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그러면 또 죽는다” 큰소리친 ‘한강 토막살인’ 피의자 얼굴 공개되나

경찰이 ‘한강 토막살인’ 사건의 피의자 A씨(39)의 신상정보 공개 여부를 검토한다. 경기북부지방경찰청은 8월19일 신상공개위원회를 열어 A씨의 신상 공개 여부와 범위를 결정할 예...

‘제주 카니발 폭행’에 네티즌 분노 폭발

제주에서 이른바 ‘칼치기’ 운전을 하던 30대 남성 운전자가 자신의 난폭운전에 항의하는 상대 운전자를 폭행하는 영상이 공개돼 네티즌들이 분노하고 있다. 8월16일 온라인에선 카니발...

조국 “사노맹 사건 숨긴 적 없다…자랑스럽지도, 부끄럽지도 않아”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8월14일 자신을 둘러싼 '남한사회주의노동자동맹(사노맹) 활동 전력' 논란과 관련해 "자랑스러워 하지도, 부끄러워 하지도 않는다"고 밝혔다. 그는 과거 ...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윤석열, 힘 세진 만큼 우려도 커져

올해는 시사저널 창간 30주년이다. 1989년 창간과 함께 실시해 온 ‘누가 한국을 움직이는가’ 전문가 설문조사도 어느덧 서른 번째를 맞았다. 국내 언론 사상 단일 주제로 이렇듯 ...

우리는 왜 ’비아그라’를 못 만들까

1년 뒤 오늘의 식사를 어디서 어떤 메뉴의 음식을 얼마를 주고 먹을 것인가. 이번 옷을 구매할 예정이라면 어떤 상표와 디자인의 옷을 얼마에 어디서 살 것인가. 이러한 물음에 쉽게 ...

고유정 사건 수사 책임자들, 감찰 조사 받는다

'고유정 사건'의 경찰 수사 책임자들이 감찰 조사를 받는다. 초동 대응 미흡 등 부실 수사 논란에 따른 조치다. 경찰청 진상조사팀은 고유정 사건 수사 과정에서 미흡한 점이 있었다고...

‘호날두 노쇼’ 수사 본격 시작…로빈 장 출국금지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로 인해 촉발된 ‘날강두’ 파문을 수사하는 경찰이 관계자 1명을 출국 금지 조치했다. 대상자는 경기 주최사인 더페스타의 로빈 장 대표인 것으로 알려졌다....

[2020총선-강원·제주] 춘천 민심, 김진태 다시 선택할까

전통적인 보수 텃밭 강원이 이번 21대 총선에선 예측 불가의 격전지가 될 전망이다. 현재 강원 의석수 8석 가운데, 원주을을 제외한 7곳을 자유한국당이 차지하고 있다. 그러나 20...

[2020총선-충청] 거물급 인사들 줄줄이 中原으로

충청 소외론은 이제 옛말인 듯하다. 여야 모두 내년 4·15 총선에서 충청권을 전국 판세를 좌우하는 캐스팅보트로 삼고 ‘맞춤 전략’에 골몰하고 있다. 충청 지역 출마 후보로 거론되...

조은누리양, 실종 10일 만에 구조…“대화 가능 상태”

7월23일 충북 청주에서 가족과 함께 등산을 나섰다가 실종된 여중생 조은누리(14)양이 8월2일 충북 청주시 가덕면 내암리 무심천 발원지 인근에서 발견됐다. 조양은 실종 열흘 만에...

‘프듀X 투표조작’ 수사 본격화…제작진 사무실 압수수색

케이블채널 엠넷의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엑스(X) 101'(이하 프듀 X)를 둘러싼 투표 조작 논란과 관련해 경찰이 제작진 사무실 등에 대한 압수수색에 나섰다. 7월3...

치매 가족이 받을 수 있는 ‘공공 서비스’ 7가지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지난해 치매 환자 수는 75만 명을 넘었다. 65세 이상 노인 738만 명의 약 10%에 해당하는 수치다. 이쯤 되면 치매는 남의 일이 아니다. 하지만 당장 가...

있으나 마나 한 ‘대학 성평등센터’…‘非전공’ 센터장이 80%

골프를 전공한 교수가 ‘성희롱 대응 매뉴얼’을 알고 있을 확률은 얼마나 될까. 시사저널 취재 결과, ‘성평등(성폭력)센터’를 운영 중인 국내 대학 10곳 중 8곳이 성(性)문제 및...

검찰 “김성태, 딸 이력서 KT에 직접 건넸다”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딸의 계약직 입사 때부터 KT에 직접 이력서를 건네며 채용을 청탁했다는 내용이 공소장에 담긴 것으로 드러났다. 7월29일 검찰 등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은...

‘대성 건물’ 불법 성매매‧마약 유통 의혹…경찰 “확인 중”

민갑룡 경찰청장이 그룹 빅뱅의 대성(30·본명 강대성)이 소유한 건물 내 업소를 둘러싼 여러 의혹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민 청장은 7월29일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사에서 열린...

패스트트랙 소환조사 출석률…민주·정의 100% vs 한국 0%

국회 패스트트랙(신속 처리 안건) 지정 과정에서 채이배 바른미래당 의원을 감금한 혐의로 고발된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계속되는 경찰의 소환에도 불응하고 있다. 경찰의 세 번째 소환 통...

헛간에 영아 유기한 40대女 검거…“출산 하루 만에”

경남 밀양의 한 헛간에 신생아를 유기한 40대 친모가 경찰에 검거됐다. 경찰은 7월26일 영아 유기 혐의로 40대 A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7월10일 오전 밀...

“애타게 찾습니다” 실종된 청주 여중생 수색 총력

충북 청주에서 한 여중생이 나흘째 실종 상태인 가운데 경찰 등 관계 당국은 가용 인력을 총동원해 수색하고 있다. 청주 상당경찰서는 7월26일 조은누리(14)양 실종 사건을 여성청소...

북한이 직접 보낸 간첩, 불교계 잠입하려다 붙잡혀

북한이 직접 보낸 것으로 의심되는 간첩이 당국에 붙잡혔다. 이 남성은 스님 행세를 하며 최근까지 북한 ‘정찰총국’의 지시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직파 간첩’이 적발된 것은 참여...

부산동부署, 올림픽 메달리스트 ‘강압체포’ 논란

부산의 한 경찰지구대 소속 경찰이 무고한 주민을 모욕혐의로 몰아 절차를 무시하고 수갑까지 채워 현행범으로 체포하는 등 인권을 침해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부산 동구 주민인 손아무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