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일군 ‘경영의 신’ 적자 항공에 날개 달다

3·11 일본 동북부 대지진과 쓰나미, 원전 사고 이후 일본 정국이 혼돈 속에서 헤어나지 못하고 있다. 특히 일본 국민들은 정치적 리더십의 부재에 심한 불만을 드러내고 있다. 그동...

‘탈원전’을 위한 시나리오 준비하라

일본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원전) 폭발 사고가 발생한 지 네 달이 넘어가고 있다. 최종 사고 수습까지는 앞으로도 수십 년의 시간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후쿠시마 원전 사고는 ‘...

‘트로이카’ 금가자 깨어나는 젊은 리더들

지난 6월6일 일본 총리의 관저에서 열린 한·일협력위원회에 나타난 간 나오토 총리의 모습은 핏기가 없고 피곤과 수심으로 가득 찬 굳은 얼굴이었다. 특유의 맑은 웃음은 간담회 내내 ...

원전 치운 자리, 무엇으로 채우랴

독일 정부가 2022년까지 모든 원자력발전소를 완전히, 그리고 영구히 폐쇄하기로 결정했다. 앙겔라 마르켈 총리가 이전 노선을 완전히 뒤집는 결정을 한 직접적인 원인은 일본 후쿠시마...

오염된 죽음의 땅, 유령 도시 되다

어느 날 갑자기 세계적으로 유명해진 일본 후쿠시마는 지금 심각한 방사능 오염으로 무거운 침묵의 봄을 맞고 있다. 4월13일부터 5일간 일본 원전 사고 현장을 방문한 한·일 시민조사...

“속도 모르고 왜 그리 시끄러운지…”

4월21일, 경남 울산으로 통하는 기장대로를 빠져나와 ‘고리’ 방향으로 향했다. 원자력발전소로 향하는 국도변 길가에는 하얀색 꽃망울이 희끗 남아 있는 벚나무들이 양쪽으로 늘어서 있...

‘원전’에 발 빠르게 대처하는 중국

일본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위기 사태로 원전 강국을 향한 중국의 꿈에도 일단 제동이 걸렸다. 중국은 2020년까지 미국에 이어 세계 2위 원전 대국으로 올라선다는 원대한 계획에 따...

대지진에 일본 정치 뿌리도 ‘흔들’

3월11일 발생한 일본 동북부 대지진과 후쿠시마 원전 사고의 피해가 날이 갈수록 커지고 있는 와중에 일본에서는 지난 4월10일 통일 지방선거가 실시되었다. 대지진 사고는 경찰청의 ...

미국 원자력 산업 사양길 접어들다

일본의 원전 공포가 수그러들지 않자 미국에서도 원자력발전소들의 안전에 대한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 미국에서는 현재 31개 주에서 1백4곳의 원자력발전소가 가동되고 있다. 주로 동부...

고삐 풀린 방사능, 공포의 진실은 무엇인가

일본발 방사능 공포가 좀처럼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후쿠시마 원전 사고 이후 국내에서도 방사성 물질인 크세논과 세슘, 요오드 등이 검출되면서 불안감은 점차 커져가는 실정이다. 방사...

일본 사회 파고든 ‘3불 쓰나미’

데이비드 린치 감독의 영화 에서 주인공 존 메릭은 “인간은 이해하지 못하는 것에 대해 공포감을 느낀다”라고 했다. 지금 일본의 상황이 이와 같다. 동일본 대지진으로 인한 후쿠시마 ...

기업 실적 개선이 온갖 악재 잠재웠다

종합주가지수(코스피)가 4월 첫째 날 2천1백21.01을 기록했다. 코스피 지수가 지난 1월27일 기록한 사상 최고치 2천1백21.06에 바짝 다가선 것이다. 지금 추세라면 4월 ...

‘나홀로 길’ 찾는 독일의 꿍꿍이

리비아 공습과 일본 지진을 계기로 독일이 ‘독자 노선’을 선택했다. 2차 대전 이후 굳건히 유지해 온 서구 동맹에서 이탈하는가 하면 유럽 동맹들에 등을 돌리고 나토(NATO·북대서...

핵폭탄 같은 원전인데 왜 진실을 숨겼을까

후쿠시마 원전은 발광했다. 속수무책인 인간은 한때 미래의 희망이기도 했던 이 애물을 ‘생매장’해야 한다고 소리를 높이고 있다.후쿠시마 원전 사고를 이미 예견하고 경고를 보냈던 일본...

욕망과 오만에 대한 참혹한 경고

“대피소 상황은 새로운 국면을 맞았습니다. 지병이 있어 계속 치료를 받아왔던 사람들, 복용하던 약이 있던 사람들, 고령자, 장애인들의 체력이 떨어지고 있습니다. 피해 지역에 의료진...

중국이 일본 지진에서 배우는 것들

“소금(鹽) 사셨나요?”지난 3월16일 중국인들 사이에 생뚱맞은 첫 인사말이 등장했다. 일상적인 인사 대신 ‘소금 샀냐’ ‘소금 먹었냐’가 그 자리를 차지했다. 같은 날 중국 주요...

혼란 퍼나르는 ‘헛소문’의 쓰나미

공포는 이성을 마비시킨다. 공포는 거짓을 잉태하고 그로 인해 생긴 유언비어는 다시 공포를 확대 재생산한다. 일본 대지진과 원자력발전소 연쇄 폭발은 일본뿐만 아니라 한국 사회에도 공...

한국 원전에는 ‘빈틈’ 없는가

예상하지 못한 진도 9.0의 강진이 동반한 강력한 쓰나미는 일본 원자력발전소를 허무하게 무너뜨렸다. 후쿠시마 원전은 1호기를 시작으로 하나씩 차례로 허물어져 갔다. 이제는 전세계가...

비상 계획 있지만 실전 훈련은 ‘낙제점’

일본 후쿠시마 원전 사태는 천재에서 비롯되었지만 인재로 인해 상황이 악화된 측면이 강하다. 도쿄전력은 사고 원전에 대한 핵심적인 정보를 정부에게조차 정확히 전달하지 않았으며 정부 ...

시뮬레이션 결과, 최악 상황에도 “피해 미미”

후쿠시마 원전 사고가 악화 일로로 치달으면서 여기서 나온 방사능 물질이 국내에까지 퍼지지나 않을지에 대한 우려가 크다. 대다수 전문가는 그럴 가능성이 희박하다고 주장한다. 대기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