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 기획사 참여시킨 의 박성훈 PD 인터뷰

를 어떻게 기획하게 되었나?회사 차원에서 SBS 브랜드 오디션이 필요하다는 요구가 있었다. 여기에 YG 양현석 사장도 지나가는 얘기처럼 우리도 오디션을 하면 어떻겠느냐고 했던 적이...

오디션 형식 프로그램, 변화무쌍한 것만 산다

“시청자의 눈높이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CJ E&M에서 음악 사업을 맡고 있는 신형관 국장은 오디션이 끊임없이 진화하고 있는 이유를 이 한마디로 정리했다. 신국장은 크게 화제...

강호동 떠나자 ‘유재석 독무대’ 이수근·이승기도 쑥쑥 크네

최근 몇 년 동안 대한민국 방송가는 예능 프로그램의 득세와 유재석·강호동 두 국민 MC의 쌍두마차 체제로 대변되었다. 이들은 지상파 3사의 요일별 간판 예능프로그램을 독식하며 전성...

주가 오르는 ‘엔터테인먼트 삼국지’

‘슈퍼주니어와 소녀시대(SM엔터테인먼트)가 맹위를 떨치고 비와 미쓰에이(JYP엔터테인먼트)가 선전하는 와중에 빅뱅과 2NE1(YG엔터테인먼트)이 새로 진입하려 한다.’ 가요 프로그...

한류 실어나르는 ‘디지털 실크로드’뻗어간다

근대 이전 실크로드는 문화와 산업의 젖줄이었다. 21세기에는 인종·문화·지역적 장벽을 가로지르는 디지털 실크로드라는 새로운 길이 만들어졌다. 첫 번째 패자는 다름 아닌 한류이다. ...

[방송·연예] 눈 뜨면 유재석·강호동 ‘2인 천하’는 계속된다

스타 MC들이 연예계를 점령했다. 전통적으로 연예계를 주도해 온 지상파 방송에서 ‘예능 전성시대’가 계속되면서, 메인 MC들의 영향력이 날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 KBS·MBC·S...

‘상부상조’의 웃음 그칠 날이 없다

‘10’자가 세 번 겹쳐 중국인들이 큰 길일로 쳤다는 2010년 10월10일, 서울고 동문 등산 동호인들이 충북 음성으로 나들이를 나섰다. 연중 4계절마다 한 번씩 열리는 연합 등...

‘비’ 온 뒤 ‘효리’ 컴백 ‘소녀시대’ 깜짝

비와 이효리가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왔다. ‘어린’ 아이돌 그룹이 대세를 이루는 마당에 선배들이 ‘판 갈이’하러 나선 형국이다. 그렇게 상반기 가요 시장은 이른바 ‘신구 아이돌’이 ...

매출로 본 3대 기획사의 인기

우리나라 아이돌 그룹의 3대 기획사로 불리는 SM엔터테인먼트, YG엔터테인먼트, JYP의 살림살이 규모는 어떻게 될까. 이들의 지난해 재무제표를 보면 지난해 어느 그룹이 두각을 나...

선배답게 ‘한 수’ 가르쳐 줘?

이효리가 돌아왔다.‘여왕의 귀환’이다. 수십 개의 언론사를 몇 그룹으로 나누어 라운드 테이블 형식의 ‘묶음 인터뷰’를 제의한 것도, 그 제의에 모든 언론사가 응한 것도 모두 이효리...

팬클럽이 키워 TV에서 뜨면 ‘한류’까지

지금 한국 엔터테인먼트 산업 ‘킬러 콘텐츠(killer contents)’는 아이돌 그룹이다. 음반이나 음원 판매 수입만 갖고는 기획사가 생존하기 어렵다. 음악시장의 환경이 바뀐 ...

SM과 동방신기 ‘갈등의 미로’ 끝은?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와 동방신기 일부 멤버(영웅재중, 믹키유천, 시아준수) 간의 대립은 ‘돌아올 수 없는 강’을 건넌 것일까. 대중이 가장 관심을 갖는 부분은 동방신기가 해...

‘스타 아이돌’ 과거를 말해봐

‘스타 아이돌’ 과거를 말해봐이돌 그룹 한 팀이 탄생하기까지 어떤 과정을 거치게 될까. 우선 수많은 연습생이 필요하다. 이들은 더 많은 연예인 지망생 중에서 오디션을 통해 자질을 ...

팬들의 귀 낚아챈‘후크송’ 전성시대

바야흐로 ‘후크송 시대’이다. 짧은 멜로디에 간결한 가사를 넣은 후렴구를 반복해서 노출시키는 ‘후크송’은 대중들의 눈과 귀를 중독시키고 있다. 몇 번 들어보지 않고 곡 전체를 기억...

이트라이브 인터뷰

이트라이브와 용감한 형제는 가수 데뷔를 준비하고 있다. 용감한 형제가 먼저 8월18일 첫 싱글앨범 를 발표하고 이트라이브의 앨범은 가을쯤 선보일 예정이다. 앨범 녹음 작업을 마쳤다...

다시 북적이는 사이버 망명길

직장인 김 아무개씨는 최근 진행된 검찰의 압수수색 과정에서 작가가 지인과 주고받은 e메일 내용이 그대로 언론에 보도된 것에 경악했다. 아무리 수사에 필요한 증거물을 확보하기 위...

“저질 공연으로 돈 벌 생각 없다”

청소년이 뮤지컬을 찾게끔 해야 한다.” 2001년 장기 공연으로 한국 뮤지컬계에 한 획을 그었던 설앤컴퍼니의 설도윤 대표가 또 하나의 실험을 준비하고 있다. YG엔터테인먼트와 전...

'아이돌 팬클럽'에 포위된 대중음악계

6월첫째 주에 샤이니라는 아이돌 그룹이 KBS 에서 1위를 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아이돌 그룹의 1위는 이제는 놀랍지도 않은 일이다. 하지만 샤이니의 1위는 사건이 되었는데, ...

‘준법’ 앞에 고개 숙이는 우리들의 대중문화

연예기획사의 방송사 PD 금품 로비 수사가 급물살을 타고 있다. 요즘 연예계의 핫이슈인 동시에 다른 모든 이슈를 잠재운 대형 사건이다. 지난 8월19일 서울중앙지검 특수1부(부장검...

뮤지컬에 불었던 열풍, 어디로 갔나

미국산 쇠고기 수입 재협상을 요구하는 촛불 시위가 대규모로 벌어졌던 지난 6월10일 저녁, 촛불의 중심지인 광화문 네 거리에 자리 잡은 세종문화회관에는 긴장감이 감돌았다. 이날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