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등록제는 왜 유명무실화됐을까

우리나라는 반려견에 대한 동물등록제를 2008년 처음 시행한 이후 2014년 1월1일 전국적으로 의무화했다. 이때부터 의무적으로 입양한 개가 3개월령이 되는 날부터 30일 이내에 ...

[박승 인터뷰①] “수출 성장에서 내수 성장으로 정책기조 바꿔야”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박승 인터뷰②] “무리한 경제 정책 ‘문재인의 역설’ 만든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박승 인터뷰③] “노동계도 기득권 놓고 국가 경제 걱정해야”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박승 인터뷰④] “소득주도성장은 21세기형 케인스 경제학”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박승 인터뷰⑤] “집값 상승 따른 소득은 서민·후손들의 피눈물”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아베 도발] 日 보복 현실화되면 韓 GDP 최대 8.5% 추락

“아직까지 일본은 반도체 핵심 소재 3개에 대해서만 수출을 제한하고 있다. 일본 전략물자 리스트에 있는 1112개 품목으로 제재가 확대될 경우 한국 경제는 돌이킬 수 없는 타격을 ...

“대구통합신공항 유치만이 군위군의 살길이다”

“대구공항의 통합이전 유치는 정치적 이념을 넘어 대구·경북의 상생 발전과 함께 소멸 위기에 처한 군위군을 위해 반드시 성공해야 하는 시대적 소명이다. 군위군이 최종 이전지로 결정되...

양파의 경제학…롤러코스터 양파 가격, 왜?

퇴근해 집에 도착했는데 문 앞에 택배박스가 놓여 있다. 어느 기관에서 보내온 양파 선물세트. 양파 가격 폭락으로 인해 농가가 어려움을 겪자 지자체는 물론 정부와 공공기관이 나서고 ...

느긋한 이강인, 분주한 유럽클럽들…李의 새 팀은?

‘슛돌이’ 이강인에게 2019년 6월은 평생 잊을 수 없을 시간이다. 폴란드에서 열린 2019 FIFA(국제축구연맹) U-20 월드컵에서 한국을 준우승으로 이끌며 골든볼(MVP)까...

일본이 규제한 반도체 핵심원료, 러시아산으로 대체하나

청와대가 일본이 수출 규제에 나선 고순도 불화수소(에칭가스)를 러시아에서 수입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7월12일 밝혔다. 정부 당국자는 이날 “러시아가 외교 채널을 통해 자국산 ...

[충남브리핑] 성주산 자연휴양림 12일 오픈

보령시는 12일부터 오는 8월 18일까지 성주산자연휴양림 여름 성수기를 운영한다.성주면 화장골길 57-228에 위치한 성주산 자연휴양림은 3ha(3만㎡)의 면적에 산림문화휴양관 1...

독일 분데스리가에 불어닥친 ‘축구 한류’

독일 분데스리가는 대한민국 축구가 세계의 벽을 넘지 못하던 1970년대부터 유럽파 탄생의 전초기지였다. 1979년 차범근이 입성하며 아시아 축구에 대한 유럽의 시선을 바꿔놨다. 이...

[전남동부브리핑] 광양시장, 시책 실적 독려 ‘논란’

정현복 전남 광양시장이 공무원들에게 인사 반영을 무기로 시책 실적을 강요하는 발언을 해 뒷말이 나오고 있다. 정 시장은 최근 시청 공무원에게 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 후원을 위한 1인 ...

연명의료결정법 1년 분석해보니…갈 길이 구만리 

연명의료결정법이 시행된 지 1년이 지났다. 연명의료결정법이란 회생 가능성이 없는 환자가 자기의 결정이나 가족의 동의로 연명의료를 받지 않도록 한 법이다. 2016년 국회를 통과해 ...

“재벌을 잡을 게 아니라 재벌 비리를 잡아야 한다”

혼돈의 시대다. 혹자는 난세(亂世)라 부른다. 갈피를 못 잡고, 갈 길을 못 정한 채 방황하는, 우왕좌왕하는 시대다. 시사저널은 2019년 올해 창간 30주년을 맞았다. 특별기획으...

文대통령 국정지지율, 올들어 최고치…긍정 51.3%

문재인 대통령의 7월 1주차 국정수행 지지율이 올 들어 최고치인 51.3%를 기록했다. 지난해 11월 3주차(52.0%) 이후 7개월만에 최고치를 기록한 것이다. 더불어민주당과 자...

[한강로에서] 평화와 그 적(敵)들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한 ‘번개 만남’이 일찍이 이처럼 큰 화제를 불러일으킨 적이 있을까. 역사적 사건의 시작은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트위터 글이었다. 트럼프 대통령이 자신...

윤경희 청송군수 “북한에 ‘청송사과원’ 조성할 것”

인구 2만5600여 명으로 전국 226개 시·군·구 가운데 218위. 고령화 비율 35%로 82개 군 단위 지자체 가운데 74번째. 그야말로 군의 존립까지 우려되는 경북 청송군의 ...

부동산 신화에 대한 잘못된 인식

서울 일부 지역의 아파트 가격이 변화 조짐을 보이면서 2019년 하반기 주택시장을 둘러싼 예측과 전망이 다양하게 나오고 있다. 한쪽에서는 서울 지역에 쏠리고 있는 주택수요를 충족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