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법무장관 후보’ 첫 출근…“검찰개혁 기대 높아져”

법무부 장관 후보자로 지명된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의원(61·사법연수원 14기)이 12월9일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로 처음 출근했다. 추 후보자는 이날 오전 10시쯤 청문회 준비단...

청와대-검찰 전쟁의 승부, 휴대전화는 알고 있다

김기현 전 울산광역시장과 그 주변에 대한 경찰의 ‘청와대 하명(下命) 수사’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과 청와대 간 갈등이 걷잡을 수 없이 고조되고 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

‘론스타 스캔들’ 다룬 영화 《블랙머니》의 5대 팩트체크

영화 《블랙머니》는 미국의 사모펀드 론스타가 2003년 외환은행을 인수하고, 2012년 큰 이익을 보고 하나금융지주에 매각한 사건을 영화화했다. 론스타의 외환은행 인수 및 매각과 ...

‘휴대폰 확보’ 검‧경 갈등 속 변수로 떠오른 포렌식

지난 1일 숨진 채 발견된 청와대 민정비서관실 소속이었던 검찰 수사관의 휴대전화를 놓고 검찰과 경찰이 신경전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숨진 A수사관이 사용하던 휴대전화 아이폰의 포렌...

청-검 갈등 최고조…추미애 법무장관, 윤석열 꺾을까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박원석 정의당 정책위의장, 이준석 前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

[포토뉴스] 한반도의 봄은 짧았다

“필요시 군사력을 사용하겠다” “무력에는 무력으로 대응하겠다”북한과 미국의 갈등이 높아지고 있다. 북한이 제시한 비핵화 협상의 ‘연말 시한’을 앞두고 서로에 대한 압박 강도가 최고...

독해진 황교안, 더 노골화된 ‘친황(親黃) 체제’

“단식을 해서 그런지 황교안 대표가 확실히 자신감을 되찾았다. 총선에서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두지 못하면 자신의 정치생명이 끝난다는 걸 잘 알기 때문에 어찌 됐든 자기 뜻대로 당을 ...

독일 사회의 고민 “의견의 자유, 어디까지 허용돼야 하나”

10월9일 독일 동부에 위치한 할레의 유대교회당에서 총격 사건이 벌어져 2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용의자 슈테판 발리엣은 사건 이전 자신의 반유대주의적 사상을 드러낸 성명서를 공개...

추미애와 윤석열의 닮은 DNA…호수일까, 악수일까

문재인 대통령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후임으로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낙점했다. 추 후보자 지명을 통해 검찰개혁 과제 완수 의지를 드러낸 것이란 설명도 뒤따랐다. 추 후보자가...

강경화-왕이 “한‧중관계 정상화” 공감…사드갈등 풀리나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12월4일 회담을 갖고 ‘사드 갈등’을 겪은 한‧중 관계를 완전히 정상화해야 한다는 데 공감대를 이뤘다. 2...

이준석·박원석이 보는 '하명 수사 의혹' 전말

[시사끝짱]■ 진행: 소종섭 시사저널 편집국장■ 대담: 박원석 정의당 정책위의장, 이준석 前 바른미래당 최고위원■ 제작: 시사저널 한동희 PD, 조문희 기자, 양선영 디자이너■ 녹...

“교도소가 혐오시설, 이젠 옛말”…남원시, 유치 추진

수익성 있는 사업을 내 지방에 유치하겠다는 것을 ‘핌피(PlMFY)현상’이라고 한다. 핌피 현상은 공항, 철도 등 국책사업이나 대학교, 종합병원, 쇼핑몰, 문화시설 등 선호시설 유...

현대차 노조, ‘중도·실리파’가 이끈다

국내 최대 규모인 현대자동차 노동조합(금속노조 현대차지부)의 새 지부장에 '중도·실리' 성향의 후보가 당선됐다. 강성 성향의 지도부를 구성한 지 6년 만이다. 그동안 '파업' '강...

[전남브리핑] 광양알루미늄 공장건립 착수…순항 ‘미지수’

전남 광양 세풍산단 내 알루미늄 제조 공장이 본격적인 공장 건립에 착수한다. 그러나 인근 주민 등이 공장 입주를 여전히 반대하고 있어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될지 주목된다. 12월 3...

노무현과 문재인의 서로 다른 도전…FTA와 신남방정책

1989년 베를린 장벽 붕괴 이후 세계는 탈냉전이라는 큰 변화를 맞았다. 그리고 이전엔 경험하지 못한 세계화 물결 속에서 30년을 지내왔다. 냉전의 붕괴와 더불어 1990년대 초반...

나주시장-공무원노조 막장 다툼에 시민들만 한숨

‘점입가경(漸入佳境)’. 전남 나주시 강인규 시장과 공무원노동조합 간 대립을 두고 관가 주변에서 나오는 말이다. 양측 간 갈등이 시장 고발에 대한 반박에 재반박, 추가 고발로 이어...

“중진들 다 빠지면, 의장·대표는 누가 하나?”

“호남 의원들께는 죄송하지만, 의정활동이 유권자들에게 굉장히 좋지 않은 평을 받고 있다. 과거에 (호남에서) 공천만 받으면 국회의원이 되고 거기서 엔조이하며 안주하는 생활을 했기 ...

황운하 “청와대 하명수사? 소설 같은 이야기”

울산지방경찰청이 지난해 6·13 지방선거 직전 수사한 김기현 전 울산시장(자유한국당 소속)의 측근 사건이 정국의 새로운 ‘뇌관’으로 떠오르고 있다. 지난해 울산경찰청은 직권남용·뇌...

“진보-보수 구도로는 불평등 해소 못 한다”

“우리는 경제적 불평등이라고 하면 신자유주의나 자본주의를 원흉으로 지목한다. 그러나 불평등의 해소나 완화를 목표로 생각하면 답은 오히려 정치적 불평등이라고 보는 게 진실에 가깝다....

‘내선일체법’에 반대한다…문 의장의 강제징용 해법 논란

사건이 발생했다. 개요는 이렇다. 11월5일 일본을 방문한 문희상 국회의장은 와세다대학에서 강연을 한다. 이 강연에서 문 의장은 현재 한·일 갈등의 시작점이자 근본 문제인 강제징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