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만·양현석·박진영 ‘엔터 3대 천왕’ 수렁에 빠지다

한 단계 더 큰 성장을 위한 암중모색일까. 아니면 기존 성장 모델의 한계일까. 국내 엔터테인먼트업계를 대표하는 S.M.엔터테인먼트·YG엔터테인먼트·JYP의 주가가 연일 하향세를 그...

<행오버>는 <강남스타일>이 아니란 말이야

의 예기치 못한 성공은 많은 후폭풍을 남겼다. 미국 빌보드 핫100 차트에서 7주 연속 2위를 차지했고, 유튜브 조회 수 20억을 돌파한 이 노래는 소셜 미디어가 음악의 성패를 좌...

유재석·강호동 ‘쑥스러운’ 시청률 4%

최근 스타 예능 MC인 유재석은 KBS에서 오랜만에 새로운 파일럿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라는 제목의 이 프로그램은 ‘남자를 위한, 남자에 의한, 남자의 이야기’를 담아내는 토크쇼로...

이병헌·최민식 “할리우드야 놀자”

이병헌이 에 출연한다. 정확히 어떤 배역인지는 현재 비밀이지만 핵심 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라고 알려졌다. 는 시리즈 처음으로 돌아가 다시 시작하는 이야기이기 때문에 장차 지구를 구원...

이선희·이은미·이소라 “진정한 팝의 세계 보여주마”

그 옛날, 팝의 전성시대라 불리던 시절이 있었다. 사전에 정의돼 있지는 않지만 사람들에게 팝이란 무엇보다도 쉬운 음악이며 장소나 상황에 관계없는, 무엇보다도 ‘가수’의 음악으로 인...

왜 인기 있느냐고 물으니 “잘 모르겠다”

요즘은 음악을 소비하는 주요 통로 중 하나가 뮤직비디오다. 싸이의 이 세계적으로 유행할 수 있었던 이유는 유튜브라는 미디어를 통해 그의 뮤직비디오가 전 세계에 퍼졌기 때문이다. 뮤...

몸짓으로 세계를 감동시키다

연출가이자 공연제작사 페르소나 대표인 최철기는 공연 시장에서 진기록을 갖고 있다. 그가 연출을 맡았던 (1999년), (2003년), (2011년 5월), (2011년 8월)이 모...

[2013 올해의 인물] 63세 ‘오빠’가 돌아와 모두 함께 ‘헬로!’

지난 12월14일 오후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조용필 전국투어 ‘헬로!’ 앙코르 콘서트가 열렸다. 이날 행사장에는 1만여 명의 관객이 몰렸다. 주인공인 조용필이 나오...

검찰이 ‘고삐 풀린 말’ 엉덩이를 걷어찼다

‘발 없는 말이 천리 간다’는 속담은 이제 촌스러운 옛말이 됐다. 초고속 정보화 시대에 말은 천리만리를 넘어 전 세계 어디라도 못 갈 곳이 없다. 그래서 말 한마디의 위력은 ‘천 ...

게임 중독 학생 구하려다 게임 산업 태동시키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이 발간한 ‘2013 대한민국 게임백서’에 따르면, 2012년 온라인 게임 시장은 6조7839억원에 달하고 이 가운데 모바일 게임이 8009억원을 차...

여배우와 자고 욕지거리 해대는 모범생 청년

한국의 ‘아이돌’은 K팝이라는 음악 산업을 중심으로 인기를 얻었지만 지금은 영화·드라마·뮤지컬 할 것 없이 문화 전반에 걸쳐 그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하지만 대중이 아이돌에 대...

[차세대리더 100] 양현석 앞서거니, 박진영 뒤서거니

엔터테인먼트 부문 차세대 리더는 ‘K팝’에서 나왔다. 가요계의 샛별들을 키워내는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44%의 지목률로 1위를 차지했다. 양현석 대표는 지난해 싸이의 이 ...

[2013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연예 / '소녀시대' 밀어내고 '싸이 시대' 열다

‘월드스타’ 싸이의 파워는 현재 진행형이다. 올해 이 선정한 ‘가장 영향력 있는 연예인’에서 가수 싸이가 정상에 올랐다. 지목률은 30.8%였다. 2위 유재석(21.9%)과 무려 ...

[2013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체 영향력 / '절대 권력’ 박근혜 부동의 1위

대한민국 대통령은 헌법에 의해 ‘행정 수반’인 동시에 국가 대표기관으로서의 ‘국가원수’의 지위를 갖는다. 일찍이 독일 태생 미국의 정치학자 뢰벤슈타인이 주창했던 ‘신대통령제’(대통...

재기 발랄 직렬 5기통 달고 ‘빠빠빠’가 달린다

가요 시장에서 크레용팝은 ‘갑툭튀’다. 최근 K팝 시장에서 ‘아이돌 그룹+여성’이라는 코드는 약속이라도 한 듯 ‘미각’을 강조하며 엉덩이나 다리를 손으로 쓸어내리고 몸을 배배 꼬는...

먹고살기 위해 벗는다

“벗기는 것만큼 쉽고 효과적인 건 없다.” 한 신생 기획사 대표의 말이다. 신생 걸그룹이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기 위해 가장 효과적으로 할 수 있는 일이 우선 섹시 코드를 동원한 노...

영화 한류, 대륙을 뒤흔들다

탈세와 비자금 조성 의혹으로 검찰 조사를 받은 이재현 CJ그룹 회장은 소환을 앞둔 6월16일 서울 상암동 CJ E&M센터에서 중국 국가신문출판광전총국 차이푸차오 총국장과 비공식 회...

실력 없으면서 무슨 ‘퓨전’ ‘실험’이야

가수 싸이의 연이은 히트로 대중음악계는 그 어느 때보다 자신감을 갖고 세계 무대에 적극 도전하고 있다. K팝에 자극받은 전통문화예술계와 정부 또한 K컬처(Culture) 확산을 위...

말춤 타고 뛰어올라 ‘시건방’으로 훨훨

의 기세가 놀랍다. 공개한 지 하루 만에 1800만 조회 수를 기록해 저스틴 비버의 가 갖고 있던 하루 최대 800만 조회 기록을 깼다. 공개 4일 만인 4월17일에는 유튜브 조회...

“이수만, 요새는 만나기 힘든 거물이지”

한류 3.0이 가속화하고 있다. K팝, 드라마, 게임에 이어 소설, 뮤지컬까지 한류 대열에 합류했다. 신경숙의 소설 는 최근 미국 뉴욕타임스 양장본 소설 베스트셀러에 올랐다. 뮤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