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속으로 떠오르는 미래 한국 '모델 하우스'

동북아 허브를 꿈꾸는 21세기 대한민국의 ‘랜드 마크’ 건축 공사가 한창이다. 거대 국제 비즈니스 센터가 될 송도 신도시 등 건국 이래 최대 국책 사업이 펼쳐지고 있는 인천경제자유...

고함 뒤로 흐르는 ‘서러운 눈물’

포항 지역 건설노조가 포스코 본사를 8일 동안 불법 점거했던 지난 2006년 7월. 농성에 참가했던 일부 조합원들은 노조 지도부에 강한 불만을 드러냈다. 노조 지도부가 무리수를 두...

후폭풍 맞은 건설 시장 '비틀비틀'

"융단 폭격식 1·11 부동산 대책으로 후폭풍의 강도가 거세질 것 같다.” 전문가들이 내다보는 ‘1·11 조처’의 후폭풍은 크게 다섯 갈래이다. 민간 주택 공급 축소, 집값 상승,...

“대기업이면 다냐” 꿈 꺾인 약자들의 울분

‘대기업의 아름다운 카펫 아래는 중소기업의 피가 흐른다’. 김대중 정부 시절 산업자원부 장관을 지낸 김영호 중소기업시대포럼 공동대표는 한국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불공정 실상을 이렇게...

<판교 그후> 지방 분양

수도권에서의 포스트 판교 분양 열기가 지방으로까지 번지고 있다. 하지만 지방은 수도권 아파트와는 차이가 있기 때문에 철저하게 실수요 위주로 접근을 해야 한다. 지난해 공급되었던 물...

‘사기 도사’ 도운 비호 세력 있나

단국대 이전 사업 비리 혐의로 구속된 김선용씨는 이전에도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사기 행각으로 몇 차례 구속된 전력이 있다. 1995년 부천시 소사구 범박동 재개발 부지 임야 ...

“바이 인천 프로젝트에 2백조원 투입된다”

인천시청 2층에 있는 안상수 시장 집무실 한쪽 벽에는 인공위성으로 찍은 인천시의 대형 사진과 인천경제자유구역 설계도가 걸려 있다. 다른 광역 단체장 집무실에서도 흔히 볼 수 있는 ...

야권 휩쓴 ‘오포’ 태풍 청와대 몰아칠까

경기도 광주시 오포읍 아파트 인허가 문제를 둘러싸고 불거진 ‘오포 비리’ 사건이 날로 확대되고 있다. 경기도·건설교통부·감사원·광주시 등 관련 기관과 공무원들이 총체적으로 로비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