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회장 “호텔 롯데, 30~40% 신주 발행 통해 상장”(종합)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17일 호텔 롯데 상장과 관련해 “구주 매출이 아니라 30~40%의 지분을 신주로 발행해 상장할 것”이라고 밝혔다.신 회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의 공정거래...

신동빈 회장 “일본 광윤사·롯데홀딩스 지분구조 밝힐 것”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17일 “일본 광윤사와 롯데홀딩스 등 일본 계열사의 지분 구조를 투명하게 밝히겠다”고 밝혔다.신동빈 회장은 이날 국회 정무위원회의 공정거래위원회 국정감사에 ...

신동빈 회장, 호텔롯데 공동 대표이사로 선임

신동빈(60) 롯데그룹 회장이 상장을 앞둔 호텔롯데의 공동 대표이사로 선임됐다. 신 회장의 대표이사 선임은 그룹 내에서 롯데쇼핑에 이어 두번째다.호텔롯데는 지난 10일 임시주주총회...

신격호 고향 별장은 버려져 있었다

3년. 롯데그룹 신격호 총괄회장의 고향 마을 사람들은 신 총괄회장이 자신의 고향을 찾지 않은 시점을 3년 전쯤으로 기억했다. 신 총괄회장의 고향은 울산광역시 울주군 삼동면 둔기리....

경영 승기 잡은 신동빈, 이제 가족 챙기나

신동빈 롯데그룹회장이 20일 한국에 도착했다. 일본 롯데홀딩스 주주총회에 참석하기 위해 한국을 떠난 지 일주일 만이다.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은 이보다 앞선 18일에 입국했다....

형이 명분 집착할 때 동생은 실리 챙겼다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이 형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과의 경영권 분쟁이 본격적으로 벌어지기 몇 개월 전부터 한국과 일본의 롯데그룹을 차지하기 위해 치밀하게 준비해온 정황이 ...

형이 명분 집착할 때 동생은 실리 챙겼다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이 형 신동주 전 일본 롯데홀딩스 부회장과의 경영권 분쟁이 본격적으로 벌어지기 몇 개월 전부터 한국과 일본의 롯데그룹을 차지하기 위해 치밀하게 준비해온 정황이 ...

일본 롯데 주총 완승, ‘신동빈의 롯데’ 출범

일본 롯데홀딩스 주주총회가 신동빈 대표이사의 완승으로 마무리됐다. 경영권 분쟁이 다시 불거질 여지는 있지만 대세에는 영향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17일 오전 일본 도쿄 제국호텔에서 ...

롯데 지배구조 개편의 태풍의 눈, 롯데쇼핑

롯데그룹 지배구조 개편을 두고 롯데쇼핑을 둘러싼 순환출자 해소 시나리오가 부상하고 있다.지난 11일 신동빈 회장은 대국민사과를 통해 올해말까지 롯데그룹의 순환출자 고리를 80% 이...

재벌 일가 대변할지 국민 경제 편에 설지 선택하라

롯데그룹의 경영권 세습을 둘러싼 신동주·신동빈 형제의 골육상쟁이 세간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막장 드라마나 궁중암투보다 더 흥미진진한 ‘대본 없는 리얼리티 쇼(reality s...

낙인찍힌 ‘친일 기업’ 이미지에 전전긍긍

롯데그룹 장·차남 간 경영권 분쟁은 롯데의 정체성 논란으로까지 비화됐다. 기업의 덩치는 일본보다 한국 쪽이 몇 배 더 크지만, 실상은 일본 기업이 아니냐는 것이 요지다. 국적 논란...

원래 구도는 ‘한국-동주’ ‘일본-동빈’이었다

수십 년간 감춰져 있던 롯데 신격호 총괄회장과 한·일 롯데그룹의 속살이 두 아들 간 경영권 분쟁을 계기로 조금씩 드러나고 있다. 그동안 롯데그룹은 한국과 일본 두 곳에 뿌리가 걸쳐...

신동빈 롯데 회장 “경영과 가족은 별개”

신동빈 롯데 회장은 지난 11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소공동 소재 롯데호텔에서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한 뒤 기자회견을 가졌다.신 회장은 순환출자 80% 해소, 호텔롯데 상장, 일본...

일본 롯데홀딩스 주주총회 17일 예정

롯데가(家) ‘형제의 난’의 승패를 결정할 일본 롯데홀딩스의 주주총회가 이달 17일에 열린다.신동빈 롯데 회장은 11일 오전 11시 서울 중구 소공동 소재 롯데호텔 2층에서 대국민...

롯데그룹 경영권 분쟁 2막, 'L투자회사' 변경 등기 신청

롯데그룹 지배구조 상위 투자회사 9곳의 변경등기가 신청되면서 경영권 분쟁이 새로운 국면에 접어든 것으로 보인다.10일 일본 법무성에 따르면 롯데그룹 지배구조의 열쇠를 쥐고 있는 '...

"사정 칼날의 첫 번째 타깃은 제2롯데월드"

롯데그룹에 대한 사정 당국의 압박이 본격화하고 있다. 국세청 세무조사에 이어 공정거래위원회가 그룹 지배구조 조사에 착수했다. 공정위는 일본 롯데 계열사 주주와 출자 현황 자료 제출...

[일본 롯데 지배구조]⑤ 신동빈, 일본 롯데 주요 계열사들 대표이사에 등재

신동빈 회장이 한국과 일본 롯데를 지배하는 ㈜L 투자회사들의 대표이사에 올랐다. 지난달 26일 일본 롯데 본사에서 신동빈을 비롯한 이사 6명을 해임한 ‘신동주의 쿠데타’ 이후 신동...

롯데그룹 황제주 액면분할 나설까

형제 싸움으로 폐쇄적 지배구조 비판을 받고 있는 롯데그룹이 정부와 국민을 달랠 카드는 무엇인가. 증권가에선 초고가로 일반 투자자의 지분 매입이 어려운 주식의 액면분할 가능성이 거론...

[일본 롯데 지배구조]③ 중기경영계획 ‘Plan Do 2008’로 현 지배구조 갖춰

일본 롯데는 2007년 3월 그룹 지배구조를 혁신했다. 25여개 계열사를 분할·통합해 순수지주회사와 사업 자회사로 구분했다.일본 정부가 2007년 산업활력재생특별조치법을 실행하자 ...

롯데, 비상식적 순환출자 고리 끊어질까

정부와 새누리당이 '롯데 사태'를 계기로 재벌 지배구조 개선을 추진한다. 당정은 6일 오후 김정훈 당 정책위의장 주재로 회의를 열어 롯데그룹 총수 일가의 경영권 분쟁으로 드러난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