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예산엔 추경 않겠다”

鄭元植 국모총리가 정기국회 출석을 비롯한 바쁜 일정에도 불구하고 《시사저널》 창간2주년 기념호의 인터뷰에 응해주었다. 취임 직후 한국외국어대 학생들로부터 달걀과 밀가루 세례를 받는...

선진국이 되는 최소조건

다들 우리가 지금 선진국병을 심하게 앓고 있다 한다. 아직 선진국이 아니면서 선진국 행세를 하는 게 병이라는 뜻이다. 병을 고치자면 무엇이 건강상태인가를 알아야 한다. 마찬가지로 ...

에로티시즘 소설 쏟아진다

“문제는 이제 욕망이다.” ’ 91이상문학상 수상작가 조성기씨의 《우리시대의 사랑》최수철씨의 《무정부주의자의 사랑》 하일지씨의 《경마장은 네거리에서…》 그리고 마광수씨의 《즐거운 ...

인민영웅 흉상 받침대만 덜렁

국가비상위원회의 포고령과 장갑차, 옐친의 포고령과 쿠데타의 유인물이 춤추던 사흘간의 쿠데타 소용돌이가 지나간 이후 모스크바 시내에는 두 곳의 명소가 생겼다. 하나는 받침대만 덩그렇...

잠롱시장 ‘빈민돕기’ 바쁜 나날들

태국 수도방콕의 교통체증은 심각하다. 시내 서쪽 딘소거리의 시청청사에서 아침 8시30분에 잠롱 스리무앙 시장을 만나기 위해 시내 동쪽 람캄행 거리의 숙소를 떠난 것은 6시30분경이...

귀국자녀는 ‘교육미아’

과학철학을 전공한 부친을 따라 생후7개월에 도미, 10여년 만에 귀국한 조현무군. 미국에서도 집에서는 일부러 한국말을 사용해왔지만, 1년6개월 전 귀국하여 5학년 반에 전학한 뒤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