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아두면 쓸모 있는 미세먼지 30문 30답

미세먼지 문제는 일상이 됐다. 농도는 과거보다 옅어졌다지만, 미세먼지에 대한 걱정은 사계절 내내 이어지고 있다. 체감으로 느끼는 심각성은 과거보다 훨씬 높아졌다. 왜 미세먼지가 많...

기침 2주 이상이면 ‘결핵’ 의심

매년 3월24일은 ‘세계 결핵의 날’이다. 이날은 독일 세균학자 로베르트 코흐가 결핵균을 발견한 지 100주년인 1982년 결핵 예방 및 조기 발견을 위해 제정됐다. 우리는 국가 ...

“3~5월 최악의 미세먼지 온다”

미세먼지는 우리 생활패턴까지 바꾸고 있다. 날씨는 따뜻해지고 있지만 미세먼지의 공습이 본격화하면서 야외에서 운동하기 부담스러운 날이 늘고 있다. 그러다 보니 가정에서 운동하는 ‘홈...

전문가가 보는 올해 상반기 국내 증시 전망은

올해 주식시장이 열리기 전만 해도 비관적인 전망이 많았다. 경제와 기업 실적이 나빠 주가를 받칠 수 있는 요인이 없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이런 전망을 비웃기나 하듯 1월 한 달 ...

[혼돈의 EU③] 유로존 도우려다 EU탈퇴 바람 부나

독일은 유럽연합(EU)에 대한 시민들의 호감도가 매우 높은 축에 속하는 나라다. 2018년 10월 유럽의회가 발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79%가 “독일이 EU 회원국...

[대전브리핑] 수자원공사, 상반기 신입사원 260명 선발

문재인 정부가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 국정과제로 추진중인 가운데 한국수자원공사가 올해 상반기 일반직 채용형 인턴 240명과 전문직 20명 등 총 260명을 선발한다. 이를 위해 1월...

[부산브리핑] BNK부산은행, 지역 소상공인에 70억 특별 출연

BNK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이 부산광역시(시장 오거돈), 부산신용보증재단(이사장 이병태), 부산경제진흥원(원장 박기식)과 함께 지역 소상공인을 위한 금융지원에 나섰다.부산은행 등...

[경남브리핑] ‘의령 신포숲’ 국가 산림문화자산 지정

경남 의령군 칠곡면 신포숲이 ‘국가산림문화자산’으로 지정됐다. 의령 신포숲은 수백 년 된 소나무와 참나무 등이 식재되어 있는 3700평의 군락지로서 산림청 심사를 거쳐 이번에 국가...

[베이비박스 보고서] “‘버려진’ 게 아니라 ‘지켜진’ 아기다”

#1. 새해가 밝은 지 열흘도 되지 않은 1월9일, 서울 관악구 주사랑공동체 교회 베이비박스엔 벌써 올 들어 다섯 번의 벨이 울렸다. 건물 좌측면에 설치된 베이비박스의 문이 열리고...

전염성 강한 홍역, 꼭 기억해야 할 단어 ‘쉼·밥·물’

1월15일 현재, 대구에서 14명, 경기도 시흥에서 1명이 홍역 확진을 받았다. 대구에서 발생한 환자 14명 가운데 의료 관계자(성인)가 6명이다. 홍역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영유...

독감에 있는 예방 주사, 왜 감기엔 없을까? 

독감 예방주사를 맞아도 감기에 걸린다. 독감을 독한 감기로 생각하지만 두 질환은 전혀 다르기 때문이다. 감기는 100여 가지의 감기 바이러스가 원인이지만, 독감은 인플루엔자바이러스...

지방 부동산 시장은 하락세가 아니라 아예 ‘빈사 상태’

정부의 고강도 부동산 규제와 광역교통망 개선방안 발표 등으로 널뛰던 서울 집값은 안정세에 접어들었지만, 지방은 하락세를 넘어 빈사 상태에 빠진 모습이다. 여기에 지역산업 침체가 맞...

배와 허벅지 사이의 혹 생기면 '탈장' 의심 

허벅지와 아랫배 사이에 혹처럼 튀어나오는 서혜부 탈장. 신체의 장기가 제자리에 있지 않고 다른 조직을 통해 빠져 나오거나 돌출되는 증상인데, 기침을 심하게 해도 탈장이 생길 수 있...

2019년엔 손 씻기로 ‘셀프 백신’  

2019년 기해년(己亥年)을 맞아 가족의 건강을 기원하는 사람이 많다. 지난해 우리의 건강을 위협하는 일이 유독 많았던 탓이다. 신생아가 병원에서 감염돼 사망했고, 라돈과 같은 방...

“위기 대비하자”…고개 드는 안전자산 투자

금과 배당주, 엔화 등 안전자산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 미국 기업의 실적 우려,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현실화, 중...

“알레르기 비염, 그냥 두면 축농증으로 이어질 수도”

찬 바람이 불고, 일교차가 커지는 계절엔 맑은 콧물에 재채기, 코막힘, 눈과 코의 간지러움으로 고통받는 사람이 많아진다. 알레르기 비염 때문이다. 처음에는 알레르기성 비염으로 시작...

2000m 이상 지역 여행 때 ‘고산병 예방’ 필수

해외여행을 떠나는 사람이 많은데, 그 중에 알프스와 히말라야 등을 찾는 여행객도 적지 않다. 이런 고산지대를 찾을 때는 고산병에 조심해야 한다. 특히 해발 3000m 이상에 위치한...

[부산브리핑] 오거돈, “노 전 대통령께 시장 모습 보여주고 싶어”

오거돈 부산시장이 12월17일 tbs 라디오 프로그램에 출연해 노무현 전 대통령과 있었던 일화들을 털어놓았다. 오 시장은 부산시장 권한대행으로 있던 2004년 청와대로 찾아가 당시...

[우리는 행복합니까②] 불행의 조건 ‘소확행·미세먼지·취업난’

[편집자주] 과거보다 국가 경제력은 높아졌지만, 국민 개인의 삶은 녹록하지 않습니다. 맞벌이를 해도 노후 설계는 언감생심입니다. 근로시간을 줄이고 있지만 여전히 외국보다 오래 일합...

‘역대급’ 세수 호황의 암울한 그림자

“작년보다 더 좋다. 이대로만 가면 ‘역대급’이 예상된다.” 올해 ‘세수진도율’(세수 목표 대비 실적 비율)을 놓고 관가에서 흘러나오는 얘기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올 8월까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