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룡 먼저~ 산삼 먼저” 경남 고성군·함양군 축제 개최 시기 ‘신경전’

올가을 열리는 축제 기간을 두고 공룡엑스포를 주관하는 경남 고성군과 산삼엑스포를 주최하는 함양군이 이견을 보이고 있다. 함양군은 고성군의 공룡엑스포 개최 기간 변경을 언급한 반면 ...

창원-진주 ‘남부내륙고속철도 노선 갈등’ 점입가경

남부내륙고속철도 노선을 놓고 창원시와 진주시 사이의 ‘지자체 분쟁’이 점입가경(漸入佳境) 양상으로 치닫고 있다. 창원시가 서부 경남 쪽으로 치우친 노선을 중부 경남으로 변경해 달라...

백두현 고성군수 “지방 공직사회 구조적 문제, 확 뜯어고쳤다”

경남 고성 군민들은 판도라의 상자가 열렸다고 한다. 지난 2018년 더불어민주당 소속 군수 당선을 계기로 고성 군정 첫 정권교체가 이뤄지면서 공직사회의 문제점이 한꺼번에 터져 나왔...

휴가철 웰빙 명당을 찾아라

본격적인 휴가철이다. 도심을 벗어나 산이나 바다가 있는 곳을 찾아 떠나면 전국의 도로는 몸살을 앓게 된다. 산을 찾는다면 심산유곡의 맑은 물이 흐르고 숲이 우거진 곳을 선호할 것이...

이번엔 고성 해안가에서 북한 목선 발견

또다시 북한 배가 동해안에서 발견됐다. 지난 6월15일 북한 목제 어선이 동해안 삼척항에 입항한 것을 두고 군의 경계 소홀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진 지 한 달도 채 안 된 시...

[경남브리핑] 경남도, 공유경제 활성화에 속도 낸다

경상남도가 7월 1일 도청에서 ‘제1회 공유경제촉진위원회’를 개최했다.이날 회의에서는 2019년 시・군 공유경제 활성화 지원 사업 선정안과 공유경제 활성화 지원 조례 시행규칙 제정...

경남 고성 주민들이 군청에 자발적으로 성금 낸 까닭

최근 경남 거창군€ 공무원이 민원인에게 “법대로 하라”고 발언해 지역 여론의 뭇매를 맞으면서, 새삼 경남 지역 공무원들의 민원 응대가 주목받고 있다. 6월13일 거창군의회가 채석장...

[고성브리핑] 고성군, 이당일반산업단지 조성 박차…KAI 고성공장 조기 착공

고성군이 이당일반산업단지 조성에 속력을 낸다.고성군은 6월 12일 고성읍 일원의 이당일반산업단지 현장에서 한국항공우주산업(주)(KAI)의 항공기 부품 생산 공장 건립을 위한 점검회...

끝나지 않은 한전-이재민 갈등…“왜 가해자가 룰 정하나”

강원 산불 피해액을 산정할 손해사정사 선임권을 놓고 주민들과 한국전력이 기싸움을 벌이고 있다. 속초 주민은 자신들 아니면 강원도에게 권한을 넘기라는 입장을 내세웠다. 반면 한전은 ...

[경남브리핑] 서울 광화문에 경남 유명축제들 총집합

경상남도는 5월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도내 5개 시군과 함께 ‘K-Festival 2019(제7회 한국축제여행박람회)’에 참가해 경남 축제&관광 홍보관...

[르포] 강원 산불 한 달…“이재민 지원법이나 패스트트랙 태워 달라”

생선 썩은 내가 코를 후벼 팔 만큼 진동했다. 흩날리는 쇳가루 사이로 초파리가 날아다녔다. 입 한번 쉽사리 열기 힘들었다. 눈앞의 거대한 건물은 성한 부분을 조금도 남기지 않고 모...

[고성브리핑] ‘바다 위를 걷는다’ 고성군, 해상 보도교 개통

고성군은 회화면 당항만에 거북선 조형물이 설치된 해상 보도교를 개통했다고 4월 24일 밝혔다. 오는 4월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개최되는 당항포대첩축제기간에 많은 관광객들이 보...

발전 원가 상승에 ‘산불’까지…적자 장기화에 비상 걸린 한전

일시적일 것으로 평가했던 한국전력공사(한전)의 적자가 장기화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내부에서 흘러나오고 있다. 설상가상으로 강원도 고성·속초 산불의 원인으로 한전의 개폐기가 지목됨에 ...

[조국 프로젝트①] 정치권은 ‘기-승-전-조국’, 왜?

2017년 5월, 문재인 정부 출범의 최고 뉴스메이커는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었다. ‘상징’이 되었다. 만 2년이 흐른 지금, 여전히 조 수석은 뉴스의 한복판에 서 있다. 그야말로...

여당, 4·3 재보선에서 존재감 단 1도 없었다

한 편의 드라마였다. 전국적인 관심이 모아진 창원 성산 국회의원 보궐선거에서 여영국 정의당 후보가 극적으로 당선됐다. 창원 성산과 달리 통영·고성은 정점식 자유한국당 후보가 압도적...

강원도 주민들이 올린 산불 현장…“얼른 진화되길”

초대형 산불이 강풍을 타고 강원 지역을 강타한 가운데 직·간접적으로 현장을 목격한 지역 주민들의 사진·영상 제보도 쏟아지고 있다.산림청은 4월5일 오전 8시 15분을 기해 고성 산...

한반도 할퀸 역대 산불들…여의도 수십배 태우고 천년고찰 삼켜

4월4일 오후 7시경 강원도 고성에서 발생한 대형 산불이 산림 250만㎡를 태우고 11시간여만에 잡혔다. 진압을 위해 전국에서 출동한 소방차는 872대, 헬기는 51대다. 이는 단...

고성·속초 산불, 강풍 타고 시내로…피해 속출

강원 고성에서 난 산불이 강풍을 타고 속초로 번지면서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강원도 지역의 강한 바람을 타고 빠르게 확산하는 상황이다. 정부는 가용 자원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

[경남브리핑] 경남교육청, 미래교육테마파크 설립 속도 낸다

경남교육청은 4월 3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박경미 의원이 주최하고 국회 4차 산업혁명포럼과 교육부가 후원하는 ‘과학·수학·정보 융합 교육 체험관 설립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했다고...

[고성브리핑] 고성군, ‘해양관광산업 육성’ 박차

고성군은 해양레저 교육·훈련기관인 해양레포츠 아카데미의 설계공모 당선작이 확정됐다고 4월 3일 밝혔다.해양레포츠 아카데미 건립은 180억 원 (국비 50%, 지방비 50%)이 투입...