3년상을 마무리하고 맞는 첫해라는 상징적 의미가 그것이...

“장성택 그림자 철저히 없애버려라”

“국가안전보위부 특별군사재판소는 피소자 장성택을 사형에 처하기로 판결하였다. 판결은 즉시 집행되었다.” 지난해 12월13일 새벽 6시. 북한 관영 라디오 조선중앙방송에 귀를 기울이...

“모든 길은 여정 동지로 통한다”

김정일 국방위원장 추도대회가 열린 2011년 12월29일 평양 김일성광장. 우리의 귀빈석에 해당하는 주석단에는 김정은 당시 조선노동당 중앙군사위 부위원장을 비롯한 당과 군부의 핵심...

시진핑은 냉담, 아베는 딴청, 오바마는 압박, 그나마 푸틴만…

10월4일 북한이 권력 실세 3인방을 전격적으로 내려보낸 의도는 남북 관계를 자신들이 주도하는 구도에서 재구성하려는 데 있다. 특히 그들이 박근혜 대통령의 청와대 접견 제안을 거부...

평양 주석궁 절대 권력자가 실종됐다

북한의 최고 권력자 김정은이 공개석상에 등장하지 못한 지 한 달을 넘겼다. 집권 3년 차에 접어든 그의 가장 오랜 공백이다. 북한 관영 매체들은 김정은 국방위 제1위원장의 동정과 ...

'김정은의 특사' 황병서, 그의 손에 쥐어진 메시지는?

2014 인천 아시안게임의 최대 피날레를 장식한 것은 한국의 축구·야구·농구 등의 금메달 소식도, 종합 2위 달성도 아니었다. 바로 10월4일 전격적으로 인천에 온 북한의 최고 권...

2인자 넘보는 자, 하루아침에 간다

지난해 12월 장성택 숙청 이후 북한 파워엘리트 집단 내에 커다란 변화가 일고 있다. 장성택 숙청을 주도한 후 ‘2인자’에 오른 최룡해가 2012년 4월 이후 2년간 유지했던 총정...

부산에서 유럽까지 ‘열차 여행’ 실현되나

한반도는 섬이 아니다. 이론적으로는 누구나 걸어서 프랑스 파리까지도 갈 수 있다. 열차로 가는 것은 더 말할 필요조차 없다. 일제 강점기 때도 부산에서 유럽까지 열차를 타고 다니는...

‘A급 전범’ 행보 닮아가는 아베

일본의 태평양전쟁을 말할 때면 ‘대동아 공영권’ ‘황국 사관’ ‘황군’ ‘야스쿠니 신사’ 등이 떠오른다. 섬뜩한 역사적 단어와 함께 강렬하게 우리에게 기억되는 한 사람이 있다. 일...

힘 키운 중국, ‘전쟁 불사’ 외친다

군대는 전쟁을 하거나 전쟁을 준비하는 두 가지 상황만 있을 뿐이다. … 언제라도 명령이 떨어지면 전쟁에 임할 준비를 하고 있어야 한다.’ 1월20일자 ‘앞으로 4년 중·미 간 실력...

위험한 이념도 대물림하는 세습 정치

2007년 9월12일, 일본의 아베 신조 총리가 물러났다. ‘건강 악화’를 이유로 들었지만 아베는 당시 정치적 위기에 부딪힌 상태였다. 대표적인 우익 보수 정치인답게 과거사 부정,...

큰 변수 없는 한 대북 접촉 늘린다

미국은 북한의 권력 세습 정국이 어떻게 전개될지에 대해 명확한 판단을 하지 못하고 있다. 김정일 사망 발표 당시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은 마침 워싱턴을 방문 중이던 겐바 고이...

한국, 미·북 사이 ‘샌드위치’ 되나

새해 들어 한반도에 다시 격동의 물결이 일고 있다. 지난해까지 고수했던 한국의 ‘기다리는 전략’과 미국의 ‘전략적 인내’로는 핵 문제 등 북한 문제 해결이 어렵다는 판단 아래, 한...

베를린 장벽 붕괴는 ‘준비된 사건’이었다

지난 11월9일로 베를린 장벽이 붕괴된 지 20년을 맞았다. 베를린 장벽의 붕괴를 두고 20년이 지난 지금도 명쾌한 설명을 하지 못하고 ‘예상치 못했던 사건’이라고 분석하는 것이 ...

북·미 정상화, 남북 선언 이행…북한은 속이 탄다

연말 한반도 정세는 한파를 물리칠 만큼 다양한 행사로 달아오르고 있다. 국내 정치는 대선이 본격화하면서 대한민국의 5년을 좌우할 후보들 간의 경쟁으로 뜨겁다. 남북 관계 측면에서는...

'량강도 핵실험'은 미국의 희망사항

북한 량강도에서 발생한 의문의 폭발 사고는 사고 자체도 문제지만 외부 세계의 대북 인식 한계를 적나라하게 드러낸 사건이기도 하다. 일부 외신이나 국내 언론이 이번 사건과 관련해 드...

김정일 3단계 협상안 마련했다

당면한 북한 핵 위기에 대한 북한측 협상안의 윤곽이 드러나고 있다. 이 해외에 거주하는 한반도 전문가들을 통해 확인한 북한측 협상안은 최근 제3자 중재를 통한 북한 핵 문제 해결이...

냉전 청산 ‘마무리 악수’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과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최근 정상회담은 냉전 시대 유산을 말끔히 청산하고, 신시대 개막을 알리는 역사적 대사건이었다. 미·러 양국 정상은 전략 핵...

미·러 'MD 직거래' 튼다

정상회담 계기로 안보 협력 급물살…북·러 '반미 전선' 흔들 미사일방어(MD) 체제를 둘러싼 러시아의 대외 전략에 심상치 않은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 8월 들어 모스크바에서는 굵직...

'북한 무시증' 걸린 부시

대화에 관심 없고 관련 조직 '난맥'…보수 일변도, 온건파 설 땅 없어 미국 부시 행정부가 출범한 지 7개월이 지나도록 북·미 대화가 표류하고 있다. 한반도 전문가인 셀리그 해리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