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도 가지 마라, 삼청교육대

전직 육군대장을 지낸 박찬주라는 사람이 있다. 대장까지 승진했으니 군인으로선 영광을 누린 셈이지만, 이분이 유명해진 이유는 따로 있다. 한 번은 공관병을 조선시대 노비 부리듯 했다...

군인권센터 소장 “검찰이 계엄령 문건 관련 허위사실 유포” 주장

시민단체 군인권센터의 임태훈 소장이 10월25일 MBC 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국군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 사태에 관한 검찰 입장을 두고 “허위사실을 유포하고 있...

‘윤석열 직인’과 ‘동양대 총장 직인’ 논란의 공통분모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국면 당시에 작성된 국군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 시민단체 군인권센터(이하 센터)는 이 문건 수사와 관련해 당시 서울중앙지검장이었던 윤석열 검찰총장에게도 책...

군인권센터 “계엄령 문건 수사 결과에 윤석열 직인”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국면 당시에 작성된 국군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을 공개한 시민단체 군인권센터(이하 센터)가 이 문건에 대한 수사와 관련해 당시 서울중앙지검장이었던 윤석열 검...

황교안 “계엄령 문건 연루 의혹은 거짓” 법적 대응 예고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자신이 '2017년 촛불집회 관련 계엄령 검토 문건 작성 과정에 연루됐을 가능성이 있다'는 의혹을 제기한 시민단체 군인권센터에 대해 법적 대응을 하겠다고 ...

촛불계엄령 황교안 개입 의혹에…野 “가짜뉴스” vs 與 “즉각 수사”

‘촛불집회 계엄령’ 문건을 작성하는 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개입했는지 여부를 두고 여야의 공방이 격화하고 있다. 여권에선 “즉각 수사에 나서야 한다”고 규탄한 반면 야권에선 ...

검찰개혁 촛불집회 두고 정반대 해석 내놓는 與野

여야가 지난 10월5일 서울 서초동에서 열린 촛불집회를 두고 정반대 해석을 내놓았다. 더불어민주당은 ‘촛불혁명이 부활했다’며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했다고 강조한 반면, 자유한국당...

“40년 기다린 부마민주항쟁”…51번째 국가기념일 지정

“부마민주항쟁 40주년을 맞이하는 올해 국가기념일로 지정된 것을 매우 환영한다. 이를 계기로 부마민주항쟁의 진상규명과 피해자의 명예회복, 피해보상 등이 면밀히 이뤄지고 그 의미를 ...

[전문] 文대통령 “평범함이 세상을 바꾼다”

문재인 대통령이 한반도 평화에 대해 “평범한 사람들의 집단적 힘이 마지막 남은 ‘냉전체계’를 무너뜨리고, ‘新한반도 체제’를 주도적으로 만들어가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문...

3월 함성 생생한데, 아직도 사죄 없는 ‘학살의 추억’

3·1운동 100주년 기념일을 앞두고 그날의 감동을 되새기는 행사가 곳곳에서 열리고 있다. 우리뿐만이 아니다. 같은 식민 지배를 겪은 이집트와 인도도 최근 대대적인 행사 준비에 한...

《강철비》보다 진일보한 한반도 영화가 절실하다

《강철비》는 연이은 북한 핵도발로 전쟁위기가 최고조에 달했던 2017년 12월 관객과 만나 445만 명이 지켜본 한반도 소재 영화다. 첩보액션 블록버스터《강철비》가 보여준 임팩트는...

[포토뉴스] 군·검 합동수사단 기무사 계엄문건 중간수사 발표

국군기무사령부(기무사)의 계엄령 문건작성 의혹을 수사 중인 '계엄령 문건 관련 의혹 군·검 합동수사단' 공동 수사단장인 노만석 서울중앙지검 조사2부장과 전익수 공군대령이 7일 오전...

‘적폐積弊 도려내자’ 수술대 오른 군·경찰·국정원

문재인 정부가 국정원과 경찰, 군(軍)을 ‘개혁의 수술대’ 위에 올렸다. 이명박(MB) 정부 시절 이 세 권력기관의 수장들이 여론 조작을 공모한 혐의로 모두 구속 기소되자, 정부는...

“여기에는 부엉이 바위 번지점프대 없나요”

국군 기무사령부(기무사)가 이명박(MB) 정부 시절 댓글 공작뿐 아니라 정부에 비판적인 인사들에 대한 광범위한 사찰을 벌인 것으로 드러났다. 기무사가 청와대와 긴밀히 협조하며 ‘여...

1987년 계엄 문건 “軍이 GOP 부대까지 동원”

2017년 3월 작성된 국군기무사령부의 계엄령 문건 파문이 가라앉지 않고 있다. 군·검 합동수사단은 군 통수권자인 문재인 대통령의 직접 지시 아래 문건의 작성자와 관련 자료, 지시...

[한강로에서] 눈카마스

그해, 서울시청 별관으로 가는 길은 분하고 비참했다. 가인쇄된 대학신문을 들고 방에 들어서면 군인 몇 명이 책상 앞에 앉아 있었다. 그들 앞에서 신문 내용을 설명하는 일은 더욱 괴...

'軍 개혁' 고삐 죈 文대통령…다시 힘 실린 송영무 국방장관

문재인 대통령이 국군기무사령부 계엄령 문건 논란과 관련해 이틀 연속 군을 질타하고 나섰다. 진상 규명과 군 개혁이 그 무엇보다 중요함을 강조한 것이다. 국방부와 기무사 간 이전투구...

타락한 권력을 꿈꾼 기무사

2018년 우리는 또 하나의 믿을 수 없는 뉴스에 직면하고 말았다.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심판 결정을 앞둔 상황에서 기무사가 작성한 계엄 검토 세부자료는 21개 항목에 67쪽으로 ...

[계엄령 문건 특집 ③] 기무사령관은 정치권 러브콜 자리?

기무사령관 출신 예비역 장성들이 퇴임 후 정치권에 입문하면서 기무사의 정치적 중립성 논란은 여전하다. ‘친박(親朴) 인사’인 허평환 대한애국당 상임고문은 참여정부에서 마지막 기무사...

[계엄령 문건 특집 ②] 정쟁에 휘말린 기무사…'누님회' 밀친 '알자회'

기무사가 정쟁의 중심에 선 것은 공교롭게도 군사정권의 효시인 박정희 전 대통령의 딸 박근혜 전 대통령 때다. 박근혜 정부 출범 이후 기무사 수장을 맡은 이는 장경욱 전 사령관(육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