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절기 불청객 협심증과 심근경색 예방법

날씨가 쌀쌀해지면서 조심해야 할 것이 있다. 바로 협심증과 심근경색증이다. 환절기 기온차가 커지면 심장이 받는 스트레스가 커져 증상이 나타나는 경우가 많다. 심근경색증은 심장에 혈...

[차세대 리더-의학] 김동완…폐암 환자 수명 5배 연장한 항암 연구의 샛별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2017년 한 폐암 신약(브리가티닙)을 승인했다. 이 항암제 치료가 폐암 치료의 세계적인 표준이 된 것이다. 이 약은 국내에서도 2018년 승인돼 폐암 ...

[차세대 리더-의학] 박덕우…새로운 심장질환 치료법 제시해 세계 심장학계가 주목

박덕우 서울아산병원 심장내과 교수는 세계 심장학계가 주목하는 차세대 의사다. 그는 협심증, 심근경색증, 대동맥판막증 치료에 새로운 근거를 제시하고 있다. 예컨대 심장혈관(관상동맥)...

[차세대리더-과학] 김빛내리…맞춤형 치료제 개발 단초 제공한 RNA 석학

김빛내리 기초과학연구원 RNA연구단장(서울대 생화학ㆍ분자생물학 석좌교수)은 노벨상에 근접한 한국인 과학자로 꼽힌다. 그는 2002년 세포 안에서 유전자를 조절하는 마이크로RNA가 ...

[차세대리더-의학] 홍동완…컴퓨터로 암 발생 원인과 과정 밝히는 시스템 개발

암은 정확한 진단이 돼야 정밀한 치료법을 찾을 수 있다. 이를 위해 암 유전체 데이터를 컴퓨터로 분석한다. 암 유전체 정보분석의 차세대 리더로 홍동완 국립암센터 생물정보분석팀장이 ...

[차세대리더-의학] 정재호…암줄기세포 연구로 암 재발과 전이를 막는 전문가

항암제를 투여하거나 방사선을 쬐면 암 대부분은 죽는다. 그런데 일부 암은 재발하거나 전이한다. 센 항암치료에도 암이 살아남는 이유는 암세포가 암줄기세포로 변하기 때문이다. 암줄기세...

[차세대리더-과학] 김필립…학계가 노벨상 감으로 점친 그래핀 연구의 대가

오래전부터 세계 학계에 노벨상 감으로 알려진 한국인 학자는 김필립 미국 하버드대 응용물리학과 교수다. 그래핀(graphene)의 물리적 특성을 규명한 석학인 그는 한국연구재단이 1...

[차세대리더-의학] 김형범…인공지능 활용해 차세대 유전자 치료법 찾는다

김형범 연세대 의대 약리학 교수는 의대를 나왔지만 의사가 아닌 연구자의 길을 선택했다. 특히 유전자를 원하는 대로 자르고 붙이는 유전자 편집 분야에서 세계적인 두각을 보인다. 유전...

[차세대리더-과학] 윤주영…세계 상위 1% 연구자로 5년 연속 선정

윤주영 이화여대 화학·나노과학전공 석좌교수는 형광화학센서 및 분자 인식 연구 분야의 권위자다. 생체 내 주요 물질을 선택적으로 검출하는 기기(형광 프로브)를 설계하는 등으로 이 분...

[차세대리더-과학] 장세영…‘가짜’ 위한 ‘진짜’ 노력

“문재인입니다. 오늘은 저를 만들어준 인공지능에 대해 이야기를 해보려 합니다.”말실수였을까. 영상 속 문재인 대통령은 ‘나를 만든 인공지능’이라고 했다. 실수라기엔 표정과 어조가 ...

[차세대리더-과학] 김상욱…‘양자’와 ‘역학’ 없이 양자역학 얘기하는 과학자

《세상에서 가장 쉬운 양자역학》 《만화로 쉽게 배우는 양자역학》 《양자역학 7일 만에 끝내기》…. 양자역학을 다룬 책들의 제목이다. 쉽다는 걸 강조하는 건, 바꿔서 보면 그만큼 난...

대상포진 피하는 법…“면역력 높이고 예방접종하라”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대상포진은 통증이 심한 병이지만 초기에 잘 대처하면 2주 정도 만에 대부분 호전된다. 그러나 초기에 대처를 잘못하면 여러 가지 합병증, 특히 대상포진후신경통으...

염증성 장 질환 억제 유전자 발견 

크론병, 궤양성 대장염 등 염증성 장 질환을 억제하는 유전자를 국내 연구진이 발견했다. RORα(알오알 알파)라는 유전자인데 새로운 치료제 개발에 단초가 될 것으로 보인다. 황성순...

A~E형 간염 예방법 4가지

간염은 간암 등 간 질환의 원인이다. C형 간염을 제외하고는 급성 바이러스성 간염이 만성화되는 경우는 많지 않다. 대부분 보존적 치료로 회복되므로 지나친 공포심을 가질 이유는 없다...

MRI 검사 급증의 결말 “과잉검사·보험료 인상”

"미국에서 법적으로는 영상의학과 의사가 MRI(자기공명영상) 검사를 처방할 수 있다. 그러나 그런 일은 거의 생기지 않는다. 보험사는 MRI 검사가 꼭 필요했는지를 따지기 위해 임...

의사 골탕 먹이는 병 ‘대상포진’

통증이 너무 심해 단지 통증 때문에 입원까지 하는 병, 간과했다가는 평생 극심한 만성 통증에 시달려 불면증이나 우울증이 생기고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병, 바로 대상포진이다. 대상포...

피 한 방울로 암을 찾는 종양표지자 검사 활용하는 법

직장인 윤근심씨(가명·46)는 올해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실시하는 국가건강검진을 받은 몇 주 뒤 AFP 수치가 높게 나타난 건강검진 결과표를 받았다. 일반인에게 AFP는 간암 표지자...

Q&A로 알아보는 충치 상식

-충치는 한 번 생기면 양치질 등 치아 관리를 잘해도 치유되지 않나? 충치균은 설탕, 전분 등 탄수화물을 분해한다. 이 과정에서 생긴 산이 치아를 부식시킨다. 사람의 침에는 칼슘과...

‘새로운 암 치료 단초’ 제공에 노벨상 영예 

2019년 노벨 생리의학상은 미국 하버드의대 윌리엄 케일린(62) 교수와 영국의 의사이자 세포 및 분자 생물학자 피터 랫클리프(65) 교수, 미국 존스홉킨스대 그랙 세멘자(63) ...

두통과 편두통은 어떻게 다른가

“아이고 골치야~” 스트레스가 쌓일 때 자주 하는 말이다. 누구나 두통을 경험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두통 환자 수는 2014년 약 71만8000명에서 2018년 91만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