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노사 파국으로 치닫나

현대자동차 노조 파업 찬반 투표가 가결됐다.노조는 전체 조합원 4만8585명 중 4만3476명(투표율 89.48%)이 투표에 참여해 전체 조합원 대비 69.75%(투표자 대비 77...

재보선으로 어린이집 109개 지을 혈세 날렸다

2011년 오세훈 당시 서울시장이 사퇴함으로써 서울 시민들은 226억원을 들여 시장을 뽑는 선거를 한 번 더 해야 했다. 국공립 어린이집 11개를 더 만들 수 있는 돈을 정치인들의...

기회의 땅에서 ‘정치 왕조’ 대결 막 오르다

6월14일 CNN 방송과 가진 인터뷰에서 젭 부시 전 플로리다 주지사는 “나는 조지(아버지와 형)와 다르다. 나는 가족을 사랑하지만 내가 성공하려면 내 진심을 알리고 내 이야기를 ...

“천정배 탈당 밉지만 야당에 좋은 회초리감”

“좀 도와줘. 우리 지금 아주 비상이야. 여기(광주 서구 을)는 정말 꼭 이겨야 돼.” 4월1일 문재인 대표와 함께 광주 농수산물도매시장을 방문한 새정치민주연합의 한 의원은 누군가...

툭하면 달라붙는 불청객 ‘종북’, 문재인은 괴로워

“문재인 대표는 이번이 (대선) 마지막이다. 국민들에게 기회를 세 번이나 달라고 할 수는 없지 않겠나. 오는 4월 재·보선과 내년 총선까지 무난히 치러내야만 청와대로 가는 길이 열...

세금 폭탄에 50대가 ‘집’을 나가다

박근혜 대통령의 핵심 지지층, 이른바 ‘집토끼’의 한 축이던 50대층이 집을 나갔다. 박 대통령 지지율이 리얼미터 주간 집계에서 취임 이후 최저점으로 떨어진 2015년 1월 넷째 ...

“5060세대는 우리 표라는 헛된 망상 벗어나야”

집권 여당 새누리당이 위기감에 휩싸였다. 지리멸렬한 야당 덕에 지난 2년간 ‘태평성대’를 누려왔지만, 이대로 가면 내년 총선과 내후년 대선은 어렵다는 불안감이 가중되고 있다. ‘콘...

오바마가 힐러리의 앓던 이 빼주다

11월20일 목요일 저녁 8시(미국 동부 시각), 이른바 황금 시간대인 ‘프라임 타임(prime time)’에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입에서는 빅뉴스가 터져 나왔다. 500만명...

[참여를 디자인하라] “감시 대상인 정부 돈 받으면 독립성 유지 못해”

“황금을 가진 자가 지배한다.”세계 정치 1번지 워싱턴 D.C.를 관통하는 황금률이다. 로비스트 등 돈을 쥔 일부 ‘내부인’들이 정치를 좌지우지한다는 말이다. 일반 유권자 등 평범...

호남, 안철수 대신 ‘새 양자’ 맞을 채비

안방이 뚫렸다. 바깥방들에서도 성적이 처참하지만 그동안 철통같이 사수해오던 안방만큼은 내심 지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막연한 기대를 한 것 같은데, 결국 내주고 말았다. 전남 순천·곡...

여의도 한가운데서 길을 잃고 헤매다

“(7·30) 재보선에서 (15곳 중 야당이) 8 대 7로만 이겨도 여당의 심리적 과반수는 무너진다. 무엇보다 상임위는 대부분이 여야 동수로 구성된다. 그 정도로 이번 재보선이 중...

수도권 ‘빅3’, 누구의 손에

5월13일 새정치민주연합(새정치연합) 전북도지사 경선을 마지막으로 17개 광역단체장 여야 후보가 모두 확정되면서 6·4 지방선거의 본격적인 막이 올랐다. 이번 선거는 4월 초만 해...

[6·4 지방선거 여론조사] 정몽준·남경필 세월호 직격탄, 여당 수도권 '초비상'

4월의 ‘세월호 참사’와 6월의 ‘지방선거’. 그 중간에 놓인 5월의 지금, 국민은 고민하고 또 고민한다. ‘계절의 여왕’ 5월의 화려함은 누구도 입 밖으로 꺼내기 어려울 만큼 민...

원전 공포, 후쿠시마가 자꾸 떠올라

“정부와 당은 제4 원전의 안전검사가 마무리될 때까지 1원자로를 봉쇄하고 2원자로의 건설을 즉각 중단한다.” 4월27일 타이완 집권 여당인 국민당 판장타이지(范姜泰基) 대변인은 기...

야당 승리 3명, 여당 승리 2명, 5명은 초박빙

‘시계 제로’다. 온 국민을 슬픔과 분노의 도가니로 몰아넣은 세월호 참사의 비극은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6·4 지방선거 판세를 송두리째 흔들고 있다. 불과 3주 전만 해도 여의도...

“대통령도 사용한 선거 문자 전화기 팝니다”

대선, 총선, 지방선거 가운데 특히 지방선거에서 부정이 난무한다. 투표율이 낮고 지역 민심이 중요해 지역 유력 단체나 세력들에 의해 결과가 좌우될 가능성이 대선이나 총선에 비해 큰...

6·4 지방선거, 종편 ‘마법’에 걸리나

전 국민을 충격에 빠뜨린 세월호 참사로 6·4 지방선거 관련 이슈가 언론 보도에서 사라지면서 각 정당과 후보자들은 세월호 사태가 선거에 미칠 파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 그런데 이번...

외국인 관광객 테러로 경제 숨통 끊는다

이집트의 수도 카이로에서 이스라엘 예루살렘으로 향하는 지중해 해안도로는 외국인 관광객이 즐겨 찾는 길이다. 특히 기독교 신자에게 이 도로는 인기 코스다. 이집트 피라미드를 본 뒤 ...

“기운을 차려야 한다, 한국은 안 돼…”

“야스쿠니 신사에서는 한국말을 쓰면 안 되겠죠?” 지하철을 타고 구단시타 역에서 내려 야스쿠니 신사 쪽 출구로 빠져나오면서 기자는 동행하던 통역에게 물었다. 통역도 당황한 듯 “그...

“박원순 우세? 큰 의미 없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6·4 지방선거의 서울시장 선거 판세와 관련해 현재 확실한 우위를 점하고 있다는 일부 분석이 나오고 있다. 그러나 결론적으로 이는 맞지 않다. 아직 본격 선거 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