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할머니가 돌아가셔도 휴가 없다는 ‘대기업’

LG전자는 직원의 친조부모 경조사 때 3일 휴가와 경조사비로 월급 절반을 지원한다. 반면 외조부모 경조사의 경우 휴가나 지원금이 없다. 아버지 혈통에 기반을 둔 호주제가 14년 전...

여의도 정가, 새해에도 '불꽃' 튄 SNS 정치

“이 땅에 다시는 비정규직으로 인한 차별과 위험이 없도록 만드는 길에 더욱 최선을 다하겠습니다.”(우원식 더불어민주당 의원)“파탄 난 민생을 돌볼 생각은 하지 않고 도시락 배달로 ...

[단독] 대학에서 논문을 못 본다

전남대에서 박사 학위 논문을 준비하고 있는 김지선(가명)씨는 2월1일 학교 도서관 홈페이지에 접속했다 도서관장 명의로 올라온 공지사항을 보고 당황했다. 학술논문 데이터베이스(DB)...

[교수性比 불균형④] “대학 안 바뀌면, 한국 사회 절대 안 바뀐다”

시사저널은 신용현 바른미래당 의원실로부터 국내 대학(전문대 2년제·3년제 포함) 총 412개교(2018년 기준) 전체 교원 성비 자료를 단독으로 입수해 분석했다. 그 결과 국내 대...

민주·한국, ‘초록은 동색’…채용비리 국정조사 ‘뭉그적’

2018년 10월 국정감사 직후 국회를 뜨겁게 달궜던 국회발(發) 공공기관 채용비리 국정조사 논의는 지금 어디 갔을까. 지난해 말 더불어민주당과 자유한국당은 서울교통공사와 강원랜드...

행정사, 합법적 로비 창구 되나···‘오제세법’ 통과에 동원

더불어민주당 4선 오제세 의원이 민간요양기관 측으로부터 불법 정치후원금을 받고 대체입법안을 발의한 혐의로 고발됐다. 시사저널은 지난 16일 이 같은 사실을 인터넷을 통해 단독보도했...

미세먼지로 인한 중고차 가격, 디젤 ‘울고’ LPG ‘웃다’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5일간 최악의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로 경기도에 비상저감대책 경보가 3번 발령됐다.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되면 공공기관에서는 차량2부제가 실시되고 서울시에서는 ...

[부산브리핑] “김해신공항 불가”, 부·울·경 한 목소리

오거돈 부산시장이 16일 오전 울산시청 상황실에서 열린 김해 신공항 관련 '부울경 시도지사·검증단 검증 결과 보고회'에 참석해 검증 결과를 청취하고, 향후 정부 대응 방안에 대해 ...

중국, 우주굴기 막후에 ‘군사굴기’ 있다

1월3일 오전 중국 베이징 시민들은 공공기관, 지하철역 등의 입구에 놓인 인민일보 호외판을 볼 수 있었다. 호외에는 당일 새벽 창어(嫦娥) 4호가 달 뒷면에 착륙하기 직전에 찍은 ...

[만사靑통①] “소통하던 대통령이 달라졌다”

“늘 갈등이 있기 마련이다. 그런 갈등을 겪으면서 사회가 성숙한 방향으로 나아갈 것이라고 믿는다. 지지도가 낮다면 정부가 희망을 주지 못하고 있다고 엄중하게 생각해야 한다. (중략...

[만사靑통④] “‘이건 나라냐’ 실망이 지지율 하락세 핵심”

더불어민주당은 2016년 총선, 2017년 대선, 2018년 지방선거를 모두 이겼다. 총선보다 대선을, 대선보다 지방선거를 크게 이겼다. 3연속 전국 선거 승리라는 ‘트리플 크라운...

3년째 갈등 중인 나주혁신도시 SRF발전소, 해법 찾나

전남 나주 광주전남공동혁신도시 내 고형폐기물(SRF) 열병합발전소 가동을 둘러싼 갈등을 해결하기 위한 민·관 거버넌스가 출범과 함께 10일 첫 회의를 가졌다. 전남도가 위원회를 꾸...

[부산브리핑] 부산시, ‘2019년도 시민행복 시정보고회’ 개최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1월 10일부터 16일까지 2019년도 실‧국‧본부별 핵심업무를 보고하는 ‘시민행복 시정보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이번 보고회는 민선7기의 핵심적 가치를 ...

[광주브리핑] 이용섭 시장 1호 공약이 출발부터 ‘삐걱’

이용섭 광주시장의 민선7기 제1호 일자리 핵심공약인 ‘12조 규모의 경제자유구역 조성사업’이 출발부터 삐걱대면서 우려를 낳고 있다. 최근 경제자유구역 지정을 위한 밑그림이 될 연구...

[부산브리핑] 부산공동어시장 첫 경매, 올해 위판 목표 17만 톤

국내 최대규모 어시장인 부산공동어시장에서 1월 2일 오전 기해년 첫 경매인 초매식이 열렸다. 초매식엔 오거돈 부산시장, 박인영 부산시의회 의장, 김석준 부산시교육감,임준택 부산공동...

공공 부문 곳곳에서 터지는 ‘죽음의 외주화’

문재인 정부는 그동안 공공 부문 비정규직 노동자의 정규직화 정책을 추진해 왔지만, 현장에서는 비정규직 문제가 여전하다. 특히 발전 부문의 경우 위험 업무를 외주화하는 과정에서 하청...

“대전 교육은 불필요한 전시 행정과 잘못된 인사로 망가져 간다”

“교육감은 교육에 대한 소신과 철학이 없다. 학교는 행정을 위한 곳이 아니라 교육을 하는 곳이라는 것을 망각한 것 같다.” 지난 6·13 지방선거에서 중도 성향의 설동호 교육감이 ...

[울산브리핑] ‘온실리움’, 울산시 제1호 민간정원으로 등록

‘울산시 제1호 민간정원’이 등록됐다. 울산시는 울주군 상북면 산전리 ‘온실리움’(대표 이상칠)을 ‘수목원 정원의 조성 및 진흥에 관한 법률’에 따라 ‘울산시 제1호 민간정원’으로...

왜 사람들은 서울과 수도권으로 몰릴까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래, 아니 그 이전부터 사람들은 서울과 수도권으로 꾸준히 몰려왔다. 더 많은 일자리, 더 좋은 기회를 찾아 사람들은 서울로, 수도권으로 계속 이주해 왔다. 수...

청렴도 평가, 국세청 하위권 머물러

올해는 최하위다. 국세청의 청렴도 평가를 두고 하는 말이다. 국세청은 국민권익위원회가 실시하는 ‘2018년 청렴도 측정결과’에서 지난해보다 한 단계 낮은 5등급을 받았다. 국민권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