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법무장관 후보자 둘러싸고 여야 ‘강대강’ 충돌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지명을 둘러싸고 8월12일 여야가 강대강으로 정면충돌하고 있다. 이번 개각에 따른 인사청문회가 줄줄이 예고된 가운데 하한기 정국이 ‘조국 변수’로 뜨겁게 ...

김현종 “미국에 중재 요청 안했다…청구서 날아올까봐”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이 지난달 방미 기간 동안 한·일 갈등 상황에 대해 미국에 중재를 요청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안보 분야도 소재·부품 분야와 같은 위기를 겪을 수도 있다며 국...

[경남브리핑] 경남교육청, 직업 체험 ‘드림스쿨핑’ 실시

경남교육청은 학생들에게 직업인 멘토와의 만남과 유망 직업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드림스쿨핑’을 개최한다. 8월12일 김해내동초등학교를 시작으로 권역별로 진행된다.이 프로그램은 E...

[포토] 한미 국방장관 회담

9일 오전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마크 에스퍼 미국 신임 국방부 장관과의 한미 국방장관 회담이 열리고 있다. 양국 장관은 회담에서 한반도 안보 정세 평가를 공...

文대통령, 법무 조국·과기 최기영 등 장관급 10명 발탁

문재인 대통령이 8월9일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법무부 장관에 내정하는 등 장관급 인사 10명을 발탁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장관 4명과 6명의 장관급, 1명의 차관급 인...

文대통령 “북한과의 평화경제로 일본 이길 수 있다”

문재인 대통령이 8월5일 청와대에서 지난 8월3일 국무회의에 이어 일본의 2차 무역보복 조치에 대한 두 번째 대응 메시지를 내놓았다. 문 대통령은 이날 회의에서 남북 경제협력을 통...

청와대, 12월 한·중·일 정상회의를 벌써 언급하는 까닭

청와대가 해마다 열려 온 한국·중국·일본 3국 정상회의의 올해 개최를 놓고 시기를 조율하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다. 한·일 양국의 경제 분쟁이 악화되고 있는 가운데, 연례 한·중·일...

[태풍경로]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 7일 한반도 수직관통 예상

올해 처음으로 한반도를 수직 관통하는 태풍이 다가오고 있다.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다. 프란시스코는 8월6일 오후 남해안에 상륙한 뒤 7일 한반도를 수직 관통할 것으로 보여 대...

‘가깝고도 먼 이웃국가’, 점점 멀어지니 점점 다툰다

한·일 갈등이 장기화할 전망이다. 강제징용 문제로 촉발된 일본의 대(對)한국 수출규제 강화와 화이트리스트 제외 검토는 한국인들의 민족주의 정서와 애국심을 자극했다. 일본의 조치에 ...

[시사끝짱] 황교안 지지율 10%대 추락 이유 “감정 없는 로봇 같다”

■ 진행: 시사저널 소종섭 편집국장■ 대담: 김만흠 한국정치아카데미 원장, 송문희 고려대 정치리더십센터 교수■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화:...

막 오른 ‘안보 국회’…日 때리는 여당 vs 정부 때리는 야당

여야의 국회 정상화 합의에 따라 야당이 요구했던 ‘안보 국회’가 7월30일 시작됐다. 첫날부터 여야는 뜨거운 설전을 벌이며 7월국회의 험로를 예고했다. 이날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

강경화 “화이트리스트 제외하면 韓·日 관계 걷잡을 수 없을 정도로 악화”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7월30일 "일본이 각의 결정을 내려서 (한국이)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되는 상황이 온다면 양국 관계를 정말 걷잡을 수 없을 정도로 악화될 것"이라고 밝혔다.강...

[강상중 인터뷰①] “일본, 文정권에 ‘반일 정부’란 잘못된 딱지 붙이고 있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강상중 인터뷰②] "한국도 베트남 전쟁 책임지는 자세 보여야"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강상중 인터뷰③] “대한민국은 ‘압력솥’ 같은 나라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시사 TOON] 격랑의 한반도

北 성장률 ‘-4.1%’…국민소득은 미얀마 수준

지난해 북한 경제성장률이 -4.1%를 기록하며 2년 연속 역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사회의 대북제재와 무더위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 한국은행은 7월26일 발표한 ‘20...

볼턴 방한한 날 발생한 중·러 도발…“한·미, 유사상황에 긴밀협의”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7월24일 청와대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면담했다. 볼턴 보좌관은 전날 중국과 러시아의 군사 도발 직후 한국에 도착한 바 있다. 정 ...

한·일 갈등, ‘수출 규제’에서 ‘영토 전쟁’으로 비화하나

일본의 반도체 핵심 소재 수출 규제로 촉발된 한·일 간 무역전쟁이 독도를 둘러싼 영토 전쟁으로 비화하는 흐름이 나타나고 있다.이 같은 기류는 7월23일 발생한 러시아 군용기의 독도...

막다른 길 치닫는 한일관계, ‘친일의 망령’을 소환하다

1945년 7월 24일 해질 무렵, 지금의 서울시의회 건물인 경성 부립극장에 일제 고위관료들이 하나 둘 모습을 드러냈다. 조선 총독, 군사령관, 난징 괴뢰정부와 만주국 대표 등이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