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정욱 딸 마약 적발…한국당 대여공세에 ‘찬물’

홍정욱 전 한나라당(자유한국당의 전신) 의원의 딸이 마약 밀반입 의혹에 휩싸이면서 홍 전 의원의 정계 복귀와 자유한국당 대여 공세 모두에 적신호가 켜졌다. 홍 전 의원은 9월30일...

천정배 “文정부, 검찰개혁 시기 이미 놓쳤다”

숱한 논란과 우려에도 불구하고 조국 법무부 장관의 임명을 강행한 문재인 대통령의 뜻은 명확하다. 노무현 대통령 집권 동안 성공하지 못한 검찰 개혁을 이번에는 반드시 완수하겠다는 의...

여야 ‘의원 자녀 입시비리 전수조사’ 불발

더불어민주당이 제안했던 ‘국회의원 자녀 입시비리 전수조사 특별기구 설치’ 합의가 야당의 반발로 불발됐다.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조국 법무부 장관에 대한 국정조사를 먼저 실시한 ...

文대통령 “모든 공권력은 국민 앞에 겸손해야”

문재인 대통령이 "모든 공권력은 국민 앞에 겸손해야 한다"며 "특히 권력기관일수록 더 강한 민주적 통제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9월30일 "검찰이 앞장서서 개혁의...

‘피의자’ 조국 겨누는 검찰의 네 자루 칼

검찰의 칼끝이 조국 법무부 장관 가족과 주변 친인척에서 마침내 조 장관을 직접 향하고 있다. 검찰은 조 장관을 사실상 ‘피의자’로 보고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조 장관이 직접 관여...

국정농단 이래 최대 촛불…‘조국 정국’ 변곡점 되나

국정농단 이후 최대 규모의 촛불집회가 9월28일 검찰청사 앞에서 열린 뒤 조국 정국에 파장이 일고 있다. 조국 법무부 장관을 지키고자 하는 정부와 여당은 이 기세를 이어가려는 반면...

조국 “매일매일 무거운 책임감 안고 출근” 

조국 법무부 장관이 9월30일 출근길에 “매일매일 무거운 책임감을 안고 출근하고 있다”고 했다. 조 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과천청사로 들어서면서 이렇게 말했다. 이어 “오늘은 특히 ...

정경심 “‘딸이 집에서 인턴했다’ 기사, 사실 아냐”

조국 법무부 장관 부인 정경심(57) 동양대 교수가 ‘딸이 집에서 인턴 활동을 했다’는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정 교수는 9월30일 페이스북을 통해 “저와 제 아이...

이준석·배종찬의 文대통령 지지율 분석…“문재인-조국은 공동운명체”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이준석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배종찬 인사이트케이 연구소장■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

조국 압수수색에 文대통령 지지율 웃었다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수행 지지율이 40%대 후반을 회복했다. 긍‧부정평가의 격차도 오차범위 내로 좁혀졌다. 조국 법무부 장관 일가에 대한 검찰의 강도 높은 수사가 여권 지지층을 ...

치킨게임 치닫는 ‘조국 사태’…‘출구전략’도 안 보인다

지난 9월9일 오전 강기정 청와대 정무수석이 국회에 도착했다. 9월6일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회가 끝났지만 임명을 둘러싼 찬반 대결 구도는 더욱 강경해졌다....

'조국 정국' 바라보는 여권 잠룡들의 속내

조국 정국을 맞으면서 여권 잠룡들 가운데 최대 피해자는 당연히 조국 법무부 장관 자신이다. 여러 차례 현실정치 참여를 부정했지만 조 장관은 논란에도 불구하고 각종 차기 대권후보 조...

[한강로에서] 국민과 다투는 정치

조국 : 제가 윤석열 총장을 임명하자고 한 것이 아닙니다.유성엽 : 그럼 누가 (임명을) 한 것입니까?조국 : 문 대통령께서 임명하셨습니다.유성엽 : 민정수석이 그런 일을 정하는 ...

검찰개혁 촛불집회에 與 ‘부풀리기’ 野 ‘깎아내리기’ 대결

9월28일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대규모 촛불집회가 열린 것을 두고 정치권은 각기 다른 해석을 내놓았다. 여당은 검찰개혁이 시대적 사명임을 보여주는 증거라고 강조한 반면, 야당은 집회...

[포토] 서울중앙지검 앞 촛불 든 조국 지지자들과 보수단체 대립

28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과 대검찰청 사이에서 사법적폐청산 '범국민시민연대'와 보수성향 시민단체 '자유연대'가 대립했다. 이날 범국민시민연대는 '조국수호', '검찰...

‘불멸의 존재’로 세계인에 다가서는 유관순 열사

살아 있을 때 보다 죽어서 더 이름의 가치가 높아지고 사람들 기억 속에 영원히 살아있는 자를 ‘불멸의 존재’라고 한다. 역사적으로 전쟁은 수많은 영웅들과 신화를 낳았지만, 꽃다운 ...

[Up&Down] 류현진 vs 김상현

UPMLB 데뷔 7시즌 만에 첫 홈런 날린 ‘류현진’ LA 다저스의 류현진이 메이저리그 데뷔 첫 홈런을 쏘아올렸다. 류현진은 9월2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뿔 난 ‘예비 교사’들이 거리로 나선 이유

“예비 교사가 대학에서 받는 수업, 정말 총체적 난국이에요.”지난 9월21일 서울 대학로 인근에서 만난 서울의 한 교육대학을 다니고 있다는 김화명씨(가명·25)는 “지금의 교육대학...

文대통령, 檢 정조준…조국 정국 정면돌파

문재인 대통령이 9월27일 검찰의 조국 법무부 장관 수사 방식을 강하게 비판했다. 조 장관과 수사 검사간 통화 사실 공개가 거센 후폭풍을 몰고 온 가운데 조 장관에 대한 여전한 신...

검찰 “조국, 법무장관직에 대한 인식조차 없어”

'조국 사태' 관련한 논란이 연일 더해지고 있다. 또 하나의 논란이 9월26일 터졌다. 조국 법무부 장관 스스로가 논란을 자초했다. 이 날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조 장관이 검찰의 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