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브리핑] 시, 관광 사진 공모…10월31일까지

경남 창원시가 숨어 있는 관광지 매력을 포착한 ‘2019년 창원 관광 사진 전국 공모전’을 개최한다. 창원시는 창원의 도시기반 시설과 관광 명소, 관광 체험 등 관광 자원을 소재로...

[광주브리핑] 광주시의회, 변정섭 광주신보 이사장 후보 ‘적합’

광주시의회가 변정섭(60) 광주신용보증재단 이사장 후보자의 전문성에 높은 점수를 줬다. 하지만 부동산 투기 의혹 등 준법정신과 봉사정신이 부족하다고 평가했다.광주시의회는 17일 임...

[용인 브리핑] 민간 추진 산업단지 '무분별 개발' 막는다

경기 용인시가 무분별한 개발을 차단하기 위해 민간이 추진하는 산업단지 계획에 대해 사업 시행목적과 가능성, 입지의 적정성, 정책 부합 여부 등을 면밀히 검토하기로 했다.용인시는 1...

[충남브리핑] 충남도, 태풍 ‘링링’ 비상체제 돌입

충청남도는 ‘제13호 태풍 링링’이 북상함에 따라 인명피해 제로화를 위한 24시간 선제적 상황관리 체제에 돌입한다.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이 한반도를 향해 세력을 키우...

“소비 촉진한다”…현금 1226억원 뿌리는 창원시

올해 초만 해도 "창원 경제 부흥의 원년으로 삼겠다"고 공언했던 경남 창원시가 불과 8개월 만에 "생산과 소비활동 저하로 내수시장은 출구 없는 부진의 터널로 내몰리고 있다"며 고백...

“아우디 A6‧포르쉐 카이엔 등 경유차 8종 못 판다”

아우디와 포르쉐가 국내에 판매한 경유차 8종에 배출가스 불법조작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는 조작이 확인 된 1만여 대의 인증을 취소하고 119억원 상당의 과징금을 부과하기로 했...

[익산브리핑] 익산시, ‘아동친화도시’ 조성사업 추진 본격화

전북 익산시는 지역사회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조성위원회를 구성하는 등 아동친화도시 조성사업 추진을 본격화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익산시는 최근 지역에 거주하는 아동들이 관련 정책 ...

[여주브리핑] 노후차량 배출가스 저감사업비 대폭 확보

경기 여주시는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대응예산으로 운행차(경유차, 건설기계) 배출가스 저감사업비 등을 대폭 확보했다고 8일 밝혔다.시에 따르면 경유차 및 건설기계의 배출가스 저감장치...

[용인브리핑] 내년부터 노후경유자동차 상시 운행제한·과태료 부과

경기 용인시가 내년부터 노후경유차의 운행을 제한한다. 용인시는 매연을 배출하는 노후경유자동차의 운행을 제한하기 위해 '용인시 경유자동차 저공해 촉진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7일 ...

올 상반기 일본차 판매 늘었다

올 상반기에 하이브리드, 전기차, 수소전기차 등을 포함한 친환경차와 휘발유 차량의 신규 등록이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에 경유 차량은 미세먼지 등 사회적 이슈로 인해 감소했다...

[양산브리핑] ‘용기 있고 의로운 양산시민’ 찾는다

양산시는 숨은 의인을 찾아 포상하는 ‘용기 있고 의로운 양산시민’을 찾는다고 6월 5일 밝혔다. 앞서 시는 숨은 의인을 찾기 위해 2012년부터 ‘양산시 의로운 시민 등에 대한 예...

[전남동부브리핑] 순천시, 올해 균형발전박람회 ‘유치’

전남 순천시는 오는 9월 25~27일 산업통상자원부와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2019 대한민국 균형발전 박람회’를 유치했다고 8일 밝혔다. 그동안 박람회는 서울, ...

“맹목적 탈원전에 따른 부작용 감당키 어렵다”

미세먼지 30% 감축 공약을 까맣게 잊고 있던 정부가 뒤늦게 내놓은 대책은 현실성이 전혀 없는 코미디 수준이다. 정부·여당에 협조하고 있는 환경정책학 전문가도 엉뚱한 주장을 쏟아내...

국민 2명 중 1명 미세먼지로 ‘일상 활동 연기·취소’ 경험

한국인 2명 중 1명은 미세먼지로 일상 활동을 연기하거나 취소한 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정보 분석 기업 닐슨코리아가 진행한 ‘미세먼지에 관한 한국인의 인식'을 조사한 결과다....

“경유세 올리고 경유자동차 생산 금지해야”

지난겨울 미세먼지는 최악이었다. 수도권 등지에서 비상저감조치가 일주일 내내 발령되는 동안, 많은 사람이 그렇게 생각했을 것이다. 그러나 3월24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공개한...

“미세먼지 논쟁, 너무 정치화 됐다”

악화되는 미세먼지로 인해 ‘탈원전’을 고집하는 문재인 정부의 입장이 난처해졌다. 야권을 중심으로 한 정치권 일각에서는 잿빛 하늘을 만든 주범으로 중국을 낙인찍었고, 그 공범으로 정...

다이어트 환자에 보약 지어준 ‘미세먼지 정책’

식단 조절과 운동. 다이어트의 성공 방정식이다. 다른 뾰족한 방법은 없다. 모두 알지만 사실 지키기 쉽지 않다. 매일 밤 야식을 참고 운동을 하는 일은 힘든 일이다. 그럼에도 이 ...

“미세먼지 줄이자” 3월26일부터 일반인도 LPG차 구매 가능

정부가 미세먼지 저감 대책의 일환으로 3월26일부터 일반인도 모든 LPG(액화석유가스)차량을 사고 팔 수 있도록 허용한다. 휘발유나 경유차를 LPG차량으로 개조하는 것도 가능해진다...

“환경은 나중” 역주행 끝에 날아온 ‘미세먼지 청구서’

“그것은 네가 택한 삶을 위해 치러야 할 대가다.” 영화 《대부3》에서 주인공 알 파치노가 남긴 명대사다. 그는 자신의 후계자를 자청하는 이에게 이렇게 말했다. 후계자가 되고 싶다...

정부에 바란다…전문가 3인의 쓴소리

시사저널은 정부가 실효성 있는 미세먼지 대책 마련을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지 전문가 3인에게 조언을 구했다. 전문가들은 정부가 현실을 냉정하게 인식하는 동시에 국민과의 소통 아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